2년전 제가 사는 도시의 Cultural Center 에서 가나 (Ghana) 의 영화 포스터를 전시하는 이벤트가 있었습니다.

(이 전시회의 부제는 'Brutal and Deadly' 입니다.)

1980년대의 가나 국민들은 가난하지만 영화를 대단히 사랑해서

마을 어귀에 손으로 직접 그린 영화 포스터를 걸어놓고 TV 와 VCR 을 사용한 영화 상영을 했었다고하네요.

이런 영화 포스터들은 일종의 folk art 로서 대단히 조야하고 거칠지만, 

동시에 우리가 생각하는 영화 포스터의 일반적 표현 범위를 넘어선 자유러움과 말할 수없는 생동감을 가지고 있습니다.   

원시 + 아방가르드 예술 + 유치함이라고도  묘사할 수있을 듯합니다.

이 전시회의 기프트샵에서는 이 전시 중 가장 충격적인 'Dead Mary' 의 우편 엽서를 팔고있더군요

(Dead Mary 의 사진은 아래에 있습니다).

 

 

 

 

 

 

 

  

 

 

  

 

 

THE WRATH OF GOD 2

 

 STRANGE LOVE

TEARS OF LOVE

OGANIGWE

 

 

 [ghana-movie-posters-15%255B13%255D.jpg]

 

 

[ghana-movie-posters-4%255B12%255D.jpg]

 

 

 

 

 

 

 

 

  

 

 

 

[ghana-movie-posters-11%255B12%255D.jpg]

 

[ghana-movie-posters-14%255B12%255D.jpg]

 

 

 

식인 (카니발리즘)도 중요한 소재중 하나입니다.

  

 

 

  

 

구글에서 'Ghana movie poster' 로 검색하시면 더 많은 이미지를 보실 수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90699
108016 신고리 5·6호기 공사재개 결정..재개 59.5%, 중단 40.5% [8] 왜냐하면 2017.10.20 1423
108015 Danielle Darrieux 1917-2017 R.I.P. [2] 조성용 2017.10.20 304
108014 2049 (어쩌면 스포?) [9] Journey 2017.10.20 838
108013 블레이드 러너 2049 후기 [1] 노웰 2017.10.20 681
108012 오랜만에 그림을 배우고 있어요 56 [12] 샌드맨 2017.10.19 539
108011 듀게그림모임-1주차 그림들 [9] goddusk 2017.10.19 823
108010 다운사이징과 당신의 부탁을 보고(스포 有) [3] 연등 2017.10.19 450
108009 김병욱이 돌아오는군요 [6] 로이배티 2017.10.19 1715
108008 블레이드 러너 2049 후기(스포) [35] 샌드맨 2017.10.19 1541
108007 듀게 오픈카톡방 [4] 물휴지 2017.10.19 559
108006 가장 어려운 sci-fi 영화라는 primer(2004) 보신 분 [3] 가끔영화 2017.10.18 750
108005 신정근 교수의 <논어, 인간의 길을 찾다> [1] underground 2017.10.18 482
108004 [노래] 비의 나그네 [8] underground 2017.10.18 346
108003 쫄깃한 식빵이나 치아바타 등등 추천 부탁드려요! [3] 흰둥이 2017.10.18 842
108002 [회사바낭] 위기의 신입사원 [4] 가라 2017.10.18 1228
108001 가을이 지나는 길목에서. [4] 김지킴 2017.10.18 688
108000 서태지 관련 예전 게시판 사건 [6] 잘살아보세~ 2017.10.18 1892
107999 리더스아름다운여행 관련 사기당한 기분 하소연 [7] 익명99 2017.10.18 1163
107998 아가씨와 야수(?) [13] 샌드맨 2017.10.18 730
107997 마동석 장르의 탄생 - 범죄도시 감상 [2] 라인하르트012 2017.10.17 144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