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작자가 자기 작품을 표절해서 재탕해 먹은 작품은 뭐가 기억나시나요? 제 경우에는

윌리엄 아이리시의 검은 옷을 입은 신부와 상복의 랑데부, 그레엄 그린의 제 3의 사나이와 조용한 미국인이 떠오르네요. 뭐 근데 이런 경우는 전혀 하자가 없죠. 다만 창작자의 소재 고갈을 안타까워 할 뿐. 하지만 그린의 경우엔 무대가 빈에서 베트남으로 바뀌니 이야기위 주제가 완전히 바뀐 느낌은 있었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이웃집 슈퍼히어로가 나왔습니다. DJUNA 2015.04.08 247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61505
97563 [5] N氏 2015.05.26 1333
97562 노처녀가 되어보니 노처녀 히스테리가 이해가 됩니다 [18] 시다모 2015.05.26 4543
97561 진짜 커플이 된다면 가장 상큼한 소식이 될거 같은 사람은 [3] 가끔영화 2015.05.25 1777
97560 근데.. 익명글은 어떻게 쓰는 건가요? [3] 헐렁 2015.05.25 675
97559 한국 남성은 비교적 장점이 하나도 없는 숫컷입니다 [82] amenic 2015.05.25 5156
97558 석가탄신일을 맞이하여 게임영상 하나를 봅시다. [6] 밀키웨이 2015.05.25 579
97557 (듀9) 해외 브랜드 선글라스 파는 곳 [6] AdHoc 2015.05.25 453
97556 중국 여행 해보신 분 추천좀 부탁드려요~! [11] 강냉이 2015.05.25 830
97555 안철수씨가 혁신위원장을 안 맡은 건 잘한 일이군요 [17] rad 2015.05.25 2098
97554 이런 저런 잡담 [3] WineGuitar 2015.05.25 803
97553 공개채팅방 말하는작은개 2015.05.25 228
97552 [바낭] [1] 내꼬마 2015.05.25 361
97551 친노 이미지가 너무 강한 사람이 대선에 나오면 이기는 건 힘들다고 생각합니다. [13] catgotmy 2015.05.25 1313
97550 김영하 와 김연수 작가의 대표소설을 꼽으라면 ? [7] 2015.05.25 1442
97549 조선왕조 오백년의 한명회류의 김한길과 정치공학 왜냐하면 2015.05.25 428
97548 서울 왔어요... [4] 샌드맨 2015.05.25 985
97547 LGBT 여러분, 당신을 데리러 우리가 왔습니다! <소모임 회원 모집> lgbtaiq 2015.05.25 821
97546 탕웨이와 비슷해보이는 yg 걸그룹 [7] 가끔영화 2015.05.25 2316
97545 영화 향수 어떠셨나요?(소설도 포함) [8] 커리맨 2015.05.25 861
97544 노무현 전 대통령을 싫어하는 다양한 이유 [11] amenic 2015.05.25 243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