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작자가 자기 작품을 표절해서 재탕해 먹은 작품은 뭐가 기억나시나요? 제 경우에는

윌리엄 아이리시의 검은 옷을 입은 신부와 상복의 랑데부, 그레엄 그린의 제 3의 사나이와 조용한 미국인이 떠오르네요. 뭐 근데 이런 경우는 전혀 하자가 없죠. 다만 창작자의 소재 고갈을 안타까워 할 뿐. 하지만 그린의 경우엔 무대가 빈에서 베트남으로 바뀌니 이야기위 주제가 완전히 바뀐 느낌은 있었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개편관련 설문조사(1) 에 참여 바랍니다. (종료) [20] 룽게 2014.08.03 39104
공지 [공지] 벌점 누적 제도의 문제점과 대안 [45] DJUNA 2014.08.01 3886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19450
93936 일상으로의 초대 소고기사먹겠지 2014.10.27 408
93935 너는 아름다운 여인, 내마음을 아프게 해 그여자의빵집 2014.10.27 551
93934 ▶◀ [4] soboo 2014.10.27 1334
93933 가수 신해철, 심장 이상으로 끝내 별세 [1] 마당 2014.10.27 921
93932 깔깔깔 넥센 역전 프레키 2014.10.27 247
93931 신해철 별세라고 기사 뜨네요 [9] 농테 2014.10.27 2971
93930 나를 찾아줘. 스포일러 없게 하려고 노력함. 스위트블랙 2014.10.27 583
93929 유희열, 토이 7집에 권진아 참여 soboo 2014.10.27 641
93928 '나를 찾아줘'의 앤디 [1] 닥터슬럼프 2014.10.27 854
93927 토이 신곡 youtube [1] tomk 2014.10.27 471
93926 맛 없기 힘든 뱅오 쇼콜라 [1] 그여자의빵집 2014.10.27 718
93925 칰무원과 레전드 (듀게야 아프지마) [2] 달빛처럼 2014.10.27 353
93924 하얀 천막 뭘까요,오랜만에 거북이 게시판으로 가끔영화 2014.10.27 154
93923 나를 찾아줘-어메이징한 에이미(스포 있음) [3] 마르타. 2014.10.27 1112
93922 핀처..하우스 오브 카드3이 얼른 시작했으면 좋겠네요. 화기애매 2014.10.27 317
93921 몸살감기 쉬는것 외엔 딱히 방법이 없겠죠? [2] 산호초2010 2014.10.27 457
93920 덱스터, 마이클 홀, 크리스찬 베일 [3] 겨자 2014.10.27 605
93919 며칠 전의 인상적이었던 꿈. zeros 2014.10.27 296
93918 나를 찾아줘 제목 불만. 약간 스포일수도. [4] 웃면 2014.10.27 1167
93917 올해 야구 안보길 잘했다고 생각이 들게 끔 하는 롯데 프런트. 잘하면 내년도 관심 끊고 살지도 모르겠습니다. [2] chobo 2014.10.27 48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