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 enter a little coffeehouse with a friend of mine and give our order. While we’re aproaching our table two people come in and they go to the counter:
‘Five coffees, please. Two of them for us and three suspended’ They pay for their order, take the two and leave.

I ask my friend: “What are those ‘suspended’ coffees?”
My friend: “Wait for it and you will see.”

Some more people enter. Two girls ask for one coffee each, pay and go. The next order was for seven coffees and it was made by three lawyers - three for them and four ‘suspended’. While I still wonder what’s the deal with those ‘suspended’ coffees I enjoy the sunny weather and the beautiful view towards the square infront of the café. Suddenly a man dressed in shabby clothes who looks like a beggar comes in throught the door and kindly asks
‘Do you have a suspended coffee ?’

It’s simple - people pay in advance for a coffee meant for someone who can not afford a warm bevarage. The tradition with the suspended coffees started in Naples, but it has spread all over the world and in some places you can order not only a suspended coffee, but also a sandwitch or a whole meal.

Wouldn’t it be wonderful to have such cafés or even grocery stores in every town where the less fortunate will find hope and support ? If you own a business why don’t you offer it to your clients… I am sure many of them will like it.

일부러 커피집에서 주문할 때 자신의 것과 '서스펜디드'라는 이름이 붙은 커피를 주문하면

자신의 것은 자신이 먹고 이 일종의 '일정기한동안 미루다 주는' 커피는

가난하신 분들이 와서 달라고 하면 준다고 합니다

커피먹다가 보니까 더 훈훈해 졌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82217
104920 니콜라스 윈딩 레픈의 네온 데몬을 봤습니다 [2] 모르나가 2016.10.20 739
104919 자몽술 양조 후기 [11] 양자고양이 2016.10.20 1201
104918 혹시 이 영어 노래가사가 뭘 말하고자 하는지 아시는 분 [3] 믈음표 2016.10.20 829
104917 웃고 갑시다-예산 낭비/ 평창 [15] 김전일 2016.10.20 1831
104916 그냥 아무말 잡담 [4] 발목에인어 2016.10.20 806
104915 [펌글] 눈물나는 일 [3] 도야지 2016.10.20 1137
104914 여행의 즐거움 [10] 러브귤 2016.10.20 1661
104913 오리지날 [89] update Bigcat 2016.10.20 3062
104912 보고 있는 드라마 이야기. [14] paranoid android 2016.10.20 1732
104911 드디어 멀홀랜드 드라이브에 도전하기로 결심 [2] 가끔영화 2016.10.19 783
104910 <애국청년 변희재> 극장 개봉 텀블벅 [6] 도야지 2016.10.19 1661
104909 [나눔] 23일 일요일 공연 티켓 2장 (마감되었습니다) [2] 해윤 2016.10.19 307
104908 예술하시는분들께. 감수성이 떨어진거 같아요 [9] 말하는작은개 2016.10.19 1787
104907 속이 쓰려요 [6] 칼리토 2016.10.19 978
104906 [잡담] 럭키 & 맨 인더다크 짧은 감상 [1] 귀검사 2016.10.19 749
104905 듀나 트위터가 아예 쓸모 없지는 않네요 [2] 닥터슬럼프 2016.10.19 2876
104904 퇴근이 있는 커피 - 바람커피로드 이담 [5] beirut 2016.10.19 793
104903 오픈카톡 회원 모집공고 [듀게 정회원만가능] [14] 말하는작은개 2016.10.19 1200
104902 [속보] 최경희 이대 총장 사임 [13] Rhoda 2016.10.19 2580
104901 아리송한 출판사 이름 [1] 가끔영화 2016.10.19 56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