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이말은 누구한테든 전혀 해당이 되질 않습니다.

다 옛날 순할 때 말이죠.


늦게 자 아직 자거나 교회 가거나 어디 놀러가거나

집구석에 있어도 

애인도 없는 ㅉㅈ이라 그럴까봐 없는 척 하기도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3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18
83432 블로그 괴담 [18] 아침이면일어나 2014.04.13 4102
83431 혹시 심리학과 대학원 다니시는 분 계신가요?? [4] 들콩 2014.04.13 2110
83430 누군가의 시선 [12] 쌓기 2014.04.13 2433
83429 바야흐로 여름이네요 [1] 크라피카 2014.04.13 1068
83428 스스로 행복해지자는 첫번째 발걸음 [2] Overgrown 2014.04.13 1444
83427 [듀9] 프린터 용지?포토 용지? [6] 041910 2014.04.13 985
83426 [듀나인] 옷을 찾습니다! [2] anony 2014.04.13 1654
83425 '노아' 본격 스포만 있는 감상평 [17] 쌓기 2014.04.13 1908
83424 [바낭] 오랜만의 아이돌 잡담 [14] 로이배티 2014.04.13 3392
83423 영화평론 관련 책 추천 부탁드립니다 [2] 침엽수 2014.04.13 1322
83422 이방인 번역했다는 이정서 씨가 [4] mitsein 2014.04.13 3651
83421 비트디펜더 6개월 키 필요하신 분 [2] mitsein 2014.04.13 764
83420 토요일 오후의 캠퍼스 동물들 사진들... [1] 조성용 2014.04.13 1097
83419 나도 쟤처럼 넓은 둥지에 태어났다면 쟤처럼 비싼 깃털이 남아돈다면 [13] 그르니에 2014.04.13 2904
83418 신변잡기] 鷄口牛後, 카톡프필, 달리기 [6] 플로라이다 2014.04.13 1455
83417 에프엑스 공연 갑 [4] 가끔영화 2014.04.13 2553
83416 등업이 되었네요. [5] preetyball 2014.04.13 714
83415 비욘드: 투 소울즈 다 했습니다. [7] woxn3 2014.04.13 1119
83414 그 무수한 곡절을 겪고서도 [2] 시릴 2014.04.13 1308
» 옛바낭)일요일에 사람이 없는 이유가 [4] 가끔영화 2014.04.13 181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