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hani.co.kr/arti/opinion/column/674806.html










22일 한겨레 이번 칼럼은 이해하기 쉽습니다. 스피노자 이야기를 하지만 하려는 말은 어렵지 않습니다.


전 개신교인으로 자라도록 양육된 사람인데, 자라오면서 각종 문화의 개신교 근본주의를 비난, 비판, 풍자하는걸 봐왔습니다.

(지금은 스스로 개신교인이라고 말하기는 애매하지만)


음악, 책, 영화, 만화 어디에서도 쉽게 찾을 수 있고, 인기도 있는 것들이죠.



개신교의 근본주의는 문제를 지적해야할 만한 부분이 있습니다.


지적해야할 당위는 근본주의 개신교가 사회에 해악을 끼치고, 개인을 불합리하게 억압하기 때문입니다.


단순히 개신교 근본주의라면 다 그렇다 라고 말할 수는 없겠지만,


누군가 근본주의 개신교를 풍자하거나 조롱, 비판하는 시도를 한다면 의미있는 일이라고 생각할겁니다.



비판의 수위가 문제될수는 있겠지만, 개신교 근본주의를 비판하는 건


그 종교에 속해있는 신도 중에 선량한? 사람을 공격하려는 의도가 아닙니다. (자발적으로 속해있다면 책임이 없다고 할수는 없겠지만)




샤를리 엡도의 경우도 이슬람만을 대상으로 풍자를 한 건 아니었고


풍자의 대상이 완전히 성역이 없다고 할수는 없겠지만, 다른 종교와 정치도 건드렸고


이슬람을 매도하는 소설가도 풍자했습니다.



이슬람교가 전세계에 300명 정도 있는 종교가 아니고


전세계 퍼센트로 보면 큰 편이고, 그중의 극단주의가 주 타겟이라면


그게 오만한 자유고 자유의 남용이라고 볼 수 있을까요.



샤를리 엡도가 강자의 위치에서 약자인 이슬람 극단주의를 내려다보고 비아냥거렸다는 주장도 이해하기 어렵습니다.


종교가 근본주의 색채를 띠고 더 나아가서 극단주의일수록


그게 아무리 작은 종교라 해도 건드리는건 위험한 일입니다. 하물며 거대종교의 부분이라면 더 위험한 일이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723
92787 [음악방송] 레게 3:20까지 나갑니다. [4] ZORN 2015.01.25 185
92786 [듀나인] 한국어를 공부하는 일본 분에게 추천할 만한 소설 [14] 고래밥 2015.01.24 1361
92785 강남 1970을 보고..(스포) [4] 라인하르트백작 2015.01.24 2148
92784 인도판 샤를리 엡도(?) 힌두교 풍자 영화 논란 [1] amenic 2015.01.24 668
92783 발 맛사지기 처음 써봤는데 (질문) [9] loving_rabbit 2015.01.24 1779
92782 [광고]어린왕자 독어판 같이 읽으실 분! + 각분야 강사님 구함 안토니오H. 2015.01.24 634
92781 무의미한 낙서 [1] canleyvale 2015.01.24 634
92780 어떤 영감이 인생의 전환점이었다면 [7] 가끔영화 2015.01.24 1339
92779 부르카(히잡) 금지법에 대한 이야기 [48] amenic 2015.01.24 4530
92778 스니커즈 광고 두 편 밀크카피 2015.01.24 434
92777 [듀나인] 변신하는 영화나 드라마 추천해주세요~ [11] 웃는인생 2015.01.24 929
92776 질문) 이런 장면이 나오는 영화...? [12] 에이브릴 2015.01.24 1412
92775 [바낭] 아다치 미츠루의 막나가는 신작 '믹스' 잡담입니다 [9] 로이배티 2015.01.24 2313
92774 금요일 저녁 티비를 부여잡고..(바낭성 끄적끄적) [3] 라인하르트백작 2015.01.24 1348
92773 드라마 선암여고 탐정단 [7] :-9 2015.01.23 1672
92772 카포에라 재미있어 보이지 않나요 [3] 흐흐흐 2015.01.23 892
92771 "외국 오케스트라 사례를 분석해 예술감독과의 계약서 매뉴얼을 표준화"하면 일어날 일 [11] 김원철 2015.01.23 2104
» 한겨레 칼럼 - 스피노자와 표현의 자유 / 고명섭 (샤를리 엡도 관련) [17] catgotmy 2015.01.23 1467
92769 듀나게시판, 네임드, 그냥 궁금하지만 아무 의미없는 일에 대한 설문조사 [19] 칼리토 2015.01.23 1849
92768 듀게 여러분 중에 영화를 보고 제가 경험하는 이상 흥분 상태와 유사한 증상을 겪는 분이 혹시 계신가요? [12] crumley 2015.01.23 274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