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이 주간아이돌에 나와서 아직 완성되지않은 안무라고 하며 보여준 거에 꽂혀서 찾아봤더니..

대박..지디&태양의 굿보이만큼 좋은 거 같아요..그동안 포미닛에 별로 주목하지않았어요..

컨셉이 왔다갔다(특히 오늘 뭐해..젤 별루)하고 현아만 성상품화해서 팔아먹기 바쁘단 생각을 했는데..

끝내주는 음악을 Badass 이미지랑같이 가져오니까 이건 뭐 꼼짝할 수 없네요.

다른 걸그룹보다 더 성공에 대한 갈급함이 큰 애들이라 사고치는 멤번 없을것같고..

일단 전 이번 노래 뮤비에서 싸비부분 촬영 정말 잘되었다고 생각해요..갠적으론 EXO 으르렁때 생각이 나더라구요..

하여간 대박..홍승성 사장님은 안정된 투톱을..비만 제대로 나와주면 날개를 달텐데..미국에서 찍었다는 영화도 바로 비됴시장으로 갔다고 하더라구요..


4MINUTE - 미쳐(Crazy): http://youtu.be/1nCLBTmjJB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3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642
91768 나는 가수다 권태은, "양파가 이 정도일 줄은 몰랐다", 양파 찬양, 신해철 헌정, 나가수 등 영상 몇 개 [10] 프레데릭 2015.02.22 3631
91767 승환옹 라이브 하네요 [3] 도야지 2015.02.22 853
91766 기성이 골 넣고 엄지손가락을 빠는 세리머니를 했네요. [3] 눈의여왕남친 2015.02.22 3118
91765 나홀로 연애중을 보고.. [1] 라인하르트백작 2015.02.22 1194
91764 조성용의 87회 아카데미 시상식 예상 [4] 조성용 2015.02.21 1372
91763 [잡담] 킹스맨&조선명탐정2&나이트크롤러 감상 [2] 귀검사 2015.02.21 1559
91762 바낭] 담배피는 셰프 [9] N氏 2015.02.21 3106
91761 책을 사지 않고 도서관에서만 읽는 것에 관하여 [9] catgotmy 2015.02.21 2635
91760 무한도전 보다가 갑자기 박혁권님이 나와서 놀랐는데요 [6] 레벨9 2015.02.21 3515
91759 여러분들의 슈퍼히어로영화는 무엇입니까? [28] 커리맨 2015.02.21 1502
91758 동적평형 독서모임 후기, 피막, 언어의 정원 [8] 칼리토 2015.02.21 1427
91757 11 22 63 드라마화 되네요 [2] Reid 2015.02.21 1844
91756 (스포 한가득) 영화 <5일의 마중>을 보고 기다림에 대하여 [5] underground 2015.02.21 944
91755 아이돌 양궁 역시 운동은 호흡 조절 [3] 가끔영화 2015.02.21 998
91754 [바낭] 겨울이 되면 찾게 되는 음반 있으세요? [6] 프랜시스 2015.02.21 884
91753 얼떨결에 프라모델 입문했습니다. [1] 슈크림 2015.02.21 788
» 포미닛 새 노래랑 뮤비 좋네요 [1] 라인하르트백작 2015.02.21 1006
91751 얼떨결에 채널 돌리다가..지금 M본부 토토가 무편집공연 나와요 [2] 라인하르트백작 2015.02.21 1785
91750 명절 가족 폭력 목격담 [6] 빠삐용 2015.02.20 3824
91749 휴...명절이끝났네요 잡담 [2] 여은성 2015.02.20 173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