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홀로 연애중을 보고..

2015.02.22 00:24

라인하르트백작 조회 수:1184

소녀시대 유리가 지난 주에 이어 나오는데..이 친구 정말 어렵네요..

사람 마음 다 다른거고..여자들 맘이 다 한결같은 건 아니겠지만..

 

맛없는 라면 끓여준 유리한테 반응을 해야하는 상황에서..

솔직히 맛없다 내가 다시 끓여줄게라고 리액션하는 게 젤 좋은 점수..

미련하게 아무 말 안하고 다 먹어도 감점,

핑계대고 라면 안먹는다고 한 것도 감점..

너 한입 나 한입식으로 나눠먹는 것도 감점..


피곤한데 집에 좀 가줄래하는 상황에

1.시키는 대로 집에 바로 간다-최악 점수

2.수술한 부위가 안 좋은 것 같아 좀 봐줘[여기서 상황이 남자가 병원에서 유리를 처음 만나 사랑하는 설정이거든요]-그나마 센스가 인정되서 조금 좋은 점수

3.안가면 안돼하면서 질척대는 거-마이너스

4.설겆이라고 하고 갈게-2번보다는 낮은 점수긴 하지만 그나마 플러스..


아 여자 맘이란 건 진짜 어렵지만..이 친구 정말 독특했어요..


다음 주는 다비치의 강민경양이에요

저도 완전 취했어요 하고 웃는 예고가 나오는데..헉하네요...


진짜 독거남을 위한 완벽한 프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90
93247 오늘 오후 어떻게 보내세요? [7] 산호초2010 2015.02.22 1594
93246 2015 Film Independent Spirit Awards Winners [2] 조성용 2015.02.22 503
93245 구 듀나게시판의 리뷰 [7] Q 2015.02.22 2405
93244 Kingsman이 되어보자 [6] skelington 2015.02.22 2044
93243 나는 가수다 권태은, "양파가 이 정도일 줄은 몰랐다", 양파 찬양, 신해철 헌정, 나가수 등 영상 몇 개 [10] 프레데릭 2015.02.22 3586
93242 승환옹 라이브 하네요 [3] 도야지 2015.02.22 839
93241 기성이 골 넣고 엄지손가락을 빠는 세리머니를 했네요. [3] 눈의여왕남친 2015.02.22 3105
» 나홀로 연애중을 보고.. [1] 라인하르트백작 2015.02.22 1184
93239 조성용의 87회 아카데미 시상식 예상 [4] 조성용 2015.02.21 1354
93238 [잡담] 킹스맨&조선명탐정2&나이트크롤러 감상 [2] 귀검사 2015.02.21 1543
93237 바낭] 담배피는 셰프 [9] N氏 2015.02.21 3077
93236 책을 사지 않고 도서관에서만 읽는 것에 관하여 [9] catgotmy 2015.02.21 2621
93235 무한도전 보다가 갑자기 박혁권님이 나와서 놀랐는데요 [6] 레벨9 2015.02.21 3488
93234 여러분들의 슈퍼히어로영화는 무엇입니까? [28] 커리맨 2015.02.21 1492
93233 동적평형 독서모임 후기, 피막, 언어의 정원 [8] 칼리토 2015.02.21 1405
93232 11 22 63 드라마화 되네요 [2] Reid 2015.02.21 1838
93231 (스포 한가득) 영화 <5일의 마중>을 보고 기다림에 대하여 [4] underground 2015.02.21 932
93230 아이돌 양궁 역시 운동은 호흡 조절 [3] 가끔영화 2015.02.21 989
93229 [바낭] 겨울이 되면 찾게 되는 음반 있으세요? [6] 프랜시스 2015.02.21 877
93228 얼떨결에 프라모델 입문했습니다. [1] 슈크림 2015.02.21 78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