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보이차를 발굴했어요.

2015.02.23 09:32

ikmyeong 조회 수:1707

집안 찬장을 치우다 그릇더미 속에서 잠들었던 보이차를 발굴했어요.

분명 5년도 더 전에 부모님이 선물받으신거 같은데 집에 차를 즐기는 사람이 없어 처박아뒀나봐요.


저는 홍차나 커피정도는 즐겨 마시는데 보이차는 처음이라 막 검색해봤어요.

근데 차의 세계는 정말 깊고도 넓네요.

뭐 보이차는 오래될수록 좋다는데 만드는 방법도 제각각이고 생차? 숙차? 그런 종류도 있고요.

요즘엔 농약함유가 높은것도 많아서 문제가 많다고도 하고...

그래서 이 차를 마셔도 되는 것인가 하는 의문이 들어요.


제 몸을 모르모트삼아 한번 우려는 봤습니다만 처음 마시는것이라 이 맛이 맞는지는 모르겠어요.

찻잎이면 보통 좀 떫은 맛이 날거 같았는데 이건 구수한맛이네요? 보리차느낌도 나고... 식후에 마시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요.


듀게엔 보이차에 대해 식견이 높으신 분이 혹시 계실거 같아서 한번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sugl6XW.jpg sk424cF.jpg


한자 까막눈이라 이게 뭔지도 모르겠고 몇년도 산인지 생차인지 숙차인지 아는 지식 좀 나누어 주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9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83
91745 저스틴 비버 이제 애는 아니지만 [3] 가끔영화 2015.02.23 1320
91744 2015년 아카데미 시상식 (1) [113] DJUNA 2015.02.23 2195
» 오래된 보이차를 발굴했어요. [5] ikmyeong 2015.02.23 1707
91742 정부의 태극기 사랑 [10] chobo 2015.02.23 1934
91741 매튜본감독은 학생으로 비유한다면. . [4] 등짝을보자 2015.02.23 2227
91740 [앗차] 2005년 2월 22일이 [1] 異人 2015.02.23 960
91739 킹스맨 스포와 왜 그 악당이 그러했는지.. [5] 칼리토 2015.02.22 2497
91738 아, 황사. 아, 미세먼지 [5] N.D. 2015.02.22 1663
91737 에니그마 그것이 궁금하다. [2] ╷⎟╵ǀ╵⎥⎜|౹ 2015.02.22 1264
91736 가장 비싼 그림 제목은 언제 결혼하니 [3] 가끔영화 2015.02.22 1497
91735 누구와 누구일까요 [2] 가끔영화 2015.02.22 574
91734 시내에 박근혜 대통령 취임 2주년을 축하하는 플래카드가 걸려 있더군요 [13] amenic 2015.02.22 2265
91733 Bruce Sinofsky R.I.P. 1956-2015 [3] 조성용 2015.02.22 371
91732 35th Golden Raspberry Awards Winners [8] 조성용 2015.02.22 942
91731 이미테이션 게임과 이다 감상 [7] 자두맛사탕 2015.02.22 1821
91730 킹스맨을 보았습니다. [6] herbart 2015.02.22 2185
91729 오늘 오후 어떻게 보내세요? [7] 산호초2010 2015.02.22 1621
91728 2015 Film Independent Spirit Awards Winners [2] 조성용 2015.02.22 549
91727 구 듀나게시판의 리뷰 [7] Q 2015.02.22 2455
91726 Kingsman이 되어보자 [6] skelington 2015.02.22 208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