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제 올렸던 벼룩 중에서 팔찌가 남았기에 시계하나 보태서 다시..

연달아 올리기 민망해서 네이버 중고딩나라에 올리려 했더니 뭔 어플을 받아서

등업신청을 해야 한다네요.

그래서 어쩔까 하다가 에라 모르겠다, 다시 올려봅니다.

관심 있으시면 아래 블로그에 들러 댓글로 찜 해주시길.

편의점 택배로 발송하며 택배비는 물품가격에 포함입니다.


http://blog.naver.com/matzuri/22047334205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466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6834
95465 보고만 있어도 삶이 정돈될 것 같은 영화 [17] noisette 2015.09.06 2775
95464 아가씨들과 잠시 이별...ㅡ_ㅠ [15] 샌드맨 2015.09.06 2360
95463 계좌 개설 때문에 받는 스트레스 [3] 튜즈데이 2015.09.06 1583
» <벼룩>코치 시계, 토즈 팔찌 각 하나씩이요 DKNI 2015.09.06 1178
95461 훌륭한 어른이 되지 못할 것 같다는 두려움. [2] 젊은익명의슬픔 2015.09.06 1356
95460 정말로 모르시는 거 같아 말씀드리는데, ‘게이가 불편한 건 당연하지만 그래도 차별 안돼’도 하면 안 되는 말이에요. [18] 마조히스트 2015.09.06 3057
95459 사는 게 뭐라고 [5] 마르타. 2015.09.06 1874
95458 [스포일러] 더 지니어스 잡담 [7] 로이배티 2015.09.06 1524
95457 [문의] 로그인하면 게시글이 사라집니다. [8] brunette 2015.09.06 554
95456 사춘기 아이와 해외에 산다는 것 [14] 흔들리는 갈대 2015.09.06 3681
95455 사진 한장 찍고 가시죠 [1] 가끔영화 2015.09.06 802
95454 기분이 좋아지는 짤 [3] 가끔영화 2015.09.06 1289
95453 육아의 힘듦에 대해... [38] 바람이분다 2015.09.05 5477
95452 오늘자 무도를 보고.. [6] 라인하르트백작 2015.09.05 3645
95451 인터넷 없었으면 지금 뭐하고 있을까요 [9] 가끔영화 2015.09.05 1335
95450 <액트 오브 킬링> 조슈아 오펜하이머 인터뷰 [11] 사이드웨이 2015.09.05 1528
95449 영화일기 12 : 르네 클레망의 금지된 장난, 쎄씨봉, 위플래쉬, 잉마르 베리만의 제7의 봉인 [3] 비밀의 청춘 2015.09.05 2708
95448 오피스, 앤트맨 좋네요.(스포x) [1] 레사 2015.09.05 1461
95447 헉 벌써 [1] 미래 2015.09.05 1006
95446 "포르노가 나쁜 게 아니라고 생각한다면, 왜 한국사람이 배우가 되면 안되는가. 감성적인 이유로 반대하지말라" [15] catgotmy 2015.09.05 344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