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지난주까지 계속 주말마다 결혼식이 있었습니다. 어쩔땐 토,일 다 가기도 하고, 어쩔땐 겹쳐서 돈만 보내기도 하고 뭐...

지난 주말엔 지방 결혼식을 갔다가 동기들 송년모임에 갔습니다. 모인 아이들중에 미혼자는 저 하나 밖에 없어서 그런지 결혼 하란 소리를 엄청 들었네요.

이번주엔 결혼식이 없어요.. 아직까지는요.

 

주변 회사 윗분들이나 친구들이 하나같이 '너는 왜 안하냐? 그만 골라라.. 맘에 드는 여자 있으면 그냥 질러..' 라고 합니다.

휴.. 내가 고르는게 아니거든?  간택을 받는거지... (...)

 

결혼하기엔 마음의 준비도 안되었고, 통장도 준비가 안되었다고 둘러댔습니다.

하지만, '통장 준비 따윈 필요없다. 맘만 맞으면 된다.' 라고들 합니다.  확실히 젊었을때 결혼한 친구들일수록 그런 이야기를 하는 것 같아요.

나이 먹을수록 '통장' 이라는 핑계를 더 대는것 같고.

 

 

그나저나..

결혼하신 분들은 상대에 대해 어떤 마음이 들때 결혼을 결심하시는 걸까요?

저는, 상대를 행복하게 해줄 자신이 있을때 프로포즈 할것 같아요.

그런데 난 능력이 없잖아.. 안될꺼야 아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3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466
14385 나사가 발표한 박테리아와 발견한 여과학자 이야기-영화화 되도 좋을거 같아요. [6] 자본주의의돼지 2010.12.06 2730
14384 이나가키 쥰이치(稲垣潤一) live - 롱 버전 / 여름의 경적 [1] bialy 2010.12.06 1367
14383 근데 대마초는 환각성, 중독성이 있나요, 없나요? [17] DH 2010.12.06 7335
14382 스필버그 차기작 - 링컨- 의 원작 [1] 무비스타 2010.12.06 1748
14381 무민 머그가 왔습미다 /그릇의 세계 [7] settler 2010.12.06 4073
14380 물집을 어떻게 할까요. [17] 루아™ 2010.12.06 2242
14379 coldplay 라이브앨범을 무료로 배포하는군요. [12] 필수요소 2010.12.06 2076
14378 게시판 잡담 [1] august 2010.12.06 1299
14377 책 읽다가 재미있어서 남은 분량이 줄어드는 것이 아까웠던 경험 [33] 곽재식 2010.12.06 4265
14376 네이트판에서 흥하고 있는 소개팅 이야기 [10] Johndoe 2010.12.06 4569
14375 토마스 생스터, 조쉬 하트넷 [4] 자두맛사탕 2010.12.06 2940
14374 나니아는 일반 상영이 없나봐요. [4] 자본주의의돼지 2010.12.06 1532
14373 나라 요시토모 전에서 귀염귀염열매를 섭취했어요 (주의: 사진과 함께 앞발로 그린 그림 포함) [8] loving_rabbit 2010.12.06 3188
14372 만원 이하 센스 있는 선물 경험담. [7] 자본주의의돼지 2010.12.06 5806
14371 정두언 "무상급식, 다이어트 애들까지 급식하자는 것" [21] magnolia 2010.12.06 3440
14370 무도 달력 방금 도ㅋ착ㅋ! [4] Paul. 2010.12.06 2751
14369 [공지] 2010년 듀나 게시판 영화상 (종료되었습니다! 자원봉사자 받습니다!) [58] DJUNA 2010.12.06 28812
14368 군 복무 기간 24개월 환원, 군가산점제도 부활 건의 [21] jim 2010.12.06 2739
» [바낭] 결혼은 어떤 마음이 들때 하는건가요? [11] 가라 2010.12.06 3671
14366 뉴데일리란 어떤 매체인가요? [7] amenic 2010.12.06 235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