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와이키키, 꿀잼!

2018.04.17 08:40

S.S.S. 조회 수:1257

듀게에서 이 드라마 재밌다 추천을 해주시길래 1회만 봐야지 했다가 지금 3회까지 달렸습니다.

와....간만에 청춘시트콤 보는 기분이네요.

딱히 별 대단한 내용도 아닌데 정말 배우들이 대사를 맛깔나게 잘 살려서 깔깔대며 보고 있습니다.


특히 이이경? 이 분 정말 발군의 연기...

대한민국 드라마판에도 이런 연기자가 좀 많아야죠. 어쩜 저렇게 대사랑 연기가 자연스러운지...

고원희 이 배우분은 언뜻언뜻 최진실씨를 생각나게 합니다. 얼굴도 목소리도.


흙수저로 보기엔 외모들이 너무 다 반질반질하고 잘 때도 물광피부로 매끈한 피부를 유지하는 한드 특성 때문에

조금 김이 새기는 하지만 이정도 코미디감각을 가진 한드는 정말 간만이라 당분간 넷플릭스를 안봐도 되겠어요.


아....이이경씨는 정말 완소입니다 완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412
108855 [주간커피, 4월 3주] 일산 블러프 커피, 할리스 커피클럽 역삼 스타점 [6] beirut 2018.04.18 1041
108854 게시판 회원님 책 아이돌을 인문하다 [2] 가끔영화 2018.04.18 591
108853 콰이어트 플레이스 보고왔습니다. (약한 스포일러) [4] nabull 2018.04.18 937
108852 Harry Anderson 1952-2018 R.I.P. 조성용 2018.04.17 402
108851 설리가 정수정 보다 빨리 태어났군요 [1] 가끔영화 2018.04.17 962
108850 해빙, 사냥 [4] 왜냐하면 2018.04.17 794
» 으라차차 와이키키, 꿀잼! [6] S.S.S. 2018.04.17 1257
108848 이 놀이기구 진짜 재밌겠네요 [1] 가끔영화 2018.04.17 827
108847 최은희 배우님 영면 [3] 가끔영화 2018.04.16 1125
108846 [세월호] 벌써 4년, 아직도 숨막히게 괴롭군요 [4] soboo 2018.04.16 1363
108845 [바낭] 치과의 공포 [10] 로이배티 2018.04.16 1432
108844 이런저런 일기...(용산, 레플원) [1] 여은성 2018.04.16 692
108843 [듀그모 25~26주차] 타로카드, 떼어버린 내 몸 (발제자: rusender,금연금주) [4] rusender 2018.04.16 580
108842 R. Lee Ermey 1944-2018 R.I.P. [1] 조성용 2018.04.16 341
108841 그림을 배우고 있어요 69 [4] 샌드맨 2018.04.15 661
108840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관련 팟캐 듣다가 빵 터졌던 일... [6] Bigcat 2018.04.15 2197
108839 볼만한 드라마있을까요? [14] 산호초2010 2018.04.15 2039
108838 코첼라 페스티벌 라이브 [2] 꿈의후크송 2018.04.15 605
108837 주부 별 가끔영화 2018.04.15 309
108836 영웅과 미소년에 얽힌 신화의 실상… [19] Bigcat 2018.04.15 318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