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빙, 사냥

2018.04.17 13:21

왜냐하면 조회 수:807

해빙을 보았습니다.
평을하자면 '안타깝다'입니다.


주연인 조진웅을 비롯해서 인지도 있는 배우를 언급하자면
신구, 김대명, 송영창, 이청아, 윤세아등이 출연합니다.

출연배우 모두 열심히 캐릭터를 연기하는데,,,...
연기 잘합니다.
그래서, 더욱 안타깝다는 생각이 들었고,
조진웅이 출연했었던 사냥이라는 영화가 생각이 나더군요.

사냥이라는 영화를 보면서도 비슷한 감정을 느꼈던 기억이 있었기 때문이었죠.
안성기, 조진웅, 한예리, 손현주, 권율등의 배우들이 출연했고,
역시 배우들은 열연을 했는데,
왠지 오그라들기도 했던것 같아요, 신파를 강요하는 느낌과 장면 장면의 어색한 연결등이 있었죠.


아마도,

배우를 소비하고있다는 생각에 이런 안타까움이 생겨난것 같은데,
감독의 역량 문제인지, 시나리오의 문제인지 아니면 금전적인 문제인지...하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무엇이 문제일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720
108745 [바낭] 그 유명한(?) '리얼'을 봤습니다 [15] 로이배티 2018.04.19 1705
108744 나의 아저씨 [19] 사팍 2018.04.19 2324
108743 계속 상사가 지시 사항을 바꾸는데 적응이 안되네요. [11] 산호초2010 2018.04.19 1049
108742 내용없음))화면 옆 광고가,내 피 같은 돈을 쓴다면 무조건 맛있어야 한다 가끔영화 2018.04.19 303
108741 아니, 왜 이름을 바꿔 부르죠? (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일화 중에서) [25] Bigcat 2018.04.19 1636
108740 도스토예프스키에 관한 칼럼 [4] underground 2018.04.19 1776
108739 이런저런 일기... [5] 여은성 2018.04.19 1005
108738 얼마나 살고 싶으세요? 얼마나 살아야할까요? [9] 살구 2018.04.18 1505
108737 SBS VS JTBC [1] 김지킴 2018.04.18 1157
108736 [듀나IN] 일본에서 유행하는 선크림이 뭔지 알 수 있을까요? [5] 뻐드렁니 2018.04.18 1405
108735 [주간커피, 4월 3주] 일산 블러프 커피, 할리스 커피클럽 역삼 스타점 [6] beirut 2018.04.18 1093
108734 게시판 회원님 책 아이돌을 인문하다 [2] 가끔영화 2018.04.18 601
108733 콰이어트 플레이스 보고왔습니다. (약한 스포일러) [4] nabull 2018.04.18 952
108732 Harry Anderson 1952-2018 R.I.P. 조성용 2018.04.17 412
108731 설리가 정수정 보다 빨리 태어났군요 [1] 가끔영화 2018.04.17 981
» 해빙, 사냥 [4] 왜냐하면 2018.04.17 807
108729 으라차차 와이키키, 꿀잼! [6] S.S.S. 2018.04.17 1272
108728 이 놀이기구 진짜 재밌겠네요 [1] 가끔영화 2018.04.17 871
108727 최은희 배우님 영면 [3] 가끔영화 2018.04.16 1137
108726 [세월호] 벌써 4년, 아직도 숨막히게 괴롭군요 [4] soboo 2018.04.16 137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