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스토예프스키에 관한 칼럼

2018.04.19 10:38

underground 조회 수:1645

어제 어쩌다 고려대 노어노문학과 석영중 교수의 <석영중의 맵핑 도스토옙스키>라는 칼럼을 읽게 됐어요.


예전에 유튜브의 동영상으로 이 분의 톨스토이 강연과 죄와 벌 강연을 아주 재미있게 봤던 기억이 있고 


EBS의 <통찰>에서도 이 분의 강연을 재미있게 봐서 (듀게에도 글을 올렸는데 그게 벌써 2016년 8월이네요.)  


반가운 마음에 후루룩 읽고 이 분이 쓴 책 <자유: 도스토예프스키에게 배운다>도 도서관에서 빌려 읽었어요. 


제가 2016년 8월에 강연을 보고 이 책을 도서관에 신청했는데 까맣게 잊고 있다가 어제 빌려서 읽으니 감개가 무량 ^^ 


2016년 9월에 새 책이 들어왔더군요. 이 책도 재미있습니다. 이 분의 글이나 강연은 그 원본 소설을 보고 싶게 만들어요. 


저는 도스토예프스키의 소설로는 <지하생활자의 수기>와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을 제일 좋아하고  


<죄와 벌>, <가난한 사람들>, <백치> 정도만 읽어봤는데 이 칼럼을 읽다보니 <분신>, <죽음의 집의 기록>, 


<백야>를 읽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악령>도 잘 된 번역으로 읽고 싶어요. 


한동안 읽고 싶은 소설이 없었는데 갑자기 책을 읽고 싶은 의욕이 치솟네요. 


저는 11번째 자유에 관한 칼럼을 제일 먼저 읽었고 이 칼럼이 마음에 들어서 나머지도 모두 찾아 읽었는데 


현재 14번째 칼럼까지 나왔고 계속 연재되는 것 같아요. 심심하신 분 읽어보세요. 


(혹시 듀게분들이 재미있게 읽고 계시는 칼럼이 있으면 알려주세요. 좋은 건 같이 봐야죠. ^^) 



1: http://news.joins.com/article/22263893


2: http://news.joins.com/article/22283794


3: http://news.joins.com/article/22303451


4: http://news.joins.com/article/22323642


5: http://news.joins.com/article/22342966


6: http://news.joins.com/article/22362204


7: http://news.joins.com/article/22394064


8: http://news.joins.com/article/22411064


9: http://news.joins.com/article/22429887


10: http://news.joins.com/article/22449195


11: http://news.joins.com/article/22471183


12: http://news.joins.com/article/22494367


13: http://news.joins.com/article/22515291


14: http://news.joins.com/article/22535349


============================


추가합니다.


15: http://news.joins.com/article/22556047


16: http://news.joins.com/article/22577862


17: http://news.joins.com/article/22598130


18: http://news.joins.com/article/22616338


19: http://news.joins.com/article/22637509


20: http://news.joins.com/article/22657453


21: http://news.joins.com/article/22679145


22: http://news.joins.com/article/22699403


23: http://news.joins.com/article/22721027 


24: http://news.joins.com/article/22740417


25: http://news.joins.com/article/22760925


=================================


26: https://news.joins.com/article/22780921


27: https://news.joins.com/article/22800867


28: https://news.joins.com/article/22821125


29: https://news.joins.com/article/22877665


30: https://news.joins.com/article/22894526


31: https://news.joins.com/article/22913447


32: https://news.joins.com/article/22932749


33: https://news.joins.com/article/22952986 


34: https://news.joins.com/article/22973184


35: https://news.joins.com/article/22995349


36: https://news.joins.com/article/23024370


37: https://news.joins.com/article/23043875


38: https://news.joins.com/article/23052329


39: https://news.joins.com/article/23070125


40: https://news.joins.com/article/23091220 


41: https://news.joins.com/article/23112501


42: https://news.joins.com/article/23132784


43: https://news.joins.com/article/23152273  (마지막)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255
108883 [바낭] 근래 본 이상한(?) 영화들 몇 편 잡담 [6] 로이배티 2018.04.20 1185
108882 (바낭) 믿음을 통해 구원을 받는다 [8] 보들이 2018.04.20 796
108881 문빠들의 더러운 이중잣대와 드루킹의 진짜 패악성 [14] soboo 2018.04.19 2532
108880 월드오브투마로우2 + 해석 좀 도와주세요. [1] 뻐드렁니 2018.04.19 400
108879 [바낭] 그 유명한(?) '리얼'을 봤습니다 [15] 로이배티 2018.04.19 1668
108878 나의 아저씨 [19] 사팍 2018.04.19 2239
108877 계속 상사가 지시 사항을 바꾸는데 적응이 안되네요. [11] 산호초2010 2018.04.19 1009
108876 내용없음))화면 옆 광고가,내 피 같은 돈을 쓴다면 무조건 맛있어야 한다 가끔영화 2018.04.19 281
108875 아니, 왜 이름을 바꿔 부르죠? (영화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일화 중에서) [25] Bigcat 2018.04.19 1487
» 도스토예프스키에 관한 칼럼 [4] underground 2018.04.19 1645
108873 이런저런 일기... [5] 여은성 2018.04.19 972
108872 얼마나 살고 싶으세요? 얼마나 살아야할까요? [9] 살구 2018.04.18 1459
108871 SBS VS JTBC [1] 김지킴 2018.04.18 1126
108870 [듀나IN] 일본에서 유행하는 선크림이 뭔지 알 수 있을까요? [5] 뻐드렁니 2018.04.18 1359
108869 [주간커피, 4월 3주] 일산 블러프 커피, 할리스 커피클럽 역삼 스타점 [6] beirut 2018.04.18 958
108868 게시판 회원님 책 아이돌을 인문하다 [2] 가끔영화 2018.04.18 577
108867 콰이어트 플레이스 보고왔습니다. (약한 스포일러) [4] nabull 2018.04.18 918
108866 Harry Anderson 1952-2018 R.I.P. 조성용 2018.04.17 385
108865 설리가 정수정 보다 빨리 태어났군요 [1] 가끔영화 2018.04.17 922
108864 해빙, 사냥 [4] 왜냐하면 2018.04.17 77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