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스캔들

2018.06.12 14:06

김지킴 조회 수:1205

김부선의 주장이 거짓이라고 생각할 수 있을까요?

우리는 판사가 아니므로 확정할 필요는 없지만 , 현재 김부선씨의 주장이 거짓이라고 믿는 사람이 있다면

그냥 좀 사고하는 체계가 이상한 거에요.

김부선씨의 모든 주장이 사실일 수는 없겠지만 적어도 과거의 특정 시기에 이재명 후보와 특별한 관계였다는 것은 부정할 수 없는 사실입니다.

여기서 특별한 관계란 혼인관계를 파탄에 이르게 할 수 있는 귀책사유가 되는 관계 정도로 특정하면 될것 같구요.


그리고 그것이 사생활인가? 에 대한 얘기는 사실 할 필요가 없습니다.

유권자는 사생활을 보고도 후보자를 판단할 수 있는 거고, 그래서 후보자들은 사생활의 좋은 부분을 미디어에 노출하기 위해 애씁니다.

이런 식으로 말이죠.

"'어쩌다 어른' 이재명 성남시장 "등록금 면제 위해 책상에 압정 박고 공부했다"


따라서 후보자의 사생활이 문제가 되었을 때 미디어가 이를 보도하는 것도 문제가 될 것은 없습니다.

그것을 후보자 선택의 기준으로 생각하느냐는 개별 유권자가 선택할 문제입니다. 물론 저같은 경우 어떤 사람이 책상에 압정 박고 공부했다고 해서

그 사람을 찍을 것 같지는 않습니다만.


제가 이번 이재명 스캔들에 놀란건

일부 문재인 지지가 그를 찍지 않기로 결심했다는 것이 아니라.

그 대신 선택한 사람이 남경필 현 지사라는 사실입니다.

바른미래당의 김영환... 도 있고 정의당의 이홍구 후보도 있는데

왜 남경필일까요? 기권도 있고 여러가지 선택이 있는데 그 선택이 남경필이라는게 참 재미있는것 같습니다.


제가 이재명이라면

김영환이든 이홍구든 지지해 달라고 하고 사퇴할 것 같은데.

하긴 그정도 정신이 있는 사람이면 이지경까지 오지도 않았겠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187
109219 믿기 어려운 북미정상회담 결과, 찍기 어려운 지방선거, 보기 어려운 영화 밤쉘 [2] soboo 2018.06.13 1244
109218 [단문 바낭] 무리수 공약 [1] 연등 2018.06.13 475
109217 북미정상회담 (별 내용 없는) 소소한 리뷰 [6] 프레데리크 2018.06.13 1590
109216 이미 다 늦었지만 안철수가 경기도지사에 나갔더라면 [1] 연등 2018.06.13 1447
109215 공지영혐, 혐김부선 살구 2018.06.12 1330
109214 에메랄드 드레스의 아가씨 [2] 샌드맨 2018.06.12 371
109213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3] 조성용 2018.06.12 1278
109212 [바낭] 오늘의 게임계 블랙 코미디성 뉴스 하나 [27] 로이배티 2018.06.12 1779
109211 아무생각 하고 싶지 않을 때, 이곳에 옵니다. [3] zla 2018.06.12 981
109210 회담 사진 한장 가끔영화 2018.06.12 677
109209 안철수와 김문수가 서로 사퇴하라고 하는 이유는..? [7] 가라 2018.06.12 1354
109208 저도 시류에 편승하여 이재명 관련 글~~ [8] 왜냐하면 2018.06.12 1471
» 이재명 스캔들 [3] 김지킴 2018.06.12 1205
109206 들레 & 어머니 글4 [6] sublime 2018.06.12 464
109205 선거 결과 맞추기 불판 깔아봅니다. (마감은 6월13일 오후 5시 59분ㅎㅎㅎ) [13] 일희일비 2018.06.12 825
109204 김부선 이재명 스캔들에 대한 추가 증언자 등장 [27] stardust 2018.06.12 2164
109203 캔디고 [3] 김지킴 2018.06.12 790
109202 북미 정상회담 드디어.. [4] 칼리토 2018.06.12 1047
109201 이런저런 이슈 잡담들 [1] 메피스토 2018.06.12 545
109200 오늘이 쥬라기 공원 25주년이네요. [10] 부기우기 2018.06.11 62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