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밑에 판사의 말을 듣고 

'그런 말도 안되는 소리 하지 말고 빨리 고쳐주세요!"라고 했을 듯 합니다.


내 나이 49세로 바꾸게 해달라" 소송 건 69세 남성

[중앙일보] 입력 2018.11.08 17:45 수정 2018.11.08 18:37 인쇄기사 보관함(스크랩)글자 작게글자 크게

기자

이영희 기자 사진이영희 기자

SNS 공유 및 댓글

SNS 클릭 수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SNS 공유 더보기

 “이름도, 성별도 맘에 들지 않으면 바꿀 수 있습니다. 그런데 왜 나이는 바꾸지 못합니까?” 

 네덜란드의 69세 남성이 자신의 나이를 20살 줄이기 위한 법적 소송을 시작했다고 BBC, 텔레그래프 등 영국 언론들이 8일 보도했다.  

  

공식 서류의 나이를 20년 줄여 달라는 소송을 낸 에밀 라텔밴드. [사진 방송화면 캡처] 

공식 서류의 나이를 20년 줄여 달라는 소송을 낸 에밀 라텔밴드. [사진 방송화면 캡처]


  

 소송을 낸 사람은 네덜란드에서 성격 개조 및 동기 부여 컨설턴트로 활동하는 에밀 라텔밴드. 

그는 앞서 자신이 살고 있는 네덜란드 동부 아른헴시에 공식 문서에 실린 자신의 생년월일을 1949년 3월 11일에서 1969년 3월 11일로 바꿔달라고 청원했다가 거절 당했다.

그러자 라텔밴드는 시의 처분이 부당하다며 지방 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  

  

 라텔밴드는 네덜란드 언론들과의 인터뷰에서 자신이 나이 때문에 고용과 연애 등 여러 측면에서 차별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기업들은 연금 수급 연령인 69세의 컨설턴트를 고용하려고 하지 않습니다. 

집을 사고 차를 운전하는 데도 이런저런 제한을 받죠. 데이트앱에서 내가 69세라고 말하면 답장을 받지 못하지만, 49세라면 훨씬 유리한 위치에 서게 될 것입니다.” 

  



 그는 트랜스젠더가 출생증명서의 성별을 바꿀 수 있는 것처럼, 나이도 바꿀 수 있는 여지를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최근 건강 검진에서 자신의 생물학적 나이가 45세라는 결과를 들었다고 덧붙이면서 “49세가 되면 연금이 중지되겠지만, 감수할 수 있다”고 밝혔다.  

  

 네덜란드 언론들은 한 사람의 공식 출생일을 변경할 수 있는 법적 매커니즘 자체가 존재하지 않아 라텔밴드가 소송에서 이길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전망했다.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법원 측은 공식 서류의 나이를 줄이는 것은 ‘개인의 삶의 일부를 합법적으로 삭제한다’는 의미를 갖기 때문에 다양한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  

  

 판사는 소송을 낸 라텔밴드에게 이런 질문을 던졌다.  

 “만약 생일을 20년 후로 늦춘다면 1949년부터 1969년까지 당신의 삶은 어떻게 됩니까? 그 당시 당신의 부모가 돌본 그 소년은 누구였습니까?“ 

  

 법원은 4주 이내에 이 소송에 대한 서면 판결을 내릴 예정이다.  

  

 이영희 기자 misquick@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내 나이 49세로 바꾸게 해달라" 소송 건 69세 남성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613
110288 항공사 기내소란(거의 난동)을 목격했어요 (+ 충격적 결말?) [2] 머루다래 2018.11.12 1949
110287 윤디 리 [2] 가끔영화 2018.11.12 818
110286 [이탈리아 커피기행, 로마] 페르가미노 카페 Pergamino Caffè, 파로 루미네리스 오브 커피 Faro - Luminaries of Coffee [4] beirut 2018.11.11 397
110285 Francis Lai 1932-2018 R.I.P. [5] 조성용 2018.11.11 302
110284 이번주의 K-POP: K/DA - 'POP/STARS' [2] skelington 2018.11.11 641
110283 보헤미안 랩소디, 박승 총재 인터뷰 [10] 겨자 2018.11.11 1668
110282 (벼룩) 만화책들 [3] 봄살랑살랑 2018.11.11 516
110281 이거 뭘 만든거게요 [3] 가끔영화 2018.11.11 531
110280 '라이프 온 마스'는 무슨 뜻인가요? [4] 왜냐하면 2018.11.11 2024
110279 [EBS2] 명화의 속삭임 [6] underground 2018.11.10 811
110278 이런저런 일기...(심심, 남자들) [1] 안유미 2018.11.10 746
110277 장하성과 김동연이 교체되었군요 연등 2018.11.09 1068
» 내나이 스무살 적게 법으로 바꿔달라 [1] 가끔영화 2018.11.09 895
110275 트와이스 신곡 이야기.. [1] 라인하르트012 2018.11.08 902
110274 웹하드 회사들이 이제야 망하는군요 [8] KEiNER 2018.11.08 2615
110273 [듀그모 52~53주차] 파티/축제, 귀여운 괴물이나 벌레or가을 (발제자: bubblegum, Q) [1] rusender 2018.11.08 310
110272 아~~주 오래된 만화책, 도서 몇 권 책 값 무료, 착불배송 [2] 염즐옹 2018.11.08 697
110271 독서모임 동적평형 2018 10월 정모 후기 [2] 듀라셀 2018.11.08 454
110270 라디오로 음악 듣는 것 참 오랜만이네요. [5] underground 2018.11.08 666
110269 방안으로 들어온 강아지 [20] soboo 2018.11.07 223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