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잘 못쓰는 작가도 있을까요?

2019.04.18 07:13

james 조회 수:1628

줄거리는 괜찮고, 가끔 재치있는 소리도 하기는 하는데,

기본적으로 문학적인 폼이 안나는 소설을 읽어보신적이 있나요?

단어 선택도 뻔하고, 뭔가 착착 감기는 맛이 없는 어색한 책이 있을라나요?

왠지 한국어 방금 배우기 시작한 외국인이 쓴것 같다거나, 구글 번역기 장착한 로봇이 쓴것 같다거나..


생각은 진중한데 말솜씨 없는 사람들은 왜 용서가 되잖아요?

근데 작가도 글솜씨 없이 내용만으로 인정이 될까요?

아니면 그런 사람은 작가라고 불리울수도 없을까요?

말솜씨 없는데 진행자가 될수는 없는것과 같은걸까요?


그런 책을 읽어본적은 있는지 고민중인데 생각이 안나네요.

없는건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162
111225 잡담 - 마켓 컬리, 상표권, 봄날은 간다 [8] 연등 2019.04.20 1109
111224 풀잎들 [2] 가끔영화 2019.04.20 324
111223 [오늘의 TV] 국악, 피겨아이스쇼, 다큐멘터리, 영화 [6] underground 2019.04.20 408
111222 초인이 될 수 있다 [1] 흙파먹어요 2019.04.20 411
111221 전주국제영화제 상영작 예매 앵앵 2019.04.19 377
111220 오늘의 엽서 (스압) [1]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19 217
111219 이런저런 일기...(모임, 해충구제) [1] 안유미 2019.04.19 458
111218 진주 아파트 참변은 인재였을까요 [2] 사과쨈 2019.04.18 1234
111217 USB가 도난방지 플라스틱 케이스에 담겨 배송된 것 같아요. [10] underground 2019.04.18 1272
111216 스파이더버스 블루레이 알라딘에 입고 [5] eltee 2019.04.18 509
111215 오늘의 엽서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18 246
» 글 잘 못쓰는 작가도 있을까요? [13] james 2019.04.18 1628
111213 이런저런 일기...(믿음과 심술) [1] 안유미 2019.04.18 438
111212 (바낭) 노래를 마무리하며 [4] 보들이 2019.04.17 330
111211 (잡담) 다이어트 [2] 흙파먹어요 2019.04.17 571
111210 보 개방 하자 실아나는 강 [5] soboo 2019.04.17 1063
111209 엑박이 아파요. [6] 프레키 2019.04.17 471
111208 오늘의 엽서 (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17 223
111207 20대 남자, 그들은 누구인가 [8] 도야지 2019.04.17 1791
111206 이런저런 잡담...(절약, 신음소리) [3] 안유미 2019.04.17 68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