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따라 TV에서 보고 싶은 게 많네요. 


1. 낮 12시 10분~1시 5분 KBS1 국악한마당 <안숙선의 이야기 창극 두 사랑>


사실 국악 방송 거의 안 보는데 어쩌다 광고하는 걸 보게 되어... 갑자기 보고 싶은 마음이 생겼어요. 


안숙선 명창의 노래 인생에 관한 창극인가 봅니다. 


http://program.kbs.co.kr/1tv/culture/kookak/pc/board.html?smenu=9725de&bbs_loc=T2000-0050-04-537216,read,,39,783761



2. 낮 3시 20분~4시 45분 KBS2 <세계 피겨스타 초청 아이스쇼>


차준환 선수와 제이슨 브라운, 진보양, 키히라 리카, 에브게냐 메드베데바, 케이틀린 오스먼드, 테사 버츄-스캇 모이어 선수 등이 


나오는 아이스쇼인가 봐요. 피겨 스케이팅 좋아하시는 분들 함께 봐요. 



3. 저녁 8시 5분~9시 KBS1 특선다큐멘터리 <야생의 대평원 세렝게티> 6부작 


"이 다큐멘터리는 세렝게티에 서식하는 동물들을 주인공 삼아 이들의 일상과 이들의 운명을 가를 결정적인 순간들을 담아낸 감동적인 대하드라마다.


BBC, 디스커버리 채널 등 세계 유수의 방송사가 공동 참여한 대작으로 KBS1에서 전 세계 최초로 방송하게 된다." (세계 최초랍니다. ^^)


http://program.kbs.co.kr/1tv/culture/selectdocu/pc/board.html?smenu=a9e79d&bbs_loc=T2014-0471-04-273628,read,,2,782970



4. 밤 10시 55분 EBS1 영화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Lost in Translation, 2003)> 


듀게분들은 대부분 보셨을 것 같은데 저는 사실 이 영화 별로 재미 없게 봤어요. 그래서 뭘 놓친 게 있나 하고 다시 보려고 합니다. 


imdb 관객 평점 7.8점에 metacritic 평론가 평점 89점으로 상당히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영화예요. 


2004년 아카데미 각본상 수상작이고 아카데미 작품상, 감독상, 남우주연상 후보로도 올랐네요. 


2004년 영국 아카데미(BAFTA)에서도 남우주연상, 여우주연상, 편집상 수상작이고 작품상, 각본상, 촬영상 후보작이었습니다. 


그 외에도 여러 영화제와 평론가 협회에서 수상했고요. 


각본상 받고 연기상 받은 영화를 재미 없게 보기는 쉽지 않은데 왜 재미가 없었던 걸까...  


이 영화를 자막 없이 안 들리는 영어 들으며 봤었나... 하여간 오늘 다시 한 번 보면서 확인해 보려고 합니다. 


아직 이 영화 못 보신 분 혹은 다시 보고 싶으신 분, 같이 봐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412
111335 국경을 넘기 몇시간 전 [7] 어디로갈까 2019.04.21 875
111334 아미타불인터스텔라 --- 부제:리셋버튼 찾기 [7] 듀나회원 2019.04.21 463
111333 AI 에 인간의 법을 맡기지 말자고 말 하는 이유 [6] 흙파먹어요 2019.04.21 869
111332 사과가 좀 이상하지 않나요 [2] 가끔영화 2019.04.21 622
111331 이런저런 잡담 [3] 메피스토 2019.04.21 478
111330 빻다? [5] 사팍 2019.04.21 941
111329 육아.할빠 [4] 사팍 2019.04.21 540
111328 라붐 소피마르소를 보니 [2] 가끔영화 2019.04.20 575
111327 진주 살인사건은 국가가 방조한 참사 [9] soboo 2019.04.20 1300
111326 잡담 - 마켓 컬리, 상표권, 봄날은 간다 [8] 연등 2019.04.20 1086
111325 풀잎들 [2] 가끔영화 2019.04.20 304
» [오늘의 TV] 국악, 피겨아이스쇼, 다큐멘터리, 영화 [6] underground 2019.04.20 374
111323 초인이 될 수 있다 [1] 흙파먹어요 2019.04.20 402
111322 전주국제영화제 상영작 예매 앵앵 2019.04.19 369
111321 오늘의 엽서 (스압) [1]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19 208
111320 이런저런 일기...(모임, 해충구제) [1] 안유미 2019.04.19 436
111319 진주 아파트 참변은 인재였을까요 [2] 사과쨈 2019.04.18 1223
111318 USB가 도난방지 플라스틱 케이스에 담겨 배송된 것 같아요. [10] underground 2019.04.18 1230
111317 스파이더버스 블루레이 알라딘에 입고 [5] eltee 2019.04.18 496
111316 오늘의 엽서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18 2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