뻐꾸기

2019.06.14 10:07

칼리토 조회 수:716

일전에 이직한다는 글을 썼었죠. 이제 2주가 흘러서.. 슬슬 익숙해지고 있는 중입니다. 원래 기상시간이 7시였는데 그걸 6시로 바꾼지 2주만에 알람 울리기 3분전에 눈이 떠지더군요. 


출퇴근 거리가 길어졌지만 이전에는 제대로 못듣던 뉴스공장을 1,2부 들으면 딱 사무실에 도착합니다. 사실 9시 출근이니 널널하게 와도 되는데.. 차안에서 멍하니 있는 시간이 싫어 일찍 나와요. 


빌라를 빌려서 사무실로 쓰는 곳이라.. 도심이 아닌 거주지 깊숙한 곳이고 분위기가 딱 전원 마을입니다. 마음이 바쁠때는 몰랐는데 조용히 있으면 뻐꾸기 소리가 들려요. 네.. 뻐꾸기요.


뻐꾸기 소리를 라이브로 들을 줄이야. 집 근처에서도 들리긴 하지만..그건 두부 파는 아저씨가 트럭에 달아놓은 가짜 뻐꾸기였는데 이 동네에서는 리얼 뻐꾸기가 우네요. 


사실 조류중에서 뻐꾸기를 별로 안 좋아합니다. 이 녀석.. 알을 다른 위탁모에게 까놓는데 먼저 부화한 뻐꾸기 새끼가 다른 알을 밀어서 깨뜨리고 혼자서 위탁모를 독점하다가 성장하면 말도 없이 떠나버리죠. 얌체같은 놈. 


뻐꾸기와 관련된 말들도 어감이 별로 안좋습니다. 뻐꾸기 날린다..는 말만 앞서고 감언이설로 현혹한다는 뜻이고 뻐꾸기 둥지위로 날아간 새는 정신병원 이야기고.. (영미권에서는 뻐꾸기를 정신병자들 지칭하는 은유로 쓰는거 같더군요) 요즘 세대들은 알지도 못할 정윤희 주연의 뻐꾸기도 밤에 우는가도 끝이 비극적이죠. 


뭔가 뻐꾸기가 우니까.. 공기 맑고 한가한 시골 같은 느낌인데 군포 신도시의 지척이라는 것도 재미있고 하여튼.. 새로운 경험이라는 건 역시 생활 반경 주위에서 제일 많이 발견되는 것 같습니다. 이직이나 이사를 해야 넓어진다.. 그런 얘기죠. ㅎㅎ


슬슬 나갈 시간이네요. 다들 행복한 주말 되세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198
111605 듀게 오픈카톡방 [3] 물휴지 2019.06.18 314
111604 검찰이라는 조직에 대해서 궁금한.. [5] 오동통 2019.06.17 1411
111603 넷플릭스/HBO] '블랙미러' '기묘한 이야기' '체르노빌' 기타 등등 (스포일러) [3] 겨자 2019.06.17 1011
111602 오늘의 펠릭스 더 캣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6.17 321
111601 [채널CGV 영화] 린 온 피트 (Lean on Pete, 2017), [EBS1 창사특집 다큐프라임] 인류세 [14] underground 2019.06.17 530
111600 읭? 사탄의 인형 리메이크가 있었군요? [6] 메피스토 2019.06.16 591
111599 대화(대사)가 좋은 한국 영화 뭐 있을까요. [6] 티미리 2019.06.16 1088
111598 아이 엠 마더 - 넷플릭스 영화는 왜 항상 이런 모양인지 (약 스포) DL. 2019.06.16 1006
111597 미극 팝 역사에 가장 뛰어난 싱어송 라이터 [4] 가끔영화 2019.06.16 1247
111596 기생충 800만 돌파 축전(스포 있음, 스압) [1] 연등 2019.06.16 1014
111595 이런저런 드라마 잡담...(보고또보고, 블랙미러1화, 넷플릭스슬래셔) [2] 안유미 2019.06.16 645
111594 Franco Zeffirelli 1923-2019 R.I.P. [2] 조성용 2019.06.16 265
111593 응답하라, 파스칼! [9] 어디로갈까 2019.06.15 806
111592 [옥수수 무료영화] 미성년 [10] underground 2019.06.15 1193
111591 이런저런 일기...(캔버스) [1] 안유미 2019.06.15 327
111590 홍콩시위 관련 이상한 루머 하나 [5] soboo 2019.06.14 1841
111589 [영화바낭] 쌩뚱맞은 니콜라스 케이지 요즘 영화 두 편 '맨디'와 '맘 & 대드' 잡담 [4] 로이배티 2019.06.14 590
111588 [EBS1 영화] 도쿄 타워 [10] underground 2019.06.14 705
» 뻐꾸기 [8] 칼리토 2019.06.14 716
111586 오늘의 엽서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6.14 15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