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차 :  청문회 개회,  야당의원들 질문 폭탄 + 조국 답변 시간까지 깐 먹으며 질문 윽박지르기 시전 , 밥 먹으러 감, 가서 안 옴, 1일차 끝

 2일차 :  여당 의원들 질문 시간에 의사진행 발언으로 훼방, 밥 먹으러 감, 가서 늦게 옴, 다시 질질 끌다가 2일차 끝

 3일차 :  조국 답변 시간에  야당의원들 고성 방가? 로 훼방, 밥 먹으러 감, 가서 늦게 옴, 술까지 먹음 3일차 끝


 이건 뇌내망상이 아니라 그 동안 자유한국당 의원놈들이 각종 청문회, 상임위에서 하던 짓들 그대로 적용을 한 합리적 추론입니다.

 

 3일 청문회를 겁나서 안받는다고 낄낄거리는 애들이 있던데 참 웃기기도 해라


 아마 청문회 하긴 할걸로 보입니다. 

 조국 이슈를 최대한 길게 끌어야 하는게 자한당에게 이익이 되서 질질 끄는 것일 뿐

 물론 그 전에 조국이 삐져서 나 안할래! 해버리면 자한당 입장에서는 금상첨화겠죠.


 청문회에가 열렸을때 가장 궁금한건 정의당의 입장인데 아쉽게도 정의당은 법사위에 자리가 없습니다.

 그래서 따로 질문하고 소명하는 자리를 만드려는거 같은데 조국이 받았더군요. 

 대중의 관심을 별로 끌진 못하겠지만 그나마 건질만한건 여기에서나 나올거 같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36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664
110175 특혜의 가능성에 목소리를 높이다 [1] 사팍 2019.08.26 510
110174 마블 영화 중 어벤져스만 보신분들이 계실까요? [5] 존프락터 2019.08.26 392
110173 변상욱 기자의 사과문, 이런저런 [3] 왜냐하면 2019.08.25 913
110172 [넷플릭스바낭] '마인드헌터' 시즌2까지 완료했습니다 [4] 로이배티 2019.08.25 1167
110171 [넷플릭스바낭] 할로윈 2018을 보았습니다 [4] 로이배티 2019.08.25 440
110170 조국 이슈 쟁점 정리(feat. 김어준) [24] 사팍 2019.08.25 2009
110169 EIDF 2019 [푸시 - 누가 집값을 올리는가] [3] eltee 2019.08.25 908
110168 itzy 데뷰전 사진들 왜냐하면 2019.08.25 659
110167 X파일 HD, 미드소마, 듀냥클 [10] 양자고양이 2019.08.24 1037
110166 수수께끼 같은 만남 [7] 어디로갈까 2019.08.24 953
110165 조국딸에게 했던 것처럼 [37] 사팍 2019.08.24 2571
110164 스타워즈 새 시리즈 만달로리안 예고편 [4] 부기우기 2019.08.24 716
110163 넷플릭스에 ‘좋아하면 울리는’ 올라왔어요 포도밭 2019.08.23 795
» 자한당에서 조국 청문회를 3일 동안 하자고 하는 이유 [13] ssoboo 2019.08.23 1899
110161 도덕을 팔아먹고 사는 사람들...........마광수 [5] eltee 2019.08.23 1305
110160 영화 <변신> 보신 분은 없나요? [2] DL. 2019.08.23 694
110159 마인드 헌터 시즌 2의 아쉬운 점 (스포 없음) [3] DL. 2019.08.23 1046
110158 조국, 자식말고 재산 포기하는 걸로 [44] 수영 2019.08.23 2111
110157 EIDF - Minding the gap [3] tori 2019.08.23 575
110156 구혜선 안재현 전 부부의 언론전에 대해 [66] Sonny 2019.08.23 288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