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명이 복귀한다고 합니다

2019.10.12 12:51

사막여우 조회 수:1134

http://www.donga.com/news/article/all/20001212/7621258/1


[방송]개그맨 이창명 장애인 비하발언 비난 거세

개그맨 이창명이 ‘장애인 실언’으로 11일 아침방송 ‘행복채널’(KBS2) 보조 MC에서 도중 하차했지만 비난이 그치지 않고 있다.

그는 4일 ‘행복채널’에서 장애인 관련 보도후 “아이를 가질 때는 성관계를 깨끗이 해야죠”라는 발언이 문제가 돼 도중 하차했다.


----------------------------------------------------------------------------------------------------------------


이창명 : 그리고 저... 아이 가질 때 성관계라는 걸 깨끗하게 했으면 좋겠어요. 그렇지 않으니까 이런 일이 생기는 거거든요.

임백천 : 글쎄 의학적인 것이야
이창명 : 제가 그런 말을 하니까 사람들이 좀 의아해 하시지만, 관계를 깨끗하게 맺어야 돼요.
임백천 : 알았어요. 알았어요.
이창명 : 화나잖아요. 제가.
임백천 : 그건 아직, 의학적으로 우리가. 그것도 충분한 이유가 되겠지요. 그런데 그것은 우리가 결론지을 수는 없는 문제인 거 같고......


 지난 12월 4일 KBS 2TV 아침 간판 프로그램으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행복채널에서는 이상아, 전철 씨 부부의 장애인 시설 천사의 집 자원활동 체험을 소개했다. 그런데 방송 말미에 개그맨 이창명 씨가 난데없이 불결한 성관계가 장애아를 낳는다는 뉘앙스의 어처구니없는 실언을 했다. 진행자인 임백천 씨가 당황한 모습으로 사태를 얼버무리려 했지만 이미 엎지러진 물이었다.


방송을 지켜본 장애아 부모들과 장애우, 그리고 일반 시청자들은 몰지각한 이 씨의 발언에 분노해 KBS 희망채널 홈페이지와 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홈페이지 등 장애우 관련 홈페이지에 항의성 글을 잇달아 올렸다. 장애아와 그 부모의 가슴에 비수를 꽂았다는 장애아를 둔 부모의 글, 이창명 씨를 연예계에서 퇴출시키자는 주장, 무지에서 나온 실수이니 용서하자는 주장, 논리적으로 대안을 제시하는 글까지 다양한 시각들의 글들이 여러 날에 걸쳐 게시판을 뜨겁게 달구었다. 몇몇 장애아를 둔 부모들은 한국방송위원회 홈페이지 시청자 불만처리 코너에 공식적으로 제소, 이창명 씨를 제명할 것을 요청했다.


---------------------------------------------------------------------------------------------------------------------

이창명이 SBS '좋은 친구들'의 MC로 복귀한다고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14
112751 설리 사망 신고 [16] LiTo 2019.10.14 2210
112750 '불쏘시개'라는 단어가 이렇게 근사할 줄은 몰랐네요. Torque 2019.10.14 628
112749 로베르토 바지오와 마돈나 [9] mindystclaire 2019.10.14 344
112748 방언터진 이철희 선생님 타락씨 2019.10.14 824
112747 조국 사퇴 [33] 수영 2019.10.14 2458
112746 저스티스 파티는 오늘도 저스티스해 [2] 타락씨 2019.10.14 335
112745 [회사바낭] 일할 맛 안나요. [6] 가라 2019.10.14 788
112744 오늘의 80년대 일본 스크린 잡지 부록-여배우 헤어 카탈로그(초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14 353
112743 영화 "안나"를 봤습니다 [3] 칼리토 2019.10.14 443
112742 [넷플릭스바낭] 대만제 스릴러(?) '죽음의 타임캡슐'을 봤습니다 [4] 로이배티 2019.10.14 328
112741 당신은 내일 어떤 얼굴로 오실건가요 사팍 2019.10.13 407
112740 경비노동자에 대한 인식수준 [4] Toro 2019.10.13 1108
112739 케이트 맥키논 [4] mindystclaire 2019.10.13 445
112738 이런저런 잡담들 [3] 메피스토 2019.10.13 661
112737 아래 '사회부장의 입장에 반대한다' 글에 관한 잡담 [46] 타락씨 2019.10.12 1829
112736 다 망한 게시판 네임드들의 역변을 보면서... [7] 도야지 2019.10.12 1796
112735 [스포] 뒤늦게 힐 하우스의 유령 잡담. [6] Diotima 2019.10.12 412
112734 산드라오 [4] 날다람쥐 2019.10.12 776
112733 [넷플릭스바낭] 소노 시온의 '사랑 없는 숲'을 봤습니다 [6] 로이배티 2019.10.12 751
» 이창명이 복귀한다고 합니다 [3] 사막여우 2019.10.12 113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