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YWuu0S.jpg?1



작년 화제작이었던 <카메라를 멈추면 안 돼!>를 뒤늦게 영접했습니다. 이거 물건이더군요.ㅋㅋ  B급, 마이너 갬성 취향을 제대로 저격하는 강추작입니다.

초반 30분을 참고 견뎌야 나머지 1시간을 즐길 수 있다고 해서 각오했었는데, 저는 그 30분 마저도 넘나 재미났던 것.. 저예산 영화이기에 시도할 수 있는 참신함과 노력이 돋보였어요.

역시 뭔가 제한 상황이 있어야 긴박하니 쫓기는 재미가 있지요. <부산행>처럼 기차나 달리는 좀비떼는 없지만(좀비도 몇 마리 없음ㅋㅋ) 끝까지 나름의 긴장감과 병맛 웃음을 선사합니다. 풀밭 한 켠에 쪼그려 앉은 녹음기사가 울면서 메이크업 받는 장면에서 제일 빵 터졌네요.. 맘에 드는 캐릭터는 단연 감독님 딸!  

찾아보니 오는 11월 14일에 스핀오프 버전인 '카메라를 멈추면 안 돼 헐리우드 대작전!'이  정식 개봉하는가봅니다. 속편도 부디 전작처럼 재미있기를..





yTZwJck.jpg?1



<경계선>. 이 영화가 꽤 기괴하게 받아들여지는 이유 중 하나는, '사람의 미적 기준'에서 한참 비켜나 있는 트롤들이 나오기 때문인 것 같아요. 이들의 외모나 생활 습관, 섭식 형태 등은 거의 야생동물의 그것에 가까운데, 개인적으로는 이 점이 제일 마음에 드는 부분이었습니다. 사람도 저들처럼만 산다면 지구에 무해한 존재가 될텐데.. 둘이 숲 속을 뛰어다니는 장면은 마치 시규어 로스의 뮤직비디오 한 장면을 보는 것 같았어요. 피곤해서 조는 바람에 '보레'가 바다에 빠지고 난 장면부터 끝날 때까지의 내용은 필름이 끊겨 버렸군요(...) 어쨌든 내용이 크게 신선한 느낌은 아니었지만, 그 나름대로 강렬하고 인상적인 작품이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31381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040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60674
126753 '손웅정 아동학대' 피해자, 스포츠윤리센터에 정식 신고(종합)/Son's father says he will change his practices after being accused of bullying [6] new daviddain 2024.07.20 47
126752 잡담/어젯밤부터인가 유튜브에 영화들이 막 올라오는데/무슨 일일까 new 수영 2024.07.20 59
126751 혼돈의 민주당, 바이든 유세 재개 new theforce 2024.07.20 96
126750 [왓챠바낭] 궁서체로 진지한 연쇄 살인마 스릴러, '성스러운 거미' 잡담입니다 [1] new 로이배티 2024.07.20 92
126749 윈도우 10 블루스크린 이슈 [2] update 상수 2024.07.19 129
126748 과거에 대해 catgotmy 2024.07.19 51
126747 [KBS1 독립영화관] 나의 피투성이 연인 [1] update underground 2024.07.19 96
126746 프레임드 #861 [4] update Lunagazer 2024.07.19 31
126745 다낭에 다녀왔습니다. [2] update 칼리토 2024.07.19 136
126744 Cheng Pei-pei 1946 - 2024 R.I.P. [4] update 조성용 2024.07.19 122
126743 듀나데뷔30주년기념포럼 [2] update 진진 2024.07.19 258
126742 Bob Newhart 1929 - 2024 R.I.P. [1] 조성용 2024.07.19 82
126741 [영화 후기] <화이트 독> 그리고 <벌집의 정령> [3] underground 2024.07.19 147
126740 [왓챠바낭] 고어 없는 고어 영화, '불면의 저주' 잡담입니다 [2] update 로이배티 2024.07.19 155
126739 전용준 AI 노래 catgotmy 2024.07.18 80
126738 프레임드 #860 [5] Lunagazer 2024.07.18 44
126737 [디플후기] 많이 차분해진 ‘더 베어 3’ [4] 쏘맥 2024.07.18 190
126736 코파 우승 후 엔조 페르난데스가 인스타 라방에서 부른 노래가 [2] daviddain 2024.07.18 133
126735 피네간의 경야에 대해 [2] catgotmy 2024.07.18 165
126734 [왓챠바낭] '유포리아' 감독의 여성 복수극. '어쌔신 걸스' 잡담입니다 [2] 로이배티 2024.07.18 21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