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2019101612.png

culture-club-38089450-816-541.png

CULTUREDc-V1-SY1000-CR0-0-801-1000-AL.jp

이렇게 하고 다녀도 제대로 커밍아웃하기는 어려웠던 시기라 인터뷰에서 질문을 받으면 남녀 모두 좋아한다고

대답했다고 합니다. 하긴 도저히 스트레이트로 통하기는 어려웠을 스타일;;

PC2019101613.png

PC2019101611.png

인기 디제이가 되려면? 인기 연예인이 돼야 함.

...캐쉬박스 차트! 한글로 검색하니 게시물도 없는 것 같은데 놀랍게도 중앙일보에 1983년 기사가 남아 있습니다.

https://news.joins.com/article/1681643


"「멘·애트·워크」의「Down Under」가 계속 5주째 수위를 지키고 있다

「스트레이·캐츠」의『Stray Cat Strut』는 지난주 5위에서 지난주는 4위.
영국계 그룹「듀런·듀런」의『Hungry Like The Wolf』도 11위에서 9위로 뛰어올랐다「듀런·듀런」은 요즘 전자악기를 이용한

새 사운드개발에 총력용 기울이고 있는 기교파 그룹이다 이번 차트 진입곡도 새 사운드로 녹음된 노래.
그러나 「대릴·홀&존·오츠」의 『Maneater』는 4위에서 10위로 곤두박질.
발표즉시「캐시박스」「빌보드」등의 차트에 오른「라이어닐·리치」의 『You Are』는 4주만에 8위로 뛰어 올라 아직도 그의 실력을 과시하고 있다.
「토토」의 『Africa』와「패티·오스틴」의『Baby Come To Me』는 3위와 2위에서 제자리걸음
「마이클·잭슨」의 『Billy Jean』은 작곡장소가 영국이어서 그런지 미국팝계보다는 영국팝계에서 더욱 인기다 이곡은 현재 7위 

당초 이곡은「마이클·잭슨」이 영국에서 휴가를 즐길 겸 「폴·매카트니」을 찾아가 작곡 공부를 청한 후 즉석에서 만든 곡이다 한참 인기곡 이었던 

『The Girl Is Mine』도 당시 두 사람이 함께 작곡해 발표했던 노래다 "
[출처: 중앙일보] 「캐시박스」가 뽑은 지난주「팝 톱 10」


PC2019101610.png

데뷔하고 나서 막 유명세를 타기 시작할 시기에 찍은 사진 같은데 오랜 시간이 지나서

지금 이 사진을 보니 기분이 묘합니다. 거울 속 자신의 얼굴을 응시하며

자신감만 충만해 있었는지 혹은 자신의 미래의 그 긴 부침을 가늠할 수 있었는지-


컬처 클럽을 스타덤에 올려놓은 바로 그 곡



영화 게시판이니까 영화 음악도 올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3089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994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60213
126739 전용준 AI 노래 new catgotmy 2024.07.18 31
126738 프레임드 #860 [2] new Lunagazer 2024.07.18 21
126737 [디플후기] 많이 차분해진 ‘더 베어 3’ [2] new 쏘맥 2024.07.18 63
126736 코파 우승 후 엔조 페르난데스가 인스타 라방에서 부른 노래가 [2] new daviddain 2024.07.18 84
126735 피네간의 경야에 대해 [2] update catgotmy 2024.07.18 102
126734 [왓챠바낭] '유포리아' 감독의 여성 복수극. '어쌔신 걸스' 잡담입니다 [1] update 로이배티 2024.07.18 166
126733 어벤져스보다 재미있었던 로키 시즌 1(스포있음) 상수 2024.07.18 129
126732 롯데 만루홈런 [6] daviddain 2024.07.17 123
126731 치아 관리 [2] update catgotmy 2024.07.17 153
126730 음바페 레알 마드리드에서의 첫 날 daviddain 2024.07.17 73
126729 컴퓨터로 생쇼를 했습니다 [1] 돌도끼 2024.07.17 158
126728 프레임드 #859 [4] update Lunagazer 2024.07.17 46
126727 척 노리스 vs 왕도 돌도끼 2024.07.17 82
126726 이강인과 나폴리 daviddain 2024.07.17 85
126725 [핵바낭] 말머리 그대로입니다. [12] update 로이배티 2024.07.17 377
126724 [왓챠바낭] 어쩌다 일본 B급 액션 3연타, '블랙폭스: 폭렬닌자시대' 잡담입니다 [2] 로이배티 2024.07.16 137
126723 24 황금종려상 션 베이커(플로리다 프로젝트) 신작 아노라 예고편 [2] 상수 2024.07.16 197
126722 프레임드 #858 [4] Lunagazer 2024.07.16 47
126721 일생의 라이벌 변희재 vs 진중권 [5] catgotmy 2024.07.16 471
126720 (그냥 아주 짧은 잡담) 엄마 손 잡고 가는 외갓집 김전일 2024.07.15 18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