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신가! 힘세고 강한 월요일, 만일 내게 물어보면 나는 록키.


PC2019110601.png

PC2019110602.png

PC2019110603.png

PC2019110604.png

PC2019110610.png

PC2019110611.png

PC2019110612.png

PC2019110613.png


모두 떼돈 버시고 직장 탈옥하시길 기원합니다.

한국의 모든 고용인들이 일시 직장 탈옥할 때 시나리오

<희망편>

1. 내수 시장의 극심한 축소와 제조 중단으로 수출길이 막힌 기업들이 주 4일 근무제 실시, 

전 직원 정규직 전환, 임금 평등화 완전 실시 등등

2. 급향상된 삶의 질 덕분에 내수 시장 활성화, 신생아 출생률 급등, 인구 증가

3. 모든 분야에서 OECD 내 좋은 걸로 1-2위 다투는 선진국 됨

4. 나라를 살린 나는 훈장 받고 국립 묘지 안장, 전두환은 거기 못 묻힘ㅋ


<절망편>

1. 평등, 인권 조례 등이 전혀 법제화 되지 않고 인종차별 교육도 실시함 없이 

무조건 이민부터 받아들이기 시작

2. a. 통역 문제로 문과생 우대, 대거 고용 -> 이과생의 난 발생

   b. 기업놈들이 인건비 줄이겠다고 AI 통번역 개발에만 투자, 이과생 우대, 대거 고용 -> 문과생의 난 발생

  -> 어느 쪽이든 한국 멸망

3. 죽음의 조에서 죽음을 맡는 나라가 없어졌다고 각국 축구팀 안도

4. 박항서 감독 베트남 귀화

<절망편 에필로그>

인구가 대폭 줄어 남한 이하는 DMZ 처럼 동식물이 살기 좋은 지역이 되고 야산의 도토리, 밤의 불법 채취가

줄어들어 다람쥐, 청설모 증가->멧돼지, 삵의 먹이가 증가하여 산에서만 지냄->각종 전염병 사라짐

->이런 시나리오를 제안한 나는 노벨평화상 수상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146
113110 <Gräns / Border / 경계선> 2018 (거의 스포없음) [2] googs 2019.11.11 203
» 오늘의 영화 전단지(스압) [3]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1.11 101
113108 [요리바낭] 무 김치, 배추 김치 [6] 칼리토 2019.11.11 308
113107 일라이의 반전(?)을 본 제 반응은요, (스포) [9] 노리 2019.11.10 456
113106 조국과 양현석, 그리고 '검찰개혁'의 진심 [12] update Joseph 2019.11.10 903
113105 그냥 성적 매기기를 없애면 좋겠습니다. [6] woxn3 2019.11.10 717
113104 영화는 두 번 시작된다를 읽고 [2] 예정수 2019.11.10 393
113103 스트리밍 서비스가 많아지다 보니 [7] mindystclaire 2019.11.10 666
113102 알츠하이머 병/ 배우 윤정희 [4] 수영 2019.11.10 789
113101 우상화와 팀원간 자기계발이라는 사다리 놔주기 [1] 예정수 2019.11.10 271
113100 [바낭](이시국에!) 닌텐도 링 피트 어드벤쳐 [7] skelington 2019.11.10 321
113099 현재 당신이 가장 관심을 가지고 있는 배우는 누구입니까? [27] 타일 2019.11.10 883
113098 [네이버 무료영화] 엘리자의 내일, 다가오는 것들 [3] underground 2019.11.10 258
113097 아이즈원 팬 계신가요 [1] 메피스토 2019.11.10 505
113096 [바낭] (이시국에!!!) 일본 애니메이션(작화)의 전성시대 [19] 로이배티 2019.11.10 601
113095 '프렌드 존' 재밌게 봤습니다 [2] 마가렛트 2019.11.09 241
113094 전수조사는 선의의 피해자 발생의 우려가 있어 [2] 휴먼명조 2019.11.09 609
113093 잘못 이해한 질문 [2] 가끔영화 2019.11.09 229
113092 초간단 아점 [2] mindystclaire 2019.11.09 400
113091 거꾸로 읽으면 웃긴 이야기 [2] 키드 2019.11.09 47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