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아레즈가 이탈리아에 갔는데

2020.09.18 16:48

daviddain 조회 수:383

팬들이 시험장에서 기다리다가 한 팬이 키엘리니를 저녁거리로 기대하느냐고 물었더군요 ㅋ

독해,말하기,쓰기 다 통과했다고 합니다.

남자들이 스포츠 선수들에 대한 열성 보면 여자팬들 못지 않아요. 14월드컵 때 이탈리아의 주적이었을 수아레즈가 유베랑 링크나니까 가서 기다리는 모습이 ㅋ

월드컵 때 한니발 렉터에 수아레즈 얼굴 합성 짤 돌아다녔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27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129
114202 더럽고 치사하면 연예인 안하면 된다 사팍 2020.09.20 524
114201 [영화바낭] 김기영 감독 전설의(?) 영화 '살인 나비를 쫓는 여자'를 봤습니다 [9] 로이배티 2020.09.20 546
114200 인류의 미래는 밝지 않다 [1] 예상수 2020.09.19 445
114199 테넷 보다가 졸으신 분 있나요? 예고편 스포 [2] 하워드휴즈 2020.09.19 341
114198 반년 만의 식사모임을 묘사하기 [5] 어디로갈까 2020.09.19 644
114197 듀나 게시판 데이터 유출(노출?) 경고가 뜨네요 (해결) ssoboo 2020.09.19 304
114196 잡담 [9] 발목에인어 2020.09.19 545
114195 애니메이션 뮬란이 특별한 이유 [1] 사팍 2020.09.19 583
114194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 대법관이 87세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10] 낭랑 2020.09.19 744
114193 병장 회의 "연장 불가" [3] 사팍 2020.09.19 940
114192 잡담...(아이랜드, 주말, 플레이스테이션) [1] 안유미 2020.09.19 296
114191 [금요영화] 악마는 사라지지 않는다 (노스포) [6] Lunagazer 2020.09.18 444
114190 <우주전쟁>을 다시 보았습니다 [17] Sonny 2020.09.18 575
114189 [영화바낭] 전설 속 레전드인 한국 호러 '깊은 밤 갑자기'를 봤습니다 [13] 로이배티 2020.09.18 537
» 수아레즈가 이탈리아에 갔는데 [15] daviddain 2020.09.18 383
114187 만약에 차기 정권이 교체된다면? [1] 귀장 2020.09.18 489
114186 동국대 운동화 정액 테러 사건 [11] eltee 2020.09.18 1018
114185 김치 사서 드시나요? [19] 왜냐하면 2020.09.18 799
114184 더럽고 치사하면 정치인 안하면됩니다 [14] 메피스토 2020.09.18 942
114183 윤주, 뒤늦게 써보는 전공의 파업 비판 성명에 대한 잡담 [5] 타락씨 2020.09.18 50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