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입인사 드립니다.

2020.10.17 23:34

프리칭 조회 수:358

안녕하세요. 1년 이상 구경만 하다가 (갑자기, 번뜻, 눈깜짝할 새에) 가입했어요. 등업을 생각보다 빨리 해주셔서 주말에 인사드립니다. 

Raised by Wolves를 보고 있습니다.  이걸 보면서 깨달은게 제 취향은 종교적인 색채를 지닌 sf영화/소설인가 입니다. 드라마의 완성도 면에서는 '배틀스타 갤럭티카'와 '오블리비언' 중간 정도. 스토리의 몰입도와 관계없이 화면이 상당히 좋아요. 저는 화면만 따지면 '오블리비언'을 거의 최고라 생각하는데 비슷하게 잘 보고 있어요. 

종교적 색채가 들어간 SF소설/영화는 또 뭐가 있을까요. 소설만 보면 퍼뜩 떠오르는 건 '듄', '스패로', 아서 클라크의 작품들.. ('리보위츠를 위한 찬송'은 제대로 된 번역이 없어 아직 못 읽었어요.) 

제 취향은 파악이 되셨을 거라 보고. 종종 글을 남길 수 있는 정신적 여유를 가진 중년남자가 되보겠습니다. 

좋은 주말 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27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130
114463 한 말씀 [13] 어디로갈까 2020.10.18 827
114462 [아마존프라임비디오] 내세 SF 환타지 시트콤 '업로드' 시즌 1을 봤어요 [6] 로이배티 2020.10.18 337
114461 [OCN movies] 반지의 제왕 1, 2, 3 [10] underground 2020.10.18 359
114460 넷플릭스의 쥬라기 월드 : 백악기 어드벤처 좋았어요 [8] 부기우기 2020.10.18 354
114459 신규 확진 1만명대 진입 이탈리아 "접촉자 추적 기능 상실" [6] daviddain 2020.10.18 978
» 가입인사 드립니다. [10] 프리칭 2020.10.17 358
114457 휴대폰 카메라 성능이 이제 전문가용 빼곤 [2] 가끔영화 2020.10.17 467
114456 내가 좋은사람이라는 착각에서 벗어나기 [2] 예상수 2020.10.17 587
114455 난방기구 추천 받습니다. ㅜ.ㅜ [5] 스위트블랙 2020.10.17 511
114454 가짜사나이 단상...(도박장, 미스터트롯) [1] 안유미 2020.10.17 478
114453 코로나 경제, 윤수일 밴드, 향수 [6] 양자고양이 2020.10.17 410
114452 호날두 이탈리아행, 자가격리 위반? [1] daviddain 2020.10.17 298
114451 [아마존프라임비디오] SF인지 동화인지 모를 시리즈 '루프 이야기(Tales from the loop)'를 다 봤습니다 [6] 로이배티 2020.10.17 316
114450 김재련, 장하성, 진중권, 중증재생불량성빈혈 [5] 사팍 2020.10.17 722
114449 가짜 사나이 일련의 사태를 보고 느낀 점 [1] 가을+방학 2020.10.17 482
114448 구인글 (구체관절인형 의상) 은밀한 생 2020.10.17 224
114447 [KBS1 독립영화관] 야구소녀 [EBS1] 오손 웰스의 눈으로 [33] underground 2020.10.16 376
114446 표창장 위조 30초도 안걸린다. 왜냐하면 2020.10.16 465
114445 가짜사나인지 진짜사나인지 논란이 커진걸 보고 드는 생각은요 [7] 모르나가 2020.10.16 1084
114444 쉬는 날과 사람들 [1] 안유미 2020.10.16 37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