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 결과 잡담

2021.04.08 15:51

메피스토 조회 수:421

* 선거패배 원인에 대한 많은 글들이 온오프 할 것없이, 게시글, 기사 할 것 없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모두 다 나름의 일리가 있는 것들이고 이 정부가 욕먹은 하나의 이유 중 하나겠지요. 어느 한가지 이유만은 아닐겁니다.


누군가는 이 정부의 임금정책, 부동산정책, 외교정책이 실패했기때문이라지만, 사실 정책의 성패여부를 떠나 무슨 정책이 있었는지도 모르거나 별관심없는 사람도 많습니다.

어떤이는 조국과 추미애, 박원순으로 대표되는 도덕성 논란을 선거 패배의 원인이라보지만 골수 지지층 아니더라도 이런 것이 별것 아니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지요.

이 정부가 지상과제로 삼았던 검찰개혁은 어떨까요. 마찬가지로 검찰이 뭐 하는 곳인지도 모르는 사람들 아주 많습니다.

누군가는 20대~30대의 우경화를 얘기하기도 하는데, 제 개인적으로는 그런 의미라면 우리나란 원래 우경화 되어 있는 곳이라고 생각합니다. 180석 따낼때도 우경화였다는 얘기입니다. 


어느 하나만을 이유로 삼는 것 보단 탄핵으로 대권을 차지한 이 정부에 사람들이 걸었던 기대가 상당했고, 이 정부 역시 권력을 잡은 동안 하려고 했던 것들이 많았다는 것이 중요하다고 봅니다.

그 '하려고 했던 것'들이 개인의 축재인지, 그저 권력을 휘두르는 것인지, 더 나은 나라를 함께 만들고자 함인지는 누구도 알 수 없을겁니다. 

그러나 선거는 결국 결과에 대한 평가이며, 이 모든 것들이 모이고 쌓이니, 180석을 따낸 당도 이렇게 큰 격차로 자리를 내어줘야 하는 상황에 이른 듯 합니다.



* 이제부터 궁금해지기 시작합니다. 노문빠들은 과연 앞으로 어떤 발악을 하고 어떤 패악질을 일삼을 것인가.

선거패배 후 그들은 20대를 비하하거나 정의당을 비토하고, 심지어 특정세대의 투표권을 박탈해야한다는 얘기도 하더군요. 

이번 선거에서 존재감이 0에 수렴했던 정의당이 왜 욕을 먹는지 모르겠지만 노문빠는 사실 그런걸 생각하는 족속이 아니니 따로 언급하진 않겠습니다.

특정 카테고리에 속하는 이들의 투표권을 박탈하는 것은........대찬성하지만 그 대상은 노문빠들이 되어야 할 듯 싶습니다. 

선거결과를 떠나 한 개인을 우상화하고 숭배하는건 민주주의와 거리가 멀기때문이죠.

 

오래전부터 얘기했습니다만, 폐족으로 향하는 길은 멀지 않았었는데, 이제 접어들게 되었네요. 이제 남은건 연착륙이냐 경착륙이냐쯤?


더많겠지만 아무튼 몇가지 바로 생각나는 것들;이 정부가 욕먹은 이유들을 대충 썼지만, 그 모든 이유들에선 공통적으로 노문빠들의 패악이 존재했지요.

그들은 그들이 추종해마지않는 단한명을 위해 헌신했다고 생각했겠지만 이런 극성 고정지지층의 존재는 정부의 사고방식을 경직되게 만들지요.


이쯤되면 민주당이 할 일이 정해졌습니다. 

노문빠들의 입을 막아서 그들이 술자리에서 목에 핏대세워가며 현정부를 변호하는 것을 막아야하고

노문빠들의 손을 묶어서 그들이 컴퓨터를 통해 각 커뮤니티에 전문적이지도 않은 정치뻘글을 쓰는 것을 막는것입니다.

물론 김어준을 처리하는 것도 잊지 말아야하겠고요.


하지만 못할겁니다. 민주당이니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27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57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746
116039 지겨운 정치얘기,,,지겹다. [7] 왜냐하면 2021.04.08 772
116038 민주당 비대위 [1] McGuffin 2021.04.08 354
116037 국짐&반정부 지지자들이 문빠&민주당골수분자들을 응원하는 참으로 기막힌 상황.... [11] ND 2021.04.08 679
» 선거 결과 잡담 [3] 메피스토 2021.04.08 421
116035 슬슬 정권교체 각~~~ [30] ND 2021.04.08 1053
116034 [주간안철수] 안철수의 미래 [37] 가라 2021.04.08 853
116033 구월 님, 쪽지 확인 부탁드립니다. 물휴지 2021.04.08 88
116032 김종인은 정말 고단수 정치인같아요. [6] 하워드휴즈 2021.04.08 706
116031 젊은 세대의 우경화? [52] 갓파쿠 2021.04.08 1010
116030 바낭) 엘지 스마트폰에 대한 얘기 [10] forritz 2021.04.08 438
116029 해리포터와 비밀의 방 (2002) catgotmy 2021.04.08 120
116028 보궐 선거 결과 [12] 어디로갈까 2021.04.08 931
116027 2030 남성의 우경화를 따지는 게 의미가 없는 게 [5] forritz 2021.04.08 999
116026 [영화바낭] 다시 두기봉! 이번엔 '독전'의 원작 '독전'을 봤습니다 [4] 로이배티 2021.04.08 237
116025 정권심판 했다는 사람들 신났네 [8] 가끔영화 2021.04.08 973
116024 오세훈 꼴보기 싫은 건 맞는데... [3] forritz 2021.04.08 852
116023 출구 조사 지지율 [48] tomass 2021.04.07 1254
116022 오세훈 안뽑았는데요 [25] Sonny 2021.04.07 1343
116021 LG가 휴대폰 사업을 접는군요 [13] 메피스토 2021.04.07 624
116020 제가 보는 재보궐선거 예상 [5] 먼산 2021.04.07 94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