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nneth Cole의 실언 (혹은 홍보 실패)

2011.02.05 03:51

gourmet 조회 수:2554



케네스 콜이 이집트 사태를 광고에 이용했다가 원성을 사고 있네요.


어제 케네스 콜 트위터에 아래와 같은 내용이 올라왔나 봅니다.



Millions are in uproar in #Cairo. Rumor is they heard our new spring collection is now available online at http://bit.ly/KCairo -KC



이를 본 사람들이 "님하 개념 좀. ㅉㅉㅉ"


뭐 대충 이런 분위기가 되자 급기야 회장님이 페이스북에 아래와 같이 사과문을 올렸네요.



I apologize to everyone who was offended by my insensitive tweet about the situation in Egypt. I’ve dedicated my life to raising awareness about serious social issues, and in hindsight my attempt at humor regarding a nation liberating themselves against oppression was poorly timed and absolutely inappropriate. 


Kenneth Cole, Chairman and Chief Creative Officer


http://www.facebook.com/topic.php?uid=9291921501&topic=16039



근데 저 트윗이 단순히 트위터에 쓴 홍보 문구가 아니라 매장에 디스플레이까지 할 정도로 나름 준비했던 기획인가 봅니다. ㅋㅋ


매장 인증샷이 속속 올라오고 있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60만번의 트라이] 시사회 이벤트 DJUNA 2014.08.20 1806
공지 [공지] [마흔 이후, 누구와 살 것인가] 서평 이벤트 (당첨자 발표) [1] DJUNA 2014.08.15 5121
공지 [공지] 개편관련 설문조사(1) 에 참여 바랍니다. (8/31까지) [20] 룽게 2014.08.03 8308
공지 [공지] 벌점 누적 제도의 문제점과 대안 [45] DJUNA 2014.08.01 1050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185477
19631 국가가 개인의 안전을 지켜주기 바라기에 앞서서 [23] soboo 2011.02.05 3010
19630 여러 가지... [15] DJUNA 2011.02.05 3060
19629 사랑하는 동요 많이 작곡하신 이계석옹이 돌아가셨군요 [2] 가끔영화 2011.02.05 889
19628 눈정화용 한복입은 아이유 ^^ [4] 감동 2011.02.05 3451
19627 에이리언 1&2 극장서 봅니다! [3] 남자간호사 2011.02.05 1354
19626 역시 명절 증후군... 쪘네요 살님이 [4] 당근케잌 2011.02.05 1807
19625 일상의 풍경이 매혹적으로 담긴 사진이 있는 홈페이지나 블로그 있을까요? [4] sophie 2011.02.05 1675
19624 [책벼룩] 신년을 맞아 책을 읽읍시다, -완료 [12] 말라 2011.02.05 2494
19623 연휴기간의 찜질방=난민수용소 [1] Paul. 2011.02.05 2068
19622 장 자크 상페 전을 다녀왔어요. [7] 닌자거북2 2011.02.05 2603
19621 감우성 화이팅 [5] 가끔영화 2011.02.05 3661
19620 호테이 토모야스씨와 신경질적인 느낌의 중년아저씨와 도쿄생활 잡담. [9] loving_rabbit 2011.02.05 2691
19619 (종료)음악방송합니다.(Folk) JnK 2011.02.05 653
19618 트루 그릿(스포 없음)/떠나는 사람들/토요일 아침의 바낭 [1] 양자고양이 2011.02.05 1014
19617 설 특집 동안선발대회를 보고 강하게 마음에 와닿는 바 있어서.... [3] nishi 2011.02.05 2969
19616 조선 명탐정 대박이네요 [9] 감동 2011.02.05 4858
19615 정말 정말 애 절한 사진이네요. [1] 잉여공주 2011.02.05 2535
19614 lonely planet city guide [1] Norbertus 2011.02.05 1222
» Kenneth Cole의 실언 (혹은 홍보 실패) [6] gourmet 2011.02.05 2554
19612 <유령작가> 봤습니다. 차갑고 우아하네요.. [14] being 2011.02.05 36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