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곡이 러시아 민요라는데 그때 영국 아이돌 메리홉킨이 불렀는데 아주 가느다란 목소리로 잘 불러 돌리 파튼이 더 잘 부른거 같진 않지만 워낙 잘 부르는 가수라 올타임 잘 부른 커버송 중 하나로 꼽이는군요.



옛날에 우리 술마시던데 떠들고 시간 보내든데 기억하지
그때 꿈에서 우리 커져 있었는데 이제 꿈에서 작아져 그리 가볼까
친구야 그땐 세월이 뭔줄 몰랐지 시간은 우리와 함께 있는줄 알고
그런데 시간이 훌쩍 떠나가며 우리 속을 쏙 빼 가버렸네
이제 멍청해져 꿈속에서나 그리 가볼까 우리 보면 웃자
나 오늘밤 그 앞에 갔어 그 때 같지가 않아 다 변했네
술잔 속에 초라한 여자가 보이는데 누구게 나
누가 떠들고 들어오는데 웃음 소리가 귀에 익어
너구나 내이름을 부르는구나
야 우리 나이 먹은 만큼 나지지는 못했네 하지만
다 꿈속인데 뭐가 변하겠어
그때 좋았지? 우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15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115
23614 무상급식에 대해 궁금한 점 [24] soymania 2011.04.12 2004
23613 [듀9] 외국인에게 한국어 가르쳐줘보신분 계세요? [3] 츠키아카리 2011.04.12 1647
23612 들으면 행복해지는 노래 Mocedades - Me siento seguro 라곱순 2011.04.12 1461
23611 의무급식(무상급식)으로 인해 학부모들이 보게 되는 손해, 공산주의의 쓸모 [24] 불별 2011.04.12 3020
23610 [듀나인과 잡담]듀게여러분들의 지혜를 구합니다. [3] 타보 2011.04.12 1411
23609 문재인 실장, 특전사 시절 모습... [13] 마당 2011.04.12 6815
23608 이런 저런 사진 (낙양의 옛거리,용문석굴) [11] soboo 2011.04.12 1630
» 더 잘부른거 같지는 않지만 좋은 커버송 가끔영화 2011.04.12 1296
23606 이건희 손자가 다니는 초등학교 학비 [33] 푸른새벽 2011.04.12 9420
23605 듀게 늅늅 가이드같은게 필요한게 아닌지. [22] nobody 2011.04.12 3231
23604 초등학생이 집이 가난하다고 자기 부모님을 부끄러워 해야 하나요? [33] 졸려 2011.04.12 4481
23603 안현수선수, 러시아 진출 [3] ageha 2011.04.12 1944
23602 AMC의 신작 미드 the killing 보시는분 계신가요?(스포약간) [2] keen 2011.04.12 2419
23601 뉴 키즈 온더 블락과 백스트리트 보이즈가 유닛을 결성했군요. [5] 아리마 2011.04.12 1777
23600 [박찬욱식 실증/바낭 ] 1 / 2, 3.4 / 5 [10] 쥐는너야(pedestrian) 2011.04.12 2069
23599 [구함] 여성 55사이즈 바디 삽니다 + 프런코, 야구중계, 위탄 짧은잡담 [13] Remedios 2011.04.12 3001
23598 김제동 "20대 투표율 50%면 등록금 50% 깎인다" [29] l'atalante 2011.04.12 4369
23597 실버 체인 목걸이 가정에서 연결하는 방법이 있을까요? [4] zaru 2011.04.12 1515
23596 다크 크리스탈.jpg [12] 루아™ 2011.04.12 4377
23595 모둠 바낭 [6] 안녕핫세요 2011.04.12 113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