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이야기

2011.05.20 03:19

듀퐁 조회 수:1067

 

 

 

지금처럼 영화를 쉽게 보기 어려웠던 시절여서 그런지  어릴때 심야 라디오등을 통해  영화 이야기 듣는걸  좋아했어요.

이 영화는  이야기 해주신 분이 국어선생님여서 그런지  시라노에  대한  감정 이입이  뛰어나셨어요.  서울대 국문과를

갖 졸업한 , 여드름이 얼굴에 남아있던   여선생님의 모습이 생생히 기억에 남아 있을 정도로  이야기를  해주시면

열심히 들었습니다.    어릴때 좀 숫기 부족한 선생님들에 대한 팬심이 각별해서   만만한 선생님 수업에 딴 짓하는

애들과 달리  열심히 경청했던 결과    짝사랑하면  이 영화가 생각나고  더불어   제라르 드빠르듀를 사춘기시절  

 좋아하기까지 했던  기억이 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97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467
26228 집착이 심해요.(푸념글입니다.) [4] 외팔이 2011.05.20 2066
» 영화이야기 [1] 듀퐁 2011.05.20 1067
26226 배우 전지현, 영어 인터뷰 질문에 한국어 대답 "멋있다" [5] Jade 2011.05.20 4915
26225 Canal plus와의 인터뷰에서 아리랑 부르다 서럽게 우는 김기덕 [6] management 2011.05.20 3152
26224 바낭) 아는 분도 계실 '그녀' 오늘은... [18] sweet-amnesia 2011.05.20 3631
26223 듀나님, 새 게시판에서 게시판 규칙은 어디에 있나요? 나미 2011.05.20 1005
26222 Death Metal Rooster [1] nishi 2011.05.20 926
26221 스매싱 펌킨스에 대한 추억 [4] 허리우드 2011.05.20 1631
26220 자꾸 크고 검은 벌레가 보여요 (벌레 묘사있음) [9] Feline 2011.05.20 4170
26219 냅스터에 대한 추억 [9] always 2011.05.20 1951
26218 성매매 글 읽다 생각난, 개그(?)경험담 [13] 알파 2011.05.20 2500
26217 [듀나인] 영문권 성공적인 여성 작가 누가 있나요? [21] james 2011.05.20 1999
26216 성매매에 대한 마지막 글-성매매가 합법화가 된다면 일어날 일들 [14] 메피스토 2011.05.20 2661
26215 제주도 1박 2일 여행 다녀오려는데.... [5] 토이™ 2011.05.20 2159
26214 다양한 글쓰기 툴들을 소개합니다. [15] Ostermeier 2011.05.20 19171
26213 고3 영문법을 어떻게 가르쳐야 할까요? [7] 뚱딴지 2011.05.20 1664
26212 [듀9] 간단한 맞춤법 질문입니다. [5] devics 2011.05.20 900
26211 어제 라디오스타 결정적인 장면 - 왜 김도균이 '기타의 신'인가? [4] soboo 2011.05.20 3843
26210 듀게하는 딸램사진 & 남자분들께 [19금] 질문 좀.. [33] 비네트 2011.05.20 4948
26209 [바낭] 뜬금 없는 위대한 탄생 몇몇 탈락자들, 멘토 실적(?) 잡담 + 그냥 좋아하는 노래 한 곡. [4] 로이배티 2011.05.20 161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