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원래 환절기에 두피가 한번 뒤집어 지는 편인데, 이번에는 오래 갑니다. 뾰루지 같은게 서너개는 있는 기분.. 아프기도 하고요. 소셜커머스 사이트에서 파는 두피 클리닉 쿠폰을 사볼까 고민중입니다. 그런데 이런 곳은 대부분 탈모 케어더군요.. 아직 머리는 빠지지 않아서 다행이긴 한데...   두피케어를 받으면 좀 나아질까요.


회사에 저보다 몇살 어린 동료중에 머리가 많이 빠진 동료가 있는데, 다들 저보다 연상인줄 압니다. 

전 머리 빠지기 시작하면 밀어버리거나 아니면 가발을 써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2. 지인이 메신저로 아이패드2를 샀다고 자랑을 했습니다. 흐으음,...  그런데 다행히 듀게의 친절한 모님이 ASUS의 트랜스포머가 나올때까지 참아보라고 하셨습니다. 참아 보렵니다..

그런데, 안드로이드 OS가 컨텐츠가 부족하다고 하는데, 정말로 그렇게 부족한가요? 하긴 주변에 아이패드 쓰는 사람은 많은데, Xoom 쓰는 사람은 거의 못본듯.



3. 엽문 3를 Btv에서 봤습니다.

견자단은 가고, 엽문2에서 홍금보의 제자역을 했던 배우가 엽문 역을 했습니다.

으으음... 괜찮은 액션 장면이 나오기는 하지만, 스토리가 개연성이 참 많이 부족하네요.

그리고, 엽문역의 배우가.. 별로 안 멋집니다. 

홍금보가 특별출연 정도의 분량으로 잠깐 나오고, 원표가 대사형으로 나오고, 실제 엽문의 아들이라는 할아버지가 또 특별출연 합니다.

엽문 4가 나오면.. 안볼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6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7896
26256 오바마 "이스라엘, 팔레스타인에 영토 양보하라" [15] 레벨9 2011.05.20 3953
26255 '어메이징 스토리'에서 재밌었던 에피소드: Miscalculation (마법의 약) [3] 한여름밤의 동화 2011.05.20 4119
26254 [간만의 듀나iN] 이와이 슌지가 감독한 오래된 뮤직비디오... [1] OPENSTUDIO 2011.05.20 1462
26253 밤 샘 후유증 [6] 새나리 2011.05.20 2037
26252 결혼과 취미생활 [19] 자본주의의돼지 2011.05.20 4979
26251 [듀나인]갑자기 떠오른 궁금증 [10] 고추냉이 2011.05.20 1771
26250 [듀9] "지참금"의 다른 말이 뭐가 있을까요? [3] One in a million 2011.05.20 1413
26249 요즘 옷이 가벼워지다 보니... (운동의 중요성) [3] 늦달 2011.05.20 2587
26248 [듀9] 돌잔치 백뮤직은 뭐가 좋을까요- [10] 가이브러쉬 2011.05.20 1906
26247 한예슬 무혐의 처분 [13] GREY 2011.05.20 4510
26246 혼자서 범고래 몇 마리를 농락하는 펭귄의 위엄! [13] 한여름밤의 동화 2011.05.20 4300
26245 지난 번에 이어서... 성서의 역사관 Weisserose 2011.05.20 1564
26244 군대뻥은 왜 다 비슷할까요? 모기가 군화를 뚫고.. 나방이 접시만하고.. [15] 잠익3 2011.05.20 3574
26243 [듀나in] 세이라디오 방송 오류 사운드카드 해결을 어떻게 해야되죠? 물망초 2011.05.20 1291
26242 [바낭]몇 가지나 사용해 보셨나요?(스압주의) [6] Nikiath 2011.05.20 1905
26241 영화(한국영화)제작비에서 감독 연출료는 보통 어느정도 인가요? [3] chobo 2011.05.20 3091
26240 보험홍보도 가지가지 하더군요. [6] 감자쥬스 2011.05.20 1768
26239 "군대를 가는 것만이 애국이 아닙니다." [23] catgotmy 2011.05.20 4703
26238 윤여정도 황금물고기 악역을 싫어했군요. [2] 감자쥬스 2011.05.20 2788
» [바낭] 두피가 엉망 + 지름질 참기 + 엽문 3 [3] 가라 2011.05.20 166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