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 잡담

2011.06.25 22:19

자본주의의돼지 조회 수:1636

1.비도 오고 해서 술 한잔했습니다.


저는 부모님과 같은 동네에서 따로 삽니다.


전에도 다른분 게시물에서 말했지만, 이런 경우 진정한 독립이 아닙니다.


그 한 예로 오늘도 저 나간 사이에 어머니가


부침개를 갖다 놓으셨습니다.


비 오니깐 먹으라는 센스죠.


그거에다가 밥 반찬으로 먹던 홍어무침이랑

(수유시장에서 파는건데 이 집은 홍어랑 홍어무침 딱 2개만 파는데에요.

맛있어요. 수유시장 다니시는 분은 어딘지 아실듯요.)


국순당 우국생이랑 한잔 걸치니 행복하네요.


국순당 우국생은 전에 마시던 비 메이커 막걸리보다 단맛은 덜하네요.






2.운동중이라 7시 이후 뭐를 먹거나 술 마시는건 금했는데,


오늘 다 깨졌네요.


다니는 헬스장의 GX실이 핫요가 하는 곳으로 바뀐다네요.


그렇잖아도 요가 관심 있었는데... 아줌마들 사이에 껴서 할까요?ㅎㅎㅎ






3. 불명2를 보면서 술을 마셨는데...


투피엠 준수는 아무리 들어도 


'아이돌 메인보컬' 중에서 가장 능력치가 떨어지는 친구가 아닌가 싶네요.


다음주는 민해경의 명곡으로 하네요.







4. 효린이 이번 세대 아이돌중에서는 가장 잘 지르는 메인보컬인거 같네요.


1세대때는 바다라고 생각합니다.


근데 이렇게 잘 지르는 친구들이 높게 평가 받는 걸 보면,


과연 우리는 고음, 고성량에서 벗어날수 있는가 싶어요.


물론 개개인들은 난 고음 같은거 신경도 안 써.

(듀게에 그런분들 많죠.)


라고 할 수 있지만,


불특정 대중 100명 정도 선발해서 평가하라고 했을 때,


감정처리나 맛깔나게 노래 부르는 것과 시원하게 내지르는 것 중에서 뭐를 더 높게 평가할까요?


저는 나가수 평가단이나 불명 평가단이나 그냥 그 수준이라고 봅니다.


그래서 평가단이 이렇게 순위를 정했으니 무조건 복종해.라고 하면.


싫어. 난 다르게 생각하는데 하는 생각이 막 들면서 반항하고 싶어져요.






5.근데 옛날에 머라이어캐리도 데뷔초에 고음 같은걸 마케팅 포인트로 쓴 적 있지 않나요?


그런거 생각하면 다른 나라 대중도 고음 이런거에 아주 벗어날수는 없지 않는가 싶은 생각도 들고요.







6.이 글 쓸때만해도 술빨로 졸렸는데,


여러가지 쓰다보니 이제 잠이 살살 달아나네요.






7.오늘 11시부터 도수코2 캐스팅콜 해요.


서바이벌 프로 하나 더 늘어나네요.ㅎ


도수코 듀게 몇몇 매니아들이랑 이야기했던거 생각나네요.


이번에는 아마추어 좀 많이 참가했으면 하네요.


지난 시즌은 숙대였나 성대였나 모 여대 모델학과 애들이 너무 많이 참여해서...


뭐 그만큼 홍보도 인재풀도 적기때문에 그런걸수도 있지만요.


인라인 스케이팅 선수 궉채이도 응모했다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97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464
28528 픽사의 [브레이브] 관련 이미지들을 한 번 보아보죠? [11] DJUNA 2011.06.25 3463
28527 요즘 읽는 만화책 잡담(오타쿠의 따님, 해황기, 치한남) 자본주의의돼지 2011.06.25 2375
28526 6월 25일 탑밴드 [6] GREY 2011.06.25 2542
28525 <슈퍼 에이트>의 배경음악이 <괴물>배경음악의 주제를 갖다 쓴 거 같아요. [5] 염맨 2011.06.25 2842
28524 요즘 웹툰들 잡담 메피스토 2011.06.25 2008
28523 뉴욕에서 동성결혼이 합법화 되었습니다. [7] OPENSTUDIO 2011.06.25 3212
28522 톱밴드를 보고 있어요. [3] 새옹지마 2011.06.25 1695
» 음주 잡담 [7] 자본주의의돼지 2011.06.25 1636
28520 참이슬 볼펜, 펩시 볼펜 [3] 라곱순 2011.06.25 3138
28519 왜 미그-21 플라스틱 모델을 찾기가 힘든 걸까요. [5] DJUNA 2011.06.25 1530
28518 글에 설명된 요리명이 뭔가요? [2] 가리수 2011.06.25 1378
28517 카라마조프가의 형제들 가계도와 인물관계도 [1] 무비스타 2011.06.25 4093
28516 뻘뻘갯뻘글 [4] 사람 2011.06.25 1062
28515 박용하 작전을 한번 더 보려고요 [4] 가끔영화 2011.06.25 2736
28514 일본 만화책, 아마존 주문과 국내 쇼핑몰과 가격차이 무비스타 2011.06.25 2165
28513 여러 가지... [9] DJUNA 2011.06.25 3566
28512 이런적 있었나요 [3] 가끔영화 2011.06.25 1164
28511 결혼식에서의 '처제쇼' [14] 자본주의의돼지 2011.06.25 6237
28510 제버릇 개못주는 [1] 가끔영화 2011.06.25 1645
28509 근데 왜 개고기는 합법화가 안되나요 [19] 메피스토 2011.06.25 320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