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 kuromame9169

 

작사/노래 : 森高千里 (모리타카 치사토)

 

제목 : 私がおばさんになっても (내가 아줌마가 되어도)

 

 

秋が終われば冬が來る ほんとに早いわ      

가을이 끝나고 겨울이 와요. 정말 빨라요.

夏休みには二人して サイパンへ行ったわ    

여름방학에는 둘이서 사이판에 갔었죠.

ひやけした肌まだ黑い 樂しい思い出          

선탠을 해서 피부가 까매요. 즐거운 추억.

來年も又サイパンへ 泳ぎに行きたいわ        

내년에도 다시 사이판에 수영하러 가고 싶어요.

あなたは優しい人ね 私を抱きよせて          

당신은 상냥한 사람이에요. 날 껴안아 줬어요.

ずっとこのままいようと KISSをした  

계속 이대로 있고 싶다면서 키스해줬죠.

私がオバさんになっても 泳ぎに連れてくの?

내가 아줌마가 되어도 수영할 때 데리고 가줄건가요?"

派手な水着はとてもムリよ 若い子には負けるわ

야한 수영복은 정말 무리예요 젊은 애한테는 질꺼예요.

私がオバさんになっても 本當に變わらない?  

 

내가 아줌마가 되어도 정말 변하지 않아요?                    

とても心配だわ あなたが 若い子が好きだから  

정말로 걱정돼요. 당신이 젊은애가 좋을테니까

そんな話はバカげてる あなたは言うけど 

그런 이야기는 바보같잖아 당신은 말해도

女ざかりは 20だと あなたがいったのよ  

여자 물오를 때는 스물이라고도 당신은 말했었잖아요.

だけど何くわぬ顔で 私を見つめて  

그래도 아무렇지 않은 얼굴로 나를 바라보며

あれは冗談だったと KISSをした  

농담이었다면서 키스했죠.

私がオバさんになっても ディスコに連れてくの?  

내가 아줌마가 되어도 나이트에 데리고 가 줄 건가요?

ミニスカ-トはとてもムリよ 若い子には負けるわ  

미니스커트는 정말 무리예요. 젊은 애한텐 진다구요.

私がオバさんになっても ドライブしてくれる?  

내가 아줌마가 되어도 드라이브 시켜줄 거에요?

オ-プンカ-の屋根はずして かっこよく走ってよ  

오픈카 지붕을 벗겨내고 멋지게 달려줘요

私がオバさんになったら あなたはオジさんよ  

내가 아줌마가 되면 당신은 아저씨예요.

かっこいいことばかりいっても お腹がでてくるのよ  

멋진 말만 골라서 해도 배가 나왔잖아요.

私がオバさんになっても 本當に變わらない?  

내가 아줌마가 됐는데도 정말 변하지 않았어요?

とても心配だわ あなたが 若い子が好きだから  

정말 걱정이에요. 당신은 젊은 애가 좋을테니까

 

[출처: 까먹었어요 -_-;;]

 

 

============================

 

가사가 솔직해서 좋아하는 노래에요. 

 

오늘 게시글을 너무 많이 올렸네요 ^^;;

 

그럼 안녕히 주무세요~! :D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듀나의 영화낙서판’과 함께하는 서울독립영화제2014 초대 이벤트 DJUNA 2014.11.12 2041
공지 [공지] 개편관련 설문조사(1) 에 참여 바랍니다. (종료) [20] 룽게 2014.08.03 4832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29429
30320 불만제로에서 애플코리아 서비스 문제를 지적했군요 [11] 레벨9 2011.07.07 3398
30319 말하자면,올림픽은 길고 굵은 똥입니다 [6] 그리스인죠스바 2011.07.07 3765
30318 로또에서 연금복권으로 바꿔타야겠어요 [3] 가끔영화 2011.07.07 1816
30317 2018년 동계올림픽 개최지는 평창! [16] chobo 2011.07.07 4031
30316 교복은 힘들군요 [11] 가끔영화 2011.07.07 2547
30315 평창이 될까요? [7] mii 2011.07.07 2598
30314 [물고온영상]What About Now - Westlife [1] EEH86 2011.07.07 497
30313 통제를 사람에게만 맡기니 문제가 발생하는거죠 [10] 메피스토 2011.07.07 1386
30312 군대에서 죽으면 무조건 특진? [3] 빨간먼지 2011.07.06 901
» (유툽) 모리타카 치사토(森高千里) - 내가 아줌마가 되어도 [7] miho 2011.07.06 1656
30310 여러 가지... [21] DJUNA 2011.07.06 3175
30309 오늘 황금어장은 무릎팍은 하고, 라스는 결방입니다. [6] 자본주의의돼지 2011.07.06 2713
30308 비타민 워터 맛있나요? [38] nishi 2011.07.06 4047
30307 (유튭) 상상 속의 너(1994) - 노이즈 [9] miho 2011.07.06 822
30306 공익 군기 잡던 이야기 [4] 白首狂夫 2011.07.06 1488
30305 (유튜브) 내가 사랑하는 그녀는 M/V - 지퍼 [1] miho 2011.07.06 564
30304 (바낭) 내가 니 애미다. (심장약하신분들 클릭자제염) [4] miho 2011.07.06 2033
30303 스트리트파이터 [8] 가끔영화 2011.07.06 837
30302 [듀나인] 이런 원피스에 브래지어는? [20] 산호초2010 2011.07.06 4098
30301 [듀나인] 텝스 교재 추천 부탁드려요 산호초2010 2011.07.06 78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