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공지는 전 못 봤구요.

어제 비오는 일요일, 나가수와 개콘을 마다하고 종로로 달려갔죠.

이전에 <히트>를 보지 못 해서, 처음 보는 거였고,

마침 1996년 개봉 당시 40분 삭제 개봉해서 문제가 있어서 아마 당시에 패쓰했던 기억이 있구요.

드디어 필름으로 보는구나! 설레는 마음으로 170분을 즐겨줄테다! 맘먹고 극장에 앉았는데..

시작 부분에 너댓줄짜리 공지문(?)이 뜨더라구요? 영어로..

대략, 지금 이 버전은 "Screening Purpose Only"로 제작된 프린트여서 (내부시사 내지는 기술시사 내지는 테스트 시사 정도)

화면과 오디오가 최종이 아닐 수도 있다..아니 이게 뭐죠?


크레딧도 없고, 화면은 뭉개지고, 오디오 믹싱도 안 끝났고, 음악도 제자리를 잡지 못 하고..

편집은 막 튀고, 심지어 그린 스크린까지 등장했을 땐 정말 화가 나더군요.


하지만, 더 화가 났던 건, 이에 대해 아무런 대응도 하지 않았던 서울아트시네마 측의 태도였습니다.

상영 전 사전공지 없었고, 상영 후 어떤 얘기도 없었습니다.


집으로 오는 길에 트위터로 항의(!)멘션을 보냈는데,

긍정적인 내용들 (뭐 예를 들면, 드니로-파치노 카리스마 폭발 뭐 이런 식의)에 대해서는

꼬박꼬박 답을 하시더군요. 저의 항의 멘션엔 반응이 없었구요.

한 마디로 씹힌거죠;;


그래서 전 서울아트시네마 뿐 아니라, 김성욱 프로그래머의 트위터에도 동일한 멘션을 보냈고,

대략 새벽 1~2시쯤 뭔가 김성욱 프로그래머가 트위터로 배급사 측과 확인 후에 공지하겠다, 라는 멘션을 남겼습니다.


좋은 프로그래밍으로 평소에 보기 힘든 걸작들을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주는 아주 고마운 곳이지만,

어제와 같은 경우, 미리 예측하지 못 했던 나름의 돌발상황였던 것 같은데..

그래도 조금 발빠른 대응이 아쉽습니다.

제가 뭐 꼭 관람료를 환불받는 게 목적이고 그렇진 않아요.

사실 제대로 된 프린트를 들여와서 재상영을 한다면, 다시 보러 달려갈 용의가 있습니다!!

(이러면서 어느새 블루레이를 사려고 카트에 담고 있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8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4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17
30868 글로 색을 표현할 때 외래어 표현을 쓰면 오글거려요. [25] Hello, Starling? 2011.08.01 3085
30867 [판매] 우라사와 나오키의 <몬스터: 특별판>, <플루토> 전편 판매합니다. [1] 시간초과 2011.08.01 1100
30866 먹고살기야 다들 힘든 시대지만 [6] 빠삐용 2011.08.01 3031
30865 [듀9] 홍대입구 청기와주유소 4거리 근처 조용한 커피집 없을까요? [3] andrew 2011.08.01 1991
30864 <트랜스포머 3>가 한국에서 돈 많이 벌긴 번 모양입니다^^ [10] 무비조이 2011.08.01 2227
» [씨네바캉스] 마이클 만 감독 <히트> 경악을 금치 못 했습니다 [10] kiwiphobic 2011.08.01 3022
30862 [bap] 2011 마로니에여름축제 야외공연을 무료로 즐기세요~ [1] bap 2011.08.01 832
30861 [바낭] 2015년부터 '스마트 교육'이 도입된다고... [12] 로이배티 2011.08.01 1939
30860 지금 MBC에 화요비... [1] 도로테 2011.08.01 1244
30859 SBS 동물농장 관련... [5] 2011.08.01 2198
30858 어제 본 예능프로..일밤과 동물농장. [8] 수지니야 2011.08.01 2427
30857 뭉게뭉게 희망이 떠오른 희망버스 3차 후기. [6] 난데없이낙타를 2011.08.01 1030
30856 日 자민당 의원 3명 '한국행' 강행 [5] 메피스토 2011.08.01 1461
30855 [듀9]갑자기 생긴 휴가: 조용한 곳(국내) 추천 부탁드려요 [3] 두리번 2011.08.01 983
30854 지금 해외 여행간다면 어디? [9] kdk 2011.08.01 1907
30853 블레이드 러너의 오랜 떡밥이지만 궁금해서 [20] dl 2011.08.01 2201
30852 해외 사진 [3] 가끔영화 2011.08.01 1213
30851 일본 정부가 "후쿠시마 현민들이 건강하게 살 권리가 있는지 잘 모르겠다"라고 했네요 [11] 知泉 2011.08.01 3278
30850 국가경쟁력을 위해 지하철에서 소란피는 아이들을 그냥 둡시다? [11] chobo 2011.08.01 2499
30849 [듀나인]퍼스널 트레이닝 효과 있나요 [7] 뱅뱅사거리 2011.08.01 248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