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글을 몇번이나 지웠다가 다시 쓰는 줄 모르겠네요.


-----------------------------------------------------------------------------------


지금 제 옆자리의 여자과장님과(저도 여자입니다) 사이가 상당히 안 좋습니다.

몇 번 싸우기도 했고요.

자리가 바로 옆이라는 점 때문에 아침에 일어나 출근할 생각하면

가슴이 갑갑합니다.

....


....





자리만이라도 좀 떨어졌으면 좋겠는데

옆자리라는 게 이렇게 힘드네요.


이 분 담당하는 [갑]님도 이 분을 굉장히 안 좋아하셔서 PM한테

좀더 책임감있는 사람으로 바꿔달라고 한 지가 1개월이 넘었는데요.

요즘 IT쪽에 사람이 잘 안 구해지나봐요.


참... 이 분이 사람만 구해지면 곧 짤린다는 건 사무실에서 저만 아는 사항입니다.

어느 날 야근할때 PM이 통화하는 걸 들었거든요.(사무실에는 저밖에 없었고요)



근데요.



그걸 이 분한테 얘기하고 싶어 죽겠어요.



혹시... [갑]님이 과장님 바꿀려고 하는 사실 알고 있느냐,



미치겠어요.얘기하고 싶어서요.



술이라도 먹고 전화해서 얘기할까요.?



너 짤릴 예정인 거 알고 있느냐...




여러분.저 어떻게 할까요? 얘기할까요 말까요.




p.s. 성질같아서 한 대 확 받아버리고 싶;;;;;








-----------------------------------------------------------------------------------


죄송합니다.

제가 예전에 본문글에 나오는 분에게 이 게시판 url을 준 것이 생각나

사과의 말씀드리고 본문 글을 수정합니다.

댓글 주신 분들께 사과의말씀 드립니다.

물의를 일으켜 죄송합니다.



댓글의 내용들은 소중히 잘 챙겨서 염두에 두겠습니다.

다시한번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 ㅜ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5024
32456 [기사.. 라고 할수있나?]<칼럼>안철수, 삼성 LG 비난할 자격 있나 [16] windlike 2011.08.19 2453
32455 웃고 있어도 눈물이 난다.. [4] 도야지 2011.08.19 1851
32454 [bap] 예술가의 집 토크프로그램 "배우 정래석을 만나다" [1] bap 2011.08.19 909
» [상담글] 직장생활 관련해서 상담 글입니다._수정 및 사과글 [11] 가드너 2011.08.19 2837
32452 [느슨한 독서모임] 스티븐 킹 걸작선 50% 할인 [12] 레옴 2011.08.19 1630
32451 주민투표 독려하는 박상원.jpg [29] stardust 2011.08.19 4461
32450 GMF 2차 라인업 발표! [8] 꽃띠여자 2011.08.19 1969
32449 라면의 나트륨 과다섭취 문제를 해결했습니다! [7] litlwing 2011.08.19 3002
32448 [기사] 민방위 사이렌… 국민은 뛰고 국회는 태연 (리플이 더 웃겨서..) [1] NDim 2011.08.19 1600
32447 고지전 마지막 장면 보면서, 존 카펜터의 공포영화 '괴물'의 마지막 장면 떠올리신 분 없나요 [1] 가리수 2011.08.19 1312
32446 엄마 얘기 [10] 나옹이 2011.08.19 1810
32445 누구일까요, [2] 가끔영화 2011.08.19 797
32444 [ 질문 ] 영화 혜화,동 에서 혜화 친구 한수가 어눌하게치는 피아노곡 [3] 무비스타 2011.08.19 988
32443 꼬꼬면 간단 시식기 [7] 프레데릭 2011.08.19 3675
32442 혹성탈출: 진화의 시작(2011)을 보면서 든 잡생각 [3] 얼룩이 2011.08.19 1787
32441 Bertil Guve의 요새 모습. [3] DJUNA 2011.08.19 1350
32440 [듀나인] mp3 파일을 편집(변형)할 수 있는 플그램 [2] 빨간먼지 2011.08.19 692
32439 '세 얼간이' 봤습니다.(분명히 스포가 있습니다) [11] 마으문 2011.08.19 2156
32438 곶감동영에게 무슨일이? [12] 룽게 2011.08.19 2905
32437 비기닝이나 리턴즈 같은 시리즈로 다시 보고픈 영화 속 인물. [6] Hello, Starling? 2011.08.18 11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