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지난 광복절이었나요. 엠비씨 스페셜에서 안철수씨와 박경철씨, 그리고 김제동씨가 나오는

대담을 보여주더군요. 이어 이곳에도 안철수/박경철씨가 공동 연사로 나서는 전국적인

규모의 강연 홍보글이 올라오기도 했구요. 강연의 주제는 젊은이들을 위한 희망과 공감이고

형이하학적인 입신양명이나 출세보다는 가치관이나 방향성에 대한 이야기가 주가 되는 듯

했어요. 안철수씨가 위와 같은 강연의 연사이고 많은 사람들의 호응을 불러오는 것은 납득

할만 합니다. 산술적인 이익만 따르는 많은 사람이나 기업인들과는 대단히 다른 인생 행보를

보여주고 계신 분이죠. 그런데 박경철씨가 안철수씨와 동등한 지분을 가진 강연자로 선택된

이유는 무엇인가요? 제가 아는 그분의 약력은 의대를 나오시고 시골?에서 개업하셔서 실력

을 인정받으셨고 이어 주식거래에 성공하셔서 주식 관련 매체에 기고를 하고 관련 책도 출판

하신 분이라는 겁니다. 안철수씨에 비해 못한 인물이다, 라는 이야기가 아니라 그냥 저분은

안철수씨와는 조금 다르고 현실적인 가치들을 지향하시는 분이 아니신가, 하는 인상이 강해요.

혹시 제가 박경철씨의 활동이나 업적?에 대해 지나치게 무지한 건가요? 오판하고 있는 부분이 

있다면 짚어주셔도 좋겠네요.


2.

어떤 뮤지션에 대한 질문이에요.

데뷔는 작년이나 올해 초, 어느 기성 음악인이 휴가차 간 외딴 섬에서 노래하는 이 사람을

발견하고 데려와 데뷔를 시켰고 적지 않은 호응을 얻었지만 얼마 뒤 다시 자신의 고향으로

가버렸다는.. 뭔가 옛이야기스러운 일화 말고는 기억나는게 아무것도 없는 이 뮤지션, 

누구인지 아시는 분 계신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92312
32686 제가 잘 몰라서 그런데요 [1] 감동 2011.08.19 739
32685 사실은 1구, 1구 지시합니다. (할 수 있습니다) [5] haia 2011.08.19 1390
32684 [메디슨 카운티의 다리] 남녀의 상황이 반대였다면? (스포일러) [5] 김리벌 2011.08.19 1753
» 시골의사 박경철씨에 대한 궁금증+이름모를 뮤지션. [13] so raw 2011.08.19 3612
32682 눈 주위 알레르기 치료된 경험 있으신 분..? 밀가루 음식을 끊어야 하나요.. [9] 이소란 2011.08.19 4369
32681 [바낭성 질문]아이폰 이용할 때 아이튠즈 계정을... [1] 라인하르트백작 2011.08.19 655
32680 무상급식투표 준비하던 공무원이 과로사했다네요 [7] 꽃개구리 2011.08.19 2778
32679 일본에 또 강진이 일어났나봐요 [1] monsterRachel 2011.08.19 1597
32678 탈놈탈!!!! 탈놈탈!!!! [4] 꼼데 2011.08.19 1329
32677 요즘 플래시게임 하나요? [2] 아.도.나이 2011.08.19 766
32676 프로야구 잔여경기 일정 [8] 제주감귤 2011.08.19 1402
32675 멋진 안경테 파는곳 아시는분? [3] 트리우즈 2011.08.19 1569
32674 신발사이즈 잡담 - 전 종이에 그린 자기 발 크기가 신발 사이즈 인줄 알았어요...;; [13] 라곱순 2011.08.19 2647
32673 레인보우 - A(일본어 버전) MV [5] 탐스파인 2011.08.19 1405
32672 우리는 왜 영화에 매료되는걸까요? [7] 사람 2011.08.19 1128
32671 [듀나인] 소포클레스 국역본 [10] 김리벌 2011.08.19 949
32670 착하지만 싫은 친구 [6] dl 2011.08.19 3134
32669 스크 김감독의 사퇴에 대한 여론은 [26] 가끔영화 2011.08.19 2054
32668 한 사람의 어른이 된다는 것. [2] 자본주의의돼지 2011.08.19 1042
32667 [바낭] 대충대충 다이어트 3주차 / 아주 약간만 웃기는 레인보우 영상 하나 / 스윗튠 신곡(?) 뮤직비디오 [6] 로이배티 2011.08.19 128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