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내기 위해서는 선거자금이 필요합니다.


어수선한 분위기에서 선거자금 글을 쓰는 게 한없이 민망하지만, 진보신당은 진보신당의 길을 걸어가기 위한 첫걸음이 무척 중요한 시점이라서요^^;


몇 번 듀게에도 올라왔지만, 김순자 씨는 2007년, 울산과학대 청소노동자 대량 해고 사태 때 60일 동안 격렬한 투쟁으로 해고철회와 원직복직을 이끌어낸 분입니다. 

당시 투쟁을 저도 기억합니다. 격렬한 투쟁을 하는 동안, 학생들이 일렬종대로 서서 청소노동자들에게 시끄럽다고, 공부하는데 방해된다고, 투쟁 반대 시위를 했었습니다. 청소노동자의 어려움을 이해하기는커녕, 그들을 내모는 학생들을 보면서, 괴물을 만들고 있는 사회가 깜깜하기만 했습니다. 누구 탓을 할 수가 없어서, 더 괴로웠었습니다. 투쟁 끝에 복직과 해고철회 되었지만, 여전히 울산과학대 청소노동자의 시급은 4500원 입니다. 당시 김순자씨는 '죄를 짓고 감옥에 가도 밥을 주는데 청소노동자에게는 왜 밥을 주지 않냐'는 절규를 하기도 했었죠. 대우와 상관없이 일을 할 수 있는 것만으로 투쟁에 승리했다는 말로 점철하는 아픈 시대에 우리는 여전히 살고 있습니다. 그 아픈 시대에 청소노동자인 김순자씨께서 청소노동자를 대표로 '청소노동자도 인간임을 선언'하기 위해 '청소노동자 휴게공간을 만들겠다'는 공약을 걸고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진보신당 비례대표 1번 입니다. 

많은 분들이 아시다시피, 진보신당은 힘들지만, 힘듦어도 살아갈 수 있음을 기뻐하며 여전히 살아있습니다. 그리고 앞으로 살아가고 싶습니다. 청소노동자인 김순자씨를 국회로 보내고, 저와 같은 노동자가 국회의원이 되어, 저와 같은 노동자의 생존과 삶을 향상시키는데 디딤돌 역할을 하고자 합니다.

노동자 김순자씨를 국회로 보내기 위해 기탁금을 모금하고 있습니다. 아시다시피 후원금은 10만원까지 세액공제가 가능합니다! 많이 후원해주세요.

국민은행 816901-04-148849 예금주 진보신당


그리고, 아시다시피 김순자씨를 국회로 보내기 위해서는 정당 투표는 진보신당으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464
» 진보신당 비례대표 1번 청소노동자 김순자씨를 국회로! [10] 난데없이낙타를 2012.03.20 1608
46301 어차피 새누리당처럼 똑같아질 놈들 뽑을 바에야 [1] 필런 2012.03.20 976
46300 [듀나인] 웹 게시판중 제일 간편한게 무엇이 있을까요? 가라 2012.03.20 716
46299 우허어어엉 강의실이 사라졌어요. [9] ACl 2012.03.20 1491
46298 tvN <인현왕후의 남자> [2] 달빛처럼 2012.03.20 1439
46297 없이 살아서 그런걸까요 욕심이 많은걸까요 [14] 가끔영화 2012.03.20 2057
46296 방금 조금 뛰다가 이런 생각이,그렇다면 [10] 가끔영화 2012.03.20 1189
46295 한반도, 조기 종영 하는군요.. [13] S.S.S. 2012.03.20 2420
46294 딱히 정치 얘긴 아니지만 [4] 메피스토 2012.03.20 1080
46293 이정희씨가 재경선 선언을 했네요. [26] maxi 2012.03.20 4535
46292 이정희 의원이 재경선 선언했습니다. [9] 별들의고양 2012.03.20 2062
46291 [구인] 경기필하모닉 오케스트라에서 기획·홍보 업무보조 인력을 찾습니다 김원철 2012.03.20 960
46290 그래도 옥석은 가려야죠....(부제: 과연 옥이 있기는 할까? 털썩;) [5] soboo 2012.03.20 1251
46289 민주당은 사퇴요구, 이정희는 깊이 사과? [25] 마르세리안 2012.03.20 2772
46288 통진당이 포텐터뜨리는 지금 가장 공감가는 트윗... [4] 장르무낙 2012.03.20 3335
46287 용문객잔 시리즈 [5] 가끔영화 2012.03.20 1335
46286 GQ에서 11주년 부록으로 주는 양말 두 족 좋네요. [4] 감자쥬스 2012.03.20 2314
46285 라스폰트리에 작년 칸 나치발언 전문은 지금에야 읽었는데 뭔가 빵 터지는 구석도 있네요; [10] toast 2012.03.20 3266
46284 [듀게in] 저, 건축학개론은 도대체 어디서 봐야 하는거죠...? [7] 냥품 2012.03.20 1558
46283 원빈, 프랑스 패션지 '로피시엘 옴므' 한국판 한국인 최초 표지 장식 [7] 발광머리 2012.03.20 329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