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주일 있으면 스타크래프트 2가 출시되는군요. 이제는 게임이 가끔씩 생각날 때마다 하는 놀이가 되었지만, 어릴 때는 접할 수 있는 거의 모든 게임을 닥치는 대로 했었죠. 메가드라이브로 했었던 Herzog Zwei는 그중에서도 가장 신선한 충격과 재미를 주었던 게임이에요. 그리고 제가 기억하는 첫번째 실시간 전략 게임이기도 하구요. RTS 게임을 좋아하는 친구들이 듄2가 첫번째 RTS라고 주장할 때마다 Herzog Zwei에 대한 얘기를 해주었지만, 그 게임을 기억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어요. 별로 유명한 게임이 아니었기 때문이겠죠.


점심시간을 맞아 해외 게임 뉴스 사이트에 들렀다가 Herzog Zwei에 대한 기사가 난 것을 보고 갑자기 눈물나게 반가왔어요. 잊고 있던 오래된 친구를 만난 느낌?

이 게임을 기억하는 사람이 듀게에도 있을까 모르겠네요.


http://www.gamasutra.com/blogs/DanielThomasMacInnes/20100720/5598/Videogame_Classics__Herzog_Zwei_Genesis.php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영화 <역린> 원작소설 출간 기념 서평 이벤트 DJUNA 2014.04.17 496
공지 [공지] [아버지의 이메일] 시사회 이벤트입니다. 4월 14일(월) 저녁 8시입니다. DJUNA 2014.04.05 498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128826
88641 [동성애in] 동성애를 상징하는 문양? [2] new 유령 2014.04.18 149
88640 뉴스의 지겨움 [1] new 메피스토 2014.04.18 498
88639 이러다 전국민이 우울증 걸리겠습니다. 잠깐 숨 좀 돌립시다. [6] new 현자 2014.04.18 1249
88638 방송사들이 뭐가 중요한지 모르지는 않겠지만.. [9] new 고인돌 2014.04.18 2489
88637 진도 체육관 실시간 중계방송입니다. 링크 수정했습니다. [20] new 1 2014.04.18 2787
88636 지금 네이버 실시간 검색어 1위의 자칭 다이버 [4] new espiritu 2014.04.18 2645
88635 지금 인터넷에서 화제인 민간 잠수부 [20] new 참여 2014.04.18 4723
88634 perfume 내한 공연이 취소 되었네요 [1] new espiritu 2014.04.18 1544
88633 도찐개찐, 문수로도 모자라 [6] new sangja 2014.04.18 2229
88632 이런 일이 되풀이 되지 않도록 매뉴얼을 지켜야 합니다. [5] new 입춘대길 2014.04.18 1525
88631 실종자와 수색에 대해 옛날 이야기 [4] new mad hatter 2014.04.18 1458
88630 가브리엘 가르시아 마르께즈 타계 [6] new 올랭 2014.04.18 1224
88629 인터뷰 직링 [12] new 아침이면일어나 2014.04.18 1760
88628 이 와중에... [1] new 그럼 2014.04.18 1167
88627 왜 미군이 주도적으로 참여하지 못하게 하는 건가요? [28] update 시민1 2014.04.18 4909
88626 이용하기 [6] update 모스리 2014.04.18 1405
88625 리그베다위키를 보면 뭔가 대단함이 느껴집니다 [6] update 모르나가 2014.04.18 2724
88624 정말 대한민국이 멈췄다 라는 말이 실감나네요 [5] update 가끔영화 2014.04.18 2904
88623 정부가 대책이 없는 것은 분명한 사실인것 같습니다. [10] update 유상유념 2014.04.18 3460
88622 트위터, 저 새는 해로운 새... [7] mr. zero 2014.04.18 24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