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주일 있으면 스타크래프트 2가 출시되는군요. 이제는 게임이 가끔씩 생각날 때마다 하는 놀이가 되었지만, 어릴 때는 접할 수 있는 거의 모든 게임을 닥치는 대로 했었죠. 메가드라이브로 했었던 Herzog Zwei는 그중에서도 가장 신선한 충격과 재미를 주었던 게임이에요. 그리고 제가 기억하는 첫번째 실시간 전략 게임이기도 하구요. RTS 게임을 좋아하는 친구들이 듄2가 첫번째 RTS라고 주장할 때마다 Herzog Zwei에 대한 얘기를 해주었지만, 그 게임을 기억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어요. 별로 유명한 게임이 아니었기 때문이겠죠.


점심시간을 맞아 해외 게임 뉴스 사이트에 들렀다가 Herzog Zwei에 대한 기사가 난 것을 보고 갑자기 눈물나게 반가왔어요. 잊고 있던 오래된 친구를 만난 느낌?

이 게임을 기억하는 사람이 듀게에도 있을까 모르겠네요.


http://www.gamasutra.com/blogs/DanielThomasMacInnes/20100720/5598/Videogame_Classics__Herzog_Zwei_Genesis.php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75742
3413 제가 만약 영화감독이라면......아이유와 크리스탈을 데리고... [4] 디나 2010.07.21 3330
3412 어떤 제도가 나오면 저출산 기조가 엎어질까요? [47] DH 2010.07.21 3010
3411 인셉션 너무 너무 재밌네요. (노 스포) [2] 남자간호사 2010.07.21 2637
3410 [스포일러일지도] 인셉션.. 이건 뭐.. 보고 왔는데도... [7] 서리* 2010.07.21 2983
3409 비의 '먹튀'문제가 조용히 지나가긴 힘들거 같군요. [12] soboo 2010.07.21 4046
3408 덥죠 시원한 음악입니다. [1] 늦달 2010.07.21 1935
3407 '5초 가수' 아이돌 [7] 장외인간 2010.07.21 3374
3406 인셉션-(엔딩스포) [5] 펭귄 2010.07.21 3454
3405 서점입니다 근데 책 고를 시간은 없어요 [21] 셜록 2010.07.21 3005
3404 바..낭 끄적끄적 [6] 사람 2010.07.21 1556
3403 퇴직금을 제대로 적용하지 않는 회사가 생각보다 많네요 [5] DH 2010.07.21 2673
3402 'Summer of 69'을 들으려다 잭을 만났어요. [2] catcher 2010.07.21 1401
3401 The 100 Greatest Movie Insults of All Time [6] scorsese 2010.07.21 2052
3400 일(?) 얘기, 사랑(?) 얘기 [7] 愚公 2010.07.21 2585
3399 '낙태고발조치' 대응활동을 위한 모금함 [18] kkokkam 2010.07.21 2745
3398 이제부터 저도 태그 쓰기로 했습니다 [2] 가끔영화 2010.07.21 2320
3397 본격 제모 영상 [8] 들쿠달스 2010.07.21 2078
3396 인셉션을 보고... 그리고 닉네임 바꾸기 [7] 인셉션 2010.07.21 2424
» 게임의 추억 - 첫번째 실시간 전략 게임 - Herzog Zwei [6] 걍태공 2010.07.21 1771
3394 전 더위에 강한 것은 아닌데 잘 견디네요. [4] 늦달 2010.07.21 191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