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아침에 조조로 맨인블랙3를 감상했는데요.

영화 내내 엄청나게 뛰어다닌 윌 스미스에게 미안하지만

이 영화의 재미의 8할은 토미리존스의 완벽한 모사를 한 조쉬 브롤린의 연기라고 생각합니다.

 

젊은 K 역으로 조쉬브롤린이 등장한 순간부터 영화 끝날때까지 웃음이 멈추질 않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표정도 말투도 전체적인 분위기도 어쩜 그렇게 똑 닮았는지

토미리존스도 완성된 영화 보고 엄청 웃었을 거예요.

 

원래 맨인블랙의 코미디 대부분은 윌 스미스의 것이었는데

이번 3편의 코미디는 온전히 조쉬브롤린의 것입니다.

영화 보는 동안에도, 끝난 뒤에도 남는 것은 토미리존스의 젊은 모습을 그리고자 노력했던 조쉬브롤린의 연기였네요.

 

그리고 영화속의 조쉬브롤린 같은 남자 정말 매력적이지 않나요?

무뚝뚝하지만 반듯하고 이성적이고 일처리 확실하게 하고

좀처럼 감정에 흔들리지 않지만 좋아하는 여인 앞에서는 보기 드문 미소를 보이는

그런모습이 꽤 로맨틱하게 느껴지더랍니다.

 

영화 '미스페티그루의 어느 특별한 하루'의 키아란 힌즈가 생각나기도 한 젊은 K요원이었어요.

 

그러니 다이안레인 같은 여자가 반할 수 밖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22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208
50300 부처님 오신날, 인현왕후의 남자 + 두근두근 공연실황 [6] 우주사탕 2012.05.28 1925
50299 주말 예능/신규 드라마 시청률. [18] 자본주의의돼지 2012.05.28 3087
50298 peet시험 준비하시는 분 계세요? [3] 살구 2012.05.28 1971
50297 방송국 파업이 임팩트가 없는 이유 오키미키 2012.05.28 1912
50296 [듀나인] 요가와 필라테스 중 관절재활에 더 도움이 되는 운동은 뭘까요? [10] Paul. 2012.05.28 2745
50295 mib3 예고편 사진 [3] 가끔영화 2012.05.28 1571
50294 짧은 바낭이었다 길어진 난감 바낭-대학 축제 철이군요 [4] 안녕하세요 2012.05.28 1534
50293 [윈앰방송] 클래식 [4] ZORN 2012.05.28 725
50292 (듀9) 팔 힘 키우는 방법? [22] 침흘리는글루건 2012.05.28 3534
» 맨인블랙3의 조쉬 브롤린 엄청 웃기네요. [5] 자두맛사탕 2012.05.28 2526
50290 아~내달렸던 석가탄신일 [4] 살구 2012.05.28 2174
50289 셀프그림 [11] 임주유 2012.05.28 2377
50288 [듀나인] 외국인 비자, 어학원, 거처 질문이예요. (내용 펑) [4] flower 2012.05.28 1327
50287 부처님 오신날 아침 섬진강, 어째서 인간은 그런걸까요 [4] Virchow 2012.05.28 2451
50286 그...닥터진을 봤는데요. [11] 루아™ 2012.05.28 4130
50285 닥터진 재방 감상 [5] 메피스토 2012.05.28 2211
50284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제 짧은 생각들... [6] 조성용 2012.05.28 4013
50283 내 아내의 모든 것, 길고 지루한 감상 [1] dlraud 2012.05.28 3482
50282 돈의맛평점이 칸영화제 역대최저점수라는데 [2] anxxxiety 2012.05.28 3400
50281 여기는 화성, 지금 날씨가 [1] 메피스토 2012.05.28 152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