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치 발리볼

2012.08.03 17:18

가끔영화 조회 수:2698

저렇게 넓게 금을 그어놓고 두명씩 시합을 한다는게 경의롭습니다.

살짝 저리 넘기기만 해도 못받을거 같은데,

모래밭에서 그냥 걷기도 힘들자나요.

저기 사람들은 삼복더위에 거의 긴팔을 입고 있는데 저쪽 기온은 15도 정도로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178161
57013 [역사야그] 왕따의 아주아주 오랜 역사 [23] LH 2012.08.03 3298
57012 바낭바낭: 30대에 고등학생 코스프레하는 것 말인데요 [15] loving_rabbit 2012.08.03 3490
57011 현대야구 세계기록 김4할! [4] catgotmy 2012.08.03 1477
57010 뮤지컬 음악감독의 역할이 뭔가요? [9] 작은가방 2012.08.03 1838
57009 노통이 경제를 김진표 대신 김종인에게 맏겼다면? [14] 오키미키 2012.08.03 1841
57008 이런저런 올림픽 잡담 [1] 메피스토 2012.08.03 1121
57007 보이스 영국 [1] 가끔영화 2012.08.03 1032
57006 내일은 마지막 스타크래프트1 결승전이 있습니다. [5] 자본주의의돼지 2012.08.03 1316
57005 애국가가 증명하는 한국 양궁이 최강인 이유 [21] Aem 2012.08.03 4830
57004 [바낭] 더워요. 더워, [3] 오늘도안녕 2012.08.03 1233
57003 식은땀 대방출! 살 떨리는 공포 플레이스 가끔영화 2012.08.03 1530
57002 [기사링크] 시신유기 의사 사건 [13] clancy 2012.08.03 5224
57001 바낭)지금 올림픽 순위가 순 금메달 만으로 따지나요 [8] 가끔영화 2012.08.03 2997
» 비치 발리볼 [6] 가끔영화 2012.08.03 2698
56999 뉴데일리가 네이버에서 살아남는 법? [4] Jade 2012.08.03 2556
56998 여러 가지... [5] DJUNA 2012.08.03 2837
56997 주절]유령의 후유증?ㅋ [2] 라인하르트백작 2012.08.03 1398
56996 강금원과 노무현 [5] 늦달 2012.08.03 2431
56995 이래서 한여름 무더위에는 낮잠이 꼭 필요한겁니다. [5] 아카싱 2012.08.03 2780
56994 미국 사람들이 '강남 스타일'을 왜 그렇게 좋아하는 거죠? (강남 스타일 현상에 대한 CNN 보도 포함) [14] scramble 2012.08.03 871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