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이 얼마나 알고 있는지 모르겠지만, 국내 외국인 교사들은 입국 후뿐 아니라,

계속해서 HIV 검사를 받게 되어있습니다.


이를 거부했다가 계약 연장 안 되고 비자 만료로 출국해야 했던 한 교사가 탄원서를 냈고

유엔 인종차별철폐위원회에서 이를 심사하기로 했다고 합니다.


http://populargusts.blogspot.kr/2012/08/i-mentioned-few-weeks-ago-that-korea.html


아래쪽에 우리말 보도자료가 있습니다.

지금까지 몇년간 우리 정부는 무대응으로 일관했는데, 

두 달 안에 해명서를 보내야 하고, 탄원인의 재반박 후 최종 결정이 나오게 된다고 하네요.

물론 유엔의 결정 따위 아무런 강제력도 없을 것 같지만요.



교사라는 게 아이들을 대하는 직업인만큼, 전염병 검사를 하는 건 당연하다고 볼 수도 있겠죠.

문제는 하필이면 HIV만 검사를 한다는 것이고, 외국인들에게만 시행한다는 거죠.


뭐 국내 HIV 발병률이 낮으니, 검사 비용 차원에서 이해할 수도 있는 부분이겠습니다.

하지만 밖에서 보기에 절대 기분이 좋을 수 없는 규칙이긴 하죠.

그렇다고 HIV 검사를 폐지하기엔, 학부모들이 가만히 있을 리가 없죠.
그렇지 않아도 원어민 교사에 대한 '질' 문제가 종종 대두되곤 하는 상황에서
최근 외국인 범죄로 인한 반 외국인 정서도 엄청나잖아요.

국내 교사들은 정기적인 건강 검진이 의무화되어 있나요?
모든 교사에 대해 정기 검진을 하고,  HIV 검사를 포함시키면 간단할 것 같은데.
역시 비용이 문제가 되는 걸까요? 그렇게 비싼 검사는 아니지 않나요?


아, 이런 반론도 있습니다. (아마도) 한국계 외국인도 이 검사 의무가 있을 테니까
인종 차별은 아니라는 논리입니다. 순수한 국적 차별이면 괜찮으려나요? ^^;


이런 내용은 국내 언론에는 전혀 나오지 않는다고 합니다. (사실 나와 봤자 좋은 여론 받을 리는 없는 뉴스죠)

혹시 뭐가 있나 검색해 보니까 반기문 총장이 에이즈 검사 폐지를 요청한 짧은 기사가 하나 있네요.
http://www.newsis.com/ar_detail/view.html?ar_id=NISX20101116_0006726426&cID=10102&pID=10100
2년 전 기사인데, 뭔가 진행된 내용은 없는 것 같습니다.


어쨌든 한국 정부가 해명을 해야 하는 상황이고 4달 뒤엔 결과가 나올 텐데, 어떻게 될지 궁금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영화 <역린> 원작소설 출간 기념 서평 이벤트 DJUNA 2014.04.17 2885
공지 [공지] [아버지의 이메일] 시사회 이벤트입니다. 4월 14일(월) 저녁 8시입니다. DJUNA 2014.04.05 716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130703
88804 글쓰기 팁 [1] new walktall 2014.04.24 216
88803 도로에서 피켓들고 있는 사람들??? [3] new 1 2014.04.24 353
88802 간증글 주의) 지오마 바디 스크럽 신세계네요. [1] new RussianRed 2014.04.23 561
88801 대한민국에서는 그래도 되니까 - 세월호 관련입니다. [5] new drlinus 2014.04.23 1046
88800 여왕님 지지율이 56.6% [9] new mitsein 2014.04.23 1339
88799 요 며칠 간 지하철 풍경 [3] new poem II 2014.04.23 1352
88798 일리 캡슐 쓰시는 분들 직구 사이트 어디 괜찮나요? [2] new 은뇽 2014.04.23 513
88797 많은 분들의 예상대로 JTBC 뉴스9 방통위 중징계 받을듯 합니다. [17] new 현자 2014.04.23 3175
88796 LG 김기태감독이 프런트와 면담 중 [8] new Harper 2014.04.23 991
88795 데드스페이스3를 4회차나 클리어 했으니 불평 한마디 할 자격은 있겠죠 [4] new 프레키 2014.04.23 406
88794 [벼룩] 여성 의류 새것 new lovefool 2014.04.23 739
88793 김일성이 되고 싶은 비열한 박그네와 그X의 쓰레기 같은 클론들 [6] new soboo 2014.04.23 1346
88792 아직 실종자가 사망자 보다 많네요 [2] new 가끔영화 2014.04.23 953
88791 [세월호 관련]제안합니다. 이 머리말을 세월호 관련 쓰레드에 붙였으면 합니다. new 무도 2014.04.23 1165
88790 채팅 new 1 2014.04.23 174
88789 충격과 공포의 심형래 씨 최근 인터뷰 [6] new 달빛처럼 2014.04.23 2854
88788 듀나인) 21일 진중권 jtbc 출연분 볼 수 있을까요 [6] new lance 2014.04.23 1511
88787 귀여운 고양이 사진 보러 가세요. [3] new chobo 2014.04.23 1251
88786 최근 감동받은 음악 하나 All these things are gone(The young punx) new Overgrown 2014.04.23 325
88785 제2롯데월드에 세계에서 가장 큰 영화 스크린을 가진 멀티플렉스가 들어온다는데 [4] new espiritu 2014.04.23 200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