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지금 하고 있는 일은 순전히 제가 좋아서 하고 있는 일입니다 주변에서 반대도 많이 했구요 아직도 집에서는 다른 일을 권유하고 있습니다

자신의 인생에 대한 만족도는 높은데 근데 가끔씩 제가 이 일에 재능이 부족한가 하는 생각이 들곤 합니다 

일을 손에 잡고 있을때는 정말 기쁘고 행복한데 일에 성과는 낮은 그런 상황이에요 저 자신에 대한 실망감을 떨치기 힘들 때가 많아요


지금은 직종을 바꿀까 생각하고 있어요 아무리 제가 좋아하는 일이라고 하더라도 전망이 나쁘면 해선 안되겠다 싶네요 그래요

제가 잘할 수 있는 일이 있는데 굳이 잘하지 못하는 일을 붙잡고 있어야 할 이유가 있나 싶어요.

이 일은 취미로 남겨두고 제가 잘하는 일을 해야겠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52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646
61021 여자친구 있어? 소개팅 해볼래? [19] 닥터슬럼프 2012.11.01 6758
61020 (벼룩) 만화책 벼룩 - H2, 마틴앤존, 마르스, 유시진 온 등 [9] 야옹씨슈라 2012.11.01 1651
61019 축구선수 발락, 파산했나요? 백수라며 벌금감면 호소. [3] chobo 2012.11.01 2655
61018 에반 레이첼 우드, 제이미 벨과 결혼 [9] 2012.11.01 4126
61017 민음사 파리의 노트르담 읽어보신분? [3] 무비스타 2012.11.01 1998
61016 늑대소년이라기 보다는... [4] 2012.11.01 3095
61015 탐정님 수지 [3] 가끔영화 2012.11.01 2086
61014 [듀나인] 이런 경우 어느 병원에 가야 할까요? [8] zaru 2012.11.01 2339
61013 어제 굉장했던 오승환의 직구는 통했는데 문재인의 직구는? [6] chobo 2012.11.01 2458
61012 오늘 아침 시선집중 듣다가... 어이가 없어서.. (이정현 박근혜캠프 공보단장, 송호창 안철수 선대본부장) [11] 가라 2012.11.01 3793
» 바낭. 자신이 좋아하는 일에 재능이 없다는 것 [9] 알랭 2012.11.01 3601
61010 내가 모르는 사이에 지나간 계절 + when october goes + 절실한 금주의 결심 + 여러분에게 5박6일의 휴가가 주어진다면? [6] 시월의숲 2012.11.01 1535
61009 [무료양도] 혹시 11월 13일 부산 영화의 전당에서 하는 공연 2매 필요하신 분.. 로즈마리 2012.11.01 773
61008 아르고 봤습니다. 초간단 후기. (스포無 어쩌면 약 스포일지도?) 뚜루뚜르 2012.11.01 1594
61007 듀게는 오늘 문재인 폭풍이 거론 안되네요.. [7] 마르세리안 2012.11.01 4545
61006 [채팅] 가가라이브 랜덤 채팅 EiN 2012.11.01 918
61005 아..MTS파일을 실시간 편집 하려면 도대체 얼마나 사양이 좋아야 할까요? [8] kct100 2012.10.31 2308
61004 겨울옷 색들은 어떠신가요? [19] 씁쓸익명 2012.10.31 3463
61003 (소소한 정보) 만화 '하나씨의 간단요리' 드라마화 [8] 런래빗런 2012.10.31 2496
61002 최근에 알게 된 인간이 아니라고 생각될 정도로 예뻤던 소녀. [2] herbart 2012.10.31 389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