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Paris Match "Saturday"

2012.11.24 01:14

espiritu 조회 수:881

원래는 다른 곡을 올리려고 했는데, 내일이 마침 토요일 이어서..

 

 

 

지난 2006년 내한 공연 때는 갔었는데, 이후에도 자주 오신 듯..?

 

보컬이신 미즈노 마리 님은 자주 한국에 출몰한다는 카더라 소문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개편관련 설문조사(1) 에 참여 바랍니다. (종료) [20] 룽게 2014.08.03 25169
공지 [공지] 벌점 누적 제도의 문제점과 대안 [45] DJUNA 2014.08.01 2671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03515
64650 최근에 극장에서 본 네 편의 영화... [2] menaceT 2012.11.24 1413
64649 [바낭] 모처럼 상당히 볼만했던 어제 위대한 탄생3 잡담 [5] 로이배티 2012.11.24 2415
64648 [완전바낭] 변태같은 하루의 시작? (정말 바낭, 푸념, 한탄 입니다) [2] 서버에 요청중 2012.11.24 1664
64647 안철수는 문재인의 귀중한 자산입니다. [29] 풀빛 2012.11.24 4267
64646 철수가 철수에게 [2] amenic 2012.11.24 1847
64645 안철수가 선대위원장을 맡아준다면 좋겠네요. [18] 꼼데 2012.11.24 3186
64644 고재열 기자의 트위터를 통한 해외상황 중계 [5] amenic 2012.11.24 2797
64643 [Billy Joel 바낭] 어떤 곡을 좋아하십니까 [19] loving_rabbit 2012.11.24 1356
64642 (바낭) <어둠 속의 댄서>를 보고난 뒤 안철수의 후보사퇴를 보며 드는 생각... [1] 프레이아데스 2012.11.24 1515
64641 남영동 1985- 근 몇년간 가장 힘이 있는 영화였어요. [9] 오늘맑음 2012.11.24 2669
64640 [윈앰방송] 클래식 나갑니다. ZORN 2012.11.24 536
» [유튜브] Paris Match "Saturday" [2] espiritu 2012.11.24 881
64638 여행을 좋아하지 않는 자의 비애2 [7] 메피스토 2012.11.24 2578
64637 [고민] 사회생활을 어찌해야할지 모르겠어요 [13] 다펑다펑 2012.11.24 3759
64636 불쌍한 사람들 [6] looker 2012.11.24 2438
64635 [채팅] 철수 영희 희동 둘... 호이가 계속되면 둘리... 아이고... 안철수라더니 철수해?! ㅠㅠ [2] 고철수고영희고희동흑흑 2012.11.24 1451
64634 위탄 봤는데 재밌네요. [5] whynot 2012.11.24 1742
64633 [바낭] 단일화로 첫빠따로 망한 케이스를 생각해봅니다. [11] 데메킨 2012.11.24 3224
64632 내가 오늘 안철수의 부인이라면(완전 바낭. 욕할 사람 클릭 금지) [3] 애니하우 2012.11.23 3538
64631 안철수 후보의 사퇴는 지지자들 입장에서는 정녕 희소식입니다. [9] 오늘은 익명 2012.11.23 452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