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Paris Match "Saturday"

2012.11.24 01:14

espiritu 조회 수:939

원래는 다른 곡을 올리려고 했는데, 내일이 마침 토요일 이어서..

 

 

 

지난 2006년 내한 공연 때는 갔었는데, 이후에도 자주 오신 듯..?

 

보컬이신 미즈노 마리 님은 자주 한국에 출몰한다는 카더라 소문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281494
63560 <레디앙 기사-펌> "안철수 사퇴 이후, 그의 등장과 사퇴가 의미하는 것들" [11] 은하철도 2012.11.24 2408
63559 Larry Hagman(1931-2012) R.I.P. [2] 조성용 2012.11.24 769
63558 이 신발 예쁜가요 [7] magnolia 2012.11.24 3506
63557 최근에 극장에서 본 네 편의 영화... [2] menaceT 2012.11.24 1488
63556 [바낭] 모처럼 상당히 볼만했던 어제 위대한 탄생3 잡담 [5] 로이배티 2012.11.24 2605
63555 [완전바낭] 변태같은 하루의 시작? (정말 바낭, 푸념, 한탄 입니다) [2] 서버에 요청중 2012.11.24 1708
63554 안철수는 문재인의 귀중한 자산입니다. [29] 풀빛 2012.11.24 4318
63553 철수가 철수에게 [2] amenic 2012.11.24 1888
63552 안철수가 선대위원장을 맡아준다면 좋겠네요. [18] 꼼데 2012.11.24 3230
63551 고재열 기자의 트위터를 통한 해외상황 중계 [5] amenic 2012.11.24 2947
63550 [Billy Joel 바낭] 어떤 곡을 좋아하십니까 [19] loving_rabbit 2012.11.24 1410
63549 (바낭) <어둠 속의 댄서>를 보고난 뒤 안철수의 후보사퇴를 보며 드는 생각... [1] 프레이아데스 2012.11.24 1582
63548 남영동 1985- 근 몇년간 가장 힘이 있는 영화였어요. [9] 오늘맑음 2012.11.24 2710
63547 [윈앰방송] 클래식 나갑니다. ZORN 2012.11.24 624
» [유튜브] Paris Match "Saturday" [2] espiritu 2012.11.24 939
63545 여행을 좋아하지 않는 자의 비애2 [6] 메피스토 2012.11.24 2642
63544 [고민] 사회생활을 어찌해야할지 모르겠어요 [13] 다펑다펑 2012.11.24 3814
63543 불쌍한 사람들 [6] looker 2012.11.24 2479
63542 [채팅] 철수 영희 희동 둘... 호이가 계속되면 둘리... 아이고... 안철수라더니 철수해?! ㅠㅠ [2] 고철수고영희고희동흑흑 2012.11.24 1625
63541 [바낭] 단일화로 첫빠따로 망한 케이스를 생각해봅니다. [11] 데메킨 2012.11.24 327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