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드 한니발?!?!

2013.01.07 22:12

Warlord 조회 수:4328

http://www.nbc.com/hannibal/

 

올해에 새로운 미드 한니발이 나온답니다.

 

카르타고가 배출한 불세출의 명장 한니발 장군의 장엄하고도 파란만장한 일대기를 스펙타클하게 묘사한...이 아니라 <양들의 침묵>시리즈의 한니발 박사의 이야기랍니다.

 

 

아직 많은 정보는 없고,

 

One of the most fascinating literary characters comes to life on television for the first time: psychiatrist-turned-serial killer, Dr. Hannibal Lecter. In this new drama from Bryan Fuller ("Pushing Daisies," "Heroes"), based on the characters from Thomas Harris' classic novels, we see where this incredible story began.

Will Graham is a gifted criminal profiler who is on the hunt for a serial killer with the FBI. Graham's unique way of thinking gives him the astonishing ability to empathize with anyone - even psychopaths. He seems to know what makes them tick. But when the mind of the twisted killer he's pursuing is too complicated for even Will to comprehend, he enlists the help of Dr. Lecter, one of the premier psychiatric minds in the country. Armed with the uncanny expertise of the brilliant doctor, Will and Hannibal (known as a serial killer only to the audience) form a brilliant partnership and it seems there's no villain they can't catch. If Will only knew...

Starring brilliant young actor Hugh Dancy as Will Graham, "Hannibal" will breathe new life into a deadly classic.

 

라고만 나와 있는데, 한니발 시리즈 중 첫번째 스토리인 레드 드래곤의 이전 이야기들로 구성되었나 봅니다. 아, 한니발 라이징이 있으니 레드 드래곤이 첫번째 스토리는 아니군요. 암튼요. 윌 그레이엄의 수사에 한니발이 조언해주는... 그런 수사물이 될 듯 합니다. 그러다가 시즌 마지막에는 아마 윌 그레이엄이 한니발의 정체를 알아차리고 자연스럽게 레드 드래곤으로 넘어가는 스토리로 전개되겠죠. 클라리스 스탈링은 나올려나요? 지나가는 이야기로 양들의 울음소리에 정신적으로 고통 받는 소녀 클라리스의 에피소드가 있었으면 하네요.

 

 

 

한니발 렉터 박사 역에는 매즈 미켈센입니다. 007 카지노 로얄에서 유니크한 고문기술을 보여주신 그 분이죠. 이번 한니발 드라마 작품에서는 맘에 안들면 뇌를 뜯어먹는 대신 굵은 밧줄로 거시기를 고자 만드려나요? ㅎㅎ

 

 

FBI 베테랑 요원 윌 그레이엄 역에는 휴 댄시랍니다. 휴 댄시라는 배우가 누군지 잘 몰라서 찾아보니까 클레어 데인즈의 배우자라고 하네요.

 

 

그 외에 잭 크로포드 역에 로렌스 피쉬번이 나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36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6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03
65839 세차하면서 든 생각 - 공돌이는 위대해... [2] 도야지 2013.01.08 1684
65838 [링크] 네이버 웹소설 공모전 [2] 스위트블랙 2013.01.08 1587
65837 용두사미 CSI 라스베가스... [1] 도야지 2013.01.08 1775
65836 선영화 후소설?선소설 후영화? [8] 녹챠 2013.01.08 1366
65835 오랜만에 완독한...퇴마록.. [5] 시민1 2013.01.08 1665
65834 다이어트 5일째 [6] 뱅쇼 2013.01.08 1030
65833 결혼이 하고싶습니다. [29] 잠시잉명 2013.01.07 5862
65832 학교2013가 그렇게 호평받는 이유를 잘 모르겠어요. [30] menaceT 2013.01.07 4839
65831 어쩌죠...문명 샀어요... [2] 귀찮카카포 2013.01.07 1268
65830 (바낭) 소셜커머스에서 판매하는 식사권은 믿을만 한가요?? [9] 소전마리자 2013.01.07 2498
65829 [바낭] 고해성사같은걸 하고 싶어요. [4] nomen 2013.01.07 1547
65828 신촌역에서 연대까지가 버스 탈 거리인가요? [12] cocoa 2013.01.07 2928
» 미드 한니발?!?! [10] Warlord 2013.01.07 4328
65826 요새 황해, 추격자의 감독, 나홍진 감독님은 뭐하시나요? [5] espiritu 2013.01.07 3278
65825 [벼룩] 비틀즈 인 모노 박스 세트,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 UE를 비롯한 CD/DVD/책 벼룩입니다. [5] good_samaritan 2013.01.07 1162
65824 [밥낭]밥블로그. [10] 오뚝이3분효리 2013.01.07 4073
65823 듀나인> 컴퓨터 추천 부탁드립니다 o_o [2] 잠시만익명요 2013.01.07 901
65822 [개] 닥터 두리틀의 그 개같은 우리집 개... [13] 닥호 2013.01.07 2503
65821 [기사펌]김규항의 좌판 "대선은 386 재집권 실패일 뿐인데 왜들 맨붕이라는 건지 모르겠어" [8] 익명중 2013.01.07 3184
65820 최지우 같이 앉아 있기 [4] 가끔영화 2013.01.07 555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