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의 뒷편 배경에 엔드 오브 에반게리온 스포 사진이 있습니다.)

 

마지막 대사 탄생 배경을 아스카 성우가 말해주는데

 

미녀 성우였네요.

 

베르세르크 극장판도 미야무라 유코가 했으면 좋았을텐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1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616
73162 펌. 훈훈한 영화관람매너 [10] 나나당당 2013.05.24 3673
73161 바낭셋트 - 요즘 보는 웹툰, 일베 폐쇄, 6월항쟁 if [2] 01410 2013.05.24 1666
73160 일베논란에 대한 그냥 좀 긴 글 [7] 메피스토 2013.05.24 1515
73159 투수와 포수로 보는 연애타입 [10] 닌스트롬 2013.05.24 2459
73158 [회사바낭] 펑. [1] 가라 2013.05.24 1021
73157 일베요정~ 일베유일의인증인 ㅂ씨. 그의 논문은 ~?? [2] a.앨리스 2013.05.24 1990
73156 1회용 렌즈관련 질문.. [4] 골절소녀 2013.05.24 2115
» 엔드 오브 에반게리온 관련 미야무라 유코 영상 [6] catgotmy 2013.05.24 1934
73154 손호영, 번개탄 피우고 자살 시도…생명 지장없어(2보) [17] 자본주의의돼지 2013.05.24 8409
73153 칸 영화제에 소개된 영화들 잡담... [4] le désir 2013.05.24 1614
73152 듀나IN> 홍조 치료 잘하는 피부과 추천 좀 부탁드릴게요 ㅠㅠ [1] 잠익24 2013.05.24 1217
73151 일베에 대해 가장 궁금한 것은 배후(-_-)에 누가 있느냐입니다. [12] drlinus 2013.05.24 3104
73150 일베이야기는 지겨우시겠지만. 어떻해야할까요 [6] 이그 2013.05.24 1489
73149 [바낭] 깐부치킨 처음 먹어봤어요 [6] 카페人 2013.05.24 3179
73148 술 한잔 마시고 쓰는 일베에 대한 제 생각 [15] 닥호 2013.05.24 2414
73147 [바이트 낭비성 게시물] 낙서 및 잡담 [1] 잉여로운삵 2013.05.24 802
73146 [바낭] 지금 sbs 토론 '일베' [10] 로이배티 2013.05.24 2914
73145 저는 오히려 사이트 폐쇄가 가장 우회적이고 일베 회원들의 표현의 자유(?)를 가장 덜 침해하는 방법이라고 생각했는데 말이죠. [10] 아울크리크 2013.05.24 1950
73144 벌레는 서식지가 파괴되면 지리멸렬합니다. [1] asylum 2013.05.24 1241
73143 감자 싼데 낼 부터 [10] 가끔영화 2013.05.24 261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