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enchymcwench.tumblr.com/post/46415384794/we-enter-a-little-coffeehouse-with-a-friend-of


wenchymcwench:

We enter a little coffeehouse with a friend of mine and give our order. While we’re aproaching our table two people come in and they go to the counter:
‘Five coffees, please. Two of them for us and three suspended’ They pay for their order, take the two and leave.

I ask my friend: “What are those ‘suspended’ coffees?”
My friend: “Wait for it and you will see.”

Some more people enter. Two girls ask for one coffee each, pay and go. The next order was for seven coffees and it was made by three lawyers - three for them and four ‘suspended’. While I still wonder what’s the deal with those ‘suspended’ coffees I enjoy the sunny weather and the beautiful view towards the square infront of the café. Suddenly a man dressed in shabby clothes who looks like a beggar comes in throught the door and kindly asks
‘Do you have a suspended coffee ?’

It’s simple - people pay in advance for a coffee meant for someone who can not afford a warm bevarage. The tradition with the suspended coffees started in Naples, but it has spread all over the world and in some places you can order not only a suspended coffee, but also a sandwitch or a whole meal.

Wouldn’t it be wonderful to have such cafés or even grocery stores in every town where the less fortunate will find hope and support ? If you own a business why don’t you offer it to your clients… I am sure many of them will like it.


일부러 커피집에서 주문할 때 자신의 것과 '서스펜디드'라는 이름이 붙은 커피를 주문하면

자신의 것은 자신이 먹고 이 일종의 '일정기한동안 미루다 주는' 커피는

가난하신 분들이 와서 달라고 하면 준다고 합니다

커피먹다가 보니까 더 훈훈해 졌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아버지의 이메일] 시사회 이벤트입니다. 4월 14일(월) 저녁 8시입니다. DJUNA 2014.04.05 421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128219
88613 저는 종교가 없지만 저 안에 종교인이 한 명 있었으면 좋겠네요 [1] new 불쑥 2014.04.17 430
88612 영화제목을 찾습니다! [1] new anxxxiety 2014.04.17 164
88611 이 와중에 도는 사칭글들 [9] new 페니실린 2014.04.17 898
88610 여섯다리 건너면 모르는 사람 없다는 말 정말일까요. [20] new 1 2014.04.17 1105
88609 오늘자 JTBC뉴스 오프닝 손석희의 사과 전문. new 현자 2014.04.17 864
88608 비행기나 선박사고났을때 [16] new 시민1 2014.04.17 1452
88607 야밤의 Dead Or Alive - That's the way (I like it) MV (연령층 제한??) new 비밀의 청춘 2014.04.17 166
88606 정치적 성향이 너무 다른 상사와 일하기 [9] new 롤리롤리오롤리팝 2014.04.16 995
88605 대학교 다시가는거 재밌을까요?? [6] new 여은성 2014.04.16 1042
88604 오늘 JTBC 뉴스9 - 진도 여객선 사고와 관련한 뉴스 두 꼭지 [2] new 알리바이 2014.04.16 1903
88603 오늘 nc [2] new Harper 2014.04.16 571
88602 여성의류, 신발 벼룩판매합니다 new 밑줄 2014.04.16 523
88601 채팅방 new 1 2014.04.16 221
88600 이런 마음으로 하는 이혼도 있는건가요? [64] new 구름진 하늘 2014.04.16 3875
88599 이 와중에 박근혜 대통령의 안위를 걱정하는 분들.. [9] new amenic 2014.04.16 1966
88598 이번 침몰은 신고를 왜 안했는지가 의문이네요 [5] new 나나당당 2014.04.16 2717
88597 수련회에서 오늘 돌아온 우리 아들 [13] new jake 2014.04.16 2809
88596 홍성흔 연타석 홈런 [1] new Harper 2014.04.16 396
88595 15& - 티가나나봐 좋네요. [1] new 루아™ 2014.04.16 625
88594 우리나라에는 취재방침 이런게 없나봐요. [4] update RussianRed 2014.04.16 248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