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새 건강상의 이유로 미레나시술을 고민중입니다.

원래 건강체질도 아니었으며 다낭성난소증후군이 있어 생리를 2~3개월에 한번씩하던 제가
도대체 뭐때문인지 모르겠지만 1년전부터는 거의 28일 주기를 맞춰서 하고 있습니다...만

PMS가 너무 심합니다.
저의 경우는 생리 전에 온갖 체력을 다끌어모아 온 몸이 생리만 준비합니다.
원래도 체력이 없는데 생리전에는 거의기절직전입니다.
거기다가 기운이 없으니 밥맛도 없어요.
원래도 식탐이 없고 먹는걸 귀찮아하는데 생리전은 더 심해집니다.

억지로 먹기는 하는데 그래도 많이 먹지 못하고 체력은 떨어지니 면역력이 떨어지면 쉽게 걸리는 온갖 병에 걸립니다.
장염, 위염, 구내염, 헤르페스 등등...
헤르페스는 생기려고 할때 항바이러스제를 먹으면 된다길래 처방받아 먹어봤는데 입술터지는거 딱 하루 연기해주더군요.

운동도 해봤는데 기력이 없고 특히 무릎아래로 힘이 안들어가니 더 힘들고
정말 힘들때는 병원가서 수액도 맞기는 하는데 그것도 하루이틀이고
한약의 효과도 그닥이고
단골약국의 친한 약사님한테 추천받아서 영양제, 종합 비타민, 비타민 D, 비타민 B군, 철분제등 하루에 6~7알의 약을 먹으니 아주 조금 좋아지긴 했습니다.

그래도 아직 정상 수준은 아니고 한달에 일주일에서 열흘 정도는 멀쩡하고 나머지는 빌빌대고 있어요. 거의 정상생활을 못하고 갑자기 체력이 훅떨어지는 일이 잦아요.

그래서 생리를 하기싫은데, 아이를 낳지않기로 했기때문에 그부분은 괜찮은데..
이게 또 제가 다낭성 난소 증후군을 치료하려다가 호르몬에 엄청 예민한 체질인걸 알아버렸습니다.
병원에 입원할 정도로요.

인터넷에서 이런저런 정보를 찾아보면 거의 후기가 극과극 이더라구요.
신세계가 열렸다는 분과 배와 허리가 아파서 제거 했는데도 부작용이 있다는 분과 여드름이 난다는분도 계시고요.

혹시 듀게에 잘아시는분 혹은 조언 해줄분 계신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188
1220 내 안의 그놈 - 학교 셔틀, 왕따, 조폭 아재 Bigcat 2019.01.12 807
1219 [늦은 근조] 그림책 작가 존 버닝햄... [4] 영화처럼 2019.01.13 595
1218 고다르는 왜!? [1] 어디로갈까 2019.01.13 647
1217 이런저런 일기...(이채연) [4] 안유미 2019.01.13 726
1216 잡담 - 이불밖은 피곤해, 30대 중반과 활동력 감소 [3] 연등 2019.01.13 1096
1215 스카이캐슬 - 스포 피하기 [5] Bigcat 2019.01.13 1595
1214 리액션 예능의 탄생, 더 팬 보십니까? [1] 칼리토 2019.01.13 797
1213 아짜 [2] 가끔영화 2019.01.13 306
1212 이런저런 일기...(로데오거리) [1] 안유미 2019.01.14 493
1211 중국 북경은 미세먼지가 확실히 줄었다고 하는군요 [5] 모스리 2019.01.14 1478
1210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2] 조성용 2019.01.14 962
1209 뺑덕어멈은 과연 박색이었을까 [8] 흙파먹어요 2019.01.14 1691
1208 음악웹진들의 2018년 올해의 트랙, 싱글 또는 음반 (국내) [1] 프랜시스 2019.01.14 1004
1207 2019 Critics’ Choice Award Winners [2] 조성용 2019.01.14 630
1206 시네마테크KOFA가 주목한 2018년 한국영화 투표중 [3] 술잔달 2019.01.14 597
1205 스트레이트 35회- 충격과 공포의 48분 soboo 2019.01.14 971
» 혹시 미레나시술 경험있으신분 계신가요? [11] zaru 2019.01.14 2347
1203 대국의 이빨 소국의 심장 [5] 흙파먹어요 2019.01.15 1185
1202 이런저런 일기...(양가성, 번개) [2] 안유미 2019.01.16 448
1201 "넌 커서 뭐가 될래?" 라는 질문 [13] 어디로갈까 2019.01.16 128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