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 10시 30분 채널CGV 영화는 <일주일 그리고 하루(One Week and a Day, 2016)>입니다. 


2016년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상영했던 영화인가 봐요. 


2016년 칸영화제 Golden Camera(신인감독상) 후보작이었고 Critics Week Grand Prize(비평가 주간 수상작)입니다. 


imdb 관객 평점은 764명이 참여한 6.7점이고 metacritic 평론가 평점은 72점으로 그렇게 좋진 않은데 


80~100점을 준 평론가도 5명은 있고 50점대를 준 평론가들도 칭찬 한 마디씩은 해주면서 50점대를 때렸네요. ^^ 


rotten tomato 평론가 평점은 89점, 관객 평점은 76점으로 좀 나은 편이긴 해요. (관객 평점은 더 적은 173명이 참여했지만...) 


아들의 죽음을 좀 비정상적인 방식으로 극복해 가는 아버지의 모습을 그린 영화인가 봅니다.  


죽음에 대해 생각해 보고 삶의 의미를 탐구해 보는 영화인 것 같아서 한 번 보려고 해요. 


보기 고통스러운 영화는 전혀 아니고 bittersweet comedy-drama라고 하네요.   


지난 주 월요일에는 채널CGV 영화가 방송 시간보다 10분 일찍, 밤 10시 20분에 시작하기도 하더군요.  


시간 되시는 분은 같이 봐요. 


예고편은 별로 재미 없어서 안 가져왔어요. ^^ 


(예고편을 재미있게 만들지 못하는 감독이 본 영화를 재미있게 만들 수 있었을까 하는 걱정이 솟아오르긴 하는데 


뭐 일단 보면서 결정하기로 하죠.) 





오늘 밤 10시 [EBS2 지식의 기쁨]에서는 정여울 작가가 강연을 하네요.  (밤 11시 55분에 EBS1에서 재방송합니다.) 


출처:  http://home.ebs.co.kr/knowledge_joy/board/1/10102714/view/10010436457?c.page=1&hmpMnuId=100&searchKeywordValue=0&bbsId=10102714&fileClsCd=ANY&searchKeyword=&searchCondition=&searchConditionValue=0&


이 분 문학 칼럼도 재밌게 잘 쓰시고 강연도 감동적인 내용으로 하신 걸 몇 번 봤는데 아마 재밌을 거예요. 


10시부터 10시 30분까지 이 분 강연을 보고 영화가 12시 30분쯤 끝날 것 같으니 그때부터 강연 뒷부분을 보면 대충 맞겠네요. ^^ 



영원한 아름다움을 갈망하다 도리언 그레이의 초상》 - 5월 27일 밤 11시 55분 EBS1TV/ 10시 EBS2TV

아름다운 청년 도리언 그레이는 자신의 초상화와 운명이 바뀌어 영원히 늙지 않는 외모를 가지게 된다.  도리언 그레이가 아름다움을 권력으로 삼아 타락할수록그의 초상화는 점점 더 흉측하게 변한다그렇다면 진정한 도리언 그레이는 누구일까세월이 지나도 늙지 않는 청년일까아니면 점점 추악하게 변해가는 그의 초상화일까오스카 와일드의 도리언 그레이의 초상을 함께 읽으며 알아본다


진정한 나를 찾아서 데미안》 - 5월 28일 밤 10시 EBS2TV

새는 힘겹게 투쟁하여 알에서 나온다.” 데미안의 한 문장이다안락한 세계를 깨고 나올 때진정한 자신을 발견할 수 있다는 뜻이다소설 속 주인공 싱클레어가 자신을 괴롭히던 크로머의 악행에 맞서고 어엿한 어른으로 성장하는 과정은 쉽지 않다하지만 친구이자 멘토인 데미안을 통해싱클레어는 결국에 알을 깨고 세계로 나오게 된다헤르만 헤세의 데미안을 통해 진정한 나를 찾는 방법을 알아본다.


꿈을 찾기에 늦은 때는 없다 달과 6펜스》 - 5월 29일 밤 10시 EBS2TV

런던에서 증권 중개인으로 안정된 삶을 살던 중년의 남자스트릭랜드는 어느 날 갑자기 가족들에게도 알리지 않고 파리로 훌쩍 떠나버린다그를 찾으러 갔던 는 파리에서 풍족하고 안락한 삶 대신 배고픈 예술가의 길을 선택한 스트릭랜드를 보며 놀라게 된다윌리엄 서머셋 모옴의 달과 6펜스》 속 스트릭랜드를 통해 꿈을 향해 도전하는 삶에 대해 고찰해본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733
» [채널CGV 영화] 일주일 그리고 하루, [EBS2 지식의 기쁨] 정여울 작가 [2] underground 2019.05.27 509
608 이런저런 일기...(곶감) 안유미 2019.05.28 297
607 조던필의 <키 앤 필> 개그 영상들 모음 [4] googs 2019.05.28 599
606 [오늘의 TV] 앵그리버드와 노래를 외 [3] underground 2019.05.28 180
605 컬럼니스트, 자유기고가 등 글쓰는 분들이 사용하는 커뮤니티 [1] 바나나까마귀 2019.05.28 700
604 오늘의 이요원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5.28 861
603 개미지옥, 식충식물같은 트랩을 피해 다닐줄 아는 삶의 지혜. [2] 귀장 2019.05.28 607
602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1] 조성용 2019.05.28 718
601 영화판의 표준근로계약서하면 늘 떠오르는 의외의 인물. [5] 귀장 2019.05.28 1386
600 다큐 - ‘봉준호를 찾아서’ [4] soboo 2019.05.28 1384
599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황금종려상 수상에 대한 개인적인 소회가 담긴 글 [2] crumley 2019.05.29 1659
598 조선족이 경찰 때렸는데 여경이 욕 먹는 아이러니 [3] KEiNER 2019.05.29 1088
597 이런저런 일기...(핫식스) [1] 안유미 2019.05.29 334
596 오늘의 엽서 [3]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5.29 177
595 화웨이 목장의 결투 - 부제: 중국인들의 미중 무역 전쟁에 대한 인식의 실체와 문제점 [7] soboo 2019.05.29 1105
594 잡담 - 블루보틀 방문기, 고질라: 킹 오브 더 몬스터를 보고(스포 있음) [2] 연등 2019.05.29 848
593 이런저런 일기...(운동, 여력) [2] 안유미 2019.05.29 364
592 기생충을 보고(스포 없음) [4] 연등 2019.05.29 2241
591 이번주 주말 퀴어퍼레이드 가시나요? [10] Sonny 2019.05.29 1039
590 이직 [8] 칼리토 2019.05.30 63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