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래 다른 유저분이 조던 필의 US 얘기하신 걸 듣고 간만에 유투브에서 <키 앤 필>의 영상을 찾아봤는데요. 
둘은 원래부터 유명한 개그 듀오였답니다. 저도 US를 보고 감독에게 흥미가 생겨서 찾아보다 알게됐어요.

사실 US는 제겐 공포영화라기엔 개그영화라서, 음 감독이 수상한데? 엄청 웃긴 사람같은데..? 싶어서요.


2,3분 정도의 짧은 영상 안에서 아이러니한 설정으로 웃음을 뽑아내는 솜씨가 탁월합니다.

그의 영화들에도 죽 이어지는 주제.. 즉 인종차별, 아이러니, 심지어는 자아의 혼돈과 같은 것들이 반복돼서 나오는 것도 흥미롭고요.

이런 단편들로 솜씨를 가다듬고 영화를 찍었나 봐요. 흥미로운 것은 그의 영화를 보면서도 

음 부분부분 탁월한 아이디어의 장면들을 짜맞춘 느낌이 좀 짜임새가 헐겁게 느껴졌는데,

아무래도 이런 단편들로 닦은 솜씨라서 그럴까요? 그래도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감독입니다. 

한글자막이 있는 영상도 많고, 영어는 별로 어려운 말도 없어서 부담없이 보기 좋네요.


https://www.youtube.com/watch?v=1BdtpdnwIVQ
반전의반전의반전
의 반전의반전의반전

https://www.youtube.com/watch?v=DWO1pkHgrBM
유명한 숨은 외계인찾기 편 ㅋㅋ

https://www.youtube.com/watch?v=4xyhVO-SWfM
화이트 좀비 ㅋㅋㅋㅋㅋㅋㅋ 
이 세편과 같은 영상들이 많던데, US의 단초를 엿볼수 있달까요. 

https://www.youtube.com/watch?v=6ZA63BdEjQs
역시 유명한 분노통역사편 (feat. 버락 오바마)

https://www.youtube.com/watch?v=52br8-y0ONU
마술경찰

https://www.youtube.com/watch?v=POXXJbxOBkA
인터넷 검색기록삭제

https://www.youtube.com/watch?v=i5ZM0-f5_CU
모자배틀

https://www.youtube.com/watch?v=uBSrP7ub6VA
특촬물 블랙팰콘ㅋㅋ

https://www.youtube.com/watch?v=vNIe_UwHPU0
비디오 게임 센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33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932
4419 영화 부산행 후기 (스포 잔뜩) [8] 일희일비 2019.05.26 1001
4418 슈퍼밴드 잡담 [4] 칼리토 2019.05.27 820
4417 이런저런 일기...(월요일) 안유미 2019.05.27 321
4416 [스포일러없음] 조단 필의 '어스'를 봤습니다 [12] 로이배티 2019.05.27 1150
4415 오늘의 엽서와 사진(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5.27 202
4414 [daum 수퍼특가] 기생충 [8] underground 2019.05.27 1465
4413 봉준호, 표준근로계약서, 블랙리스트 그리고 대통령 축전 [29] soboo 2019.05.27 2134
4412 [채널CGV 영화] 일주일 그리고 하루, [EBS2 지식의 기쁨] 정여울 작가 [2] underground 2019.05.27 606
4411 이런저런 일기...(곶감) 안유미 2019.05.28 312
» 조던필의 <키 앤 필> 개그 영상들 모음 [4] googs 2019.05.28 851
4409 [오늘의 TV] 앵그리버드와 노래를 외 [3] underground 2019.05.28 256
4408 컬럼니스트, 자유기고가 등 글쓰는 분들이 사용하는 커뮤니티 [1] 바나나까마귀 2019.05.28 711
4407 오늘의 이요원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5.28 896
4406 개미지옥, 식충식물같은 트랩을 피해 다닐줄 아는 삶의 지혜. [2] 귀장 2019.05.28 679
4405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1] 조성용 2019.05.28 819
4404 영화판의 표준근로계약서하면 늘 떠오르는 의외의 인물. [5] 귀장 2019.05.28 1440
4403 다큐 - ‘봉준호를 찾아서’ [4] soboo 2019.05.28 1414
4402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황금종려상 수상에 대한 개인적인 소회가 담긴 글 [2] crumley 2019.05.29 1733
4401 조선족이 경찰 때렸는데 여경이 욕 먹는 아이러니 [3] KEiNER 2019.05.29 1127
4400 이런저런 일기...(핫식스) [1] 안유미 2019.05.29 36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