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프라인이든 온라인이든 사람들이 있는곳에선

언제나 사람끼리 충돌이 일어나거나 싸움이 날 수 밖에 없긴합니다.


가만히 있는 사람을 자기가 찾아다니며 덥치는 프레데터형 인간들은 정말 피하기 어렵지만

함정을 파놓고 기다리는 개미귀신이나 식충식물같은 인간들은

어느 정도 파악만 하면 피해갈 수 있더군요.


그들은 늘 자신이 설치한 트랩에 누군가가 걸려들길 기다리고 있습니다.

하지만 대놓고 너무 의도가 보이면 바로 피할수있고

제법 교묘하다해도 한 두번 당해보면 그 의도를 깨닿고 다음부터는 당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참 안타까운건 그걸 알면서도 계속 당하는 사람들이 있다는거더군요.


왜 굳이 짐승에게 먹이를 주려하거나 자신이 먹잇감이 되려는지 이해할수가 없더군요.


살아가면서 사람을 상대하는 법도 중요하지만

때로는 사람을 피하는 법, 무시하는 법, 배제하는 법이 필요할 때도 있더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733
609 [채널CGV 영화] 일주일 그리고 하루, [EBS2 지식의 기쁨] 정여울 작가 [2] underground 2019.05.27 509
608 이런저런 일기...(곶감) 안유미 2019.05.28 297
607 조던필의 <키 앤 필> 개그 영상들 모음 [4] googs 2019.05.28 599
606 [오늘의 TV] 앵그리버드와 노래를 외 [3] underground 2019.05.28 180
605 컬럼니스트, 자유기고가 등 글쓰는 분들이 사용하는 커뮤니티 [1] 바나나까마귀 2019.05.28 700
604 오늘의 이요원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5.28 861
» 개미지옥, 식충식물같은 트랩을 피해 다닐줄 아는 삶의 지혜. [2] 귀장 2019.05.28 607
602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1] 조성용 2019.05.28 718
601 영화판의 표준근로계약서하면 늘 떠오르는 의외의 인물. [5] 귀장 2019.05.28 1386
600 다큐 - ‘봉준호를 찾아서’ [4] soboo 2019.05.28 1384
599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황금종려상 수상에 대한 개인적인 소회가 담긴 글 [2] crumley 2019.05.29 1659
598 조선족이 경찰 때렸는데 여경이 욕 먹는 아이러니 [3] KEiNER 2019.05.29 1088
597 이런저런 일기...(핫식스) [1] 안유미 2019.05.29 334
596 오늘의 엽서 [3]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5.29 177
595 화웨이 목장의 결투 - 부제: 중국인들의 미중 무역 전쟁에 대한 인식의 실체와 문제점 [7] soboo 2019.05.29 1105
594 잡담 - 블루보틀 방문기, 고질라: 킹 오브 더 몬스터를 보고(스포 있음) [2] 연등 2019.05.29 848
593 이런저런 일기...(운동, 여력) [2] 안유미 2019.05.29 364
592 기생충을 보고(스포 없음) [4] 연등 2019.05.29 2241
591 이번주 주말 퀴어퍼레이드 가시나요? [10] Sonny 2019.05.29 1039
590 이직 [8] 칼리토 2019.05.30 63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