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회 참가 인원이 몇명인지 제가 정말 궁금해서 물어봤겠습니까?

당당하게 100만이라고 말하면서 쉽게 낚여드는 사람도 있고,

참가 인원수 조작을 아니까 뭐라 반박은 못하고 욕이나 하는 사람도 있고,

자중지란 잘 봤습니다.


아래 사진 두개는 어제 모임의 사진과 10만이 모였다는 다른 행사 사진을 비교해놓은 것으로 트위터에 올라온 것을 썼습니다.

대략 비교가 되지요? 


첫째 사진에 사람들을 다 카운트 안 하지 않았냐구요?

뒤에 있는 사람들은 서래풀 축제인가 하는 서초구에서 하는 축제에 놀러나온 사람들이랍니다.

장소가 절묘하죠.


관련해서 블로그 글도 하나 있어서 링크 걸어 봅니다.

https://blog.naver.com/kyw0277/221662329013 



 6Q4Ls7p.jpg


RH1mtmZ.jpg


또다른 조작들도 많죠.


자택 압수수색 날짜가 딸의 생일이었다는데, 압색날짜는 정경심이 정했다면서요? 

그래놓고서는 딸 생일에 압색 당하니 맘이 찢어진다 했다죠?


[name]이 밤 늦게 케잌 사들고 집에 들어가는 사진 찍어서 올렸던데, 

그 사진은 유승민이 2016년인가에 찍은 사진의 구도를 그대로 차용한 일종의 표절. (쓰는 제가 다 부끄럽네요)

근데 그렇게 딸 생각이 애틋한데, 왜 칼퇴해서 가족이랑 생파 안하고 

밤 10시 되어서야 케잌 달랑 사들고 집에 간답니까?


재미있는 건, 

그날 딸래미는 1인당 식비가 최소 9만5천원인 고급 중식당에서 생파 하고 있었다던데요. (일본술 마셨다는 말도 있고. 아빠의 죽창이 어디 갔더라? 주섬주섬)

압색당해서 스트레스 많이 받았기 때문에 풀러 간 거겠죠? 


아마 [name]은 딸이 호화 중식당에서 생파하고 있는 줄 몰랐나 봅니다.

자식들이 부모 맘을 알아주나요?

친구들이랑 노는 것이 중허지. 


딸 사랑이 지극하다는 [name]께서 딸이 생일날에 어디서 뭐하는지도 모르면서 케잌 사갖고 들어가는지 하는 논리적 어그러짐은 지지자들에게는 아무런 문제가 아니겠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5059
113238 지하철의 민심.. [4] 존재론 2019.11.27 787
113237 문희상 국회의장이 1+1+α 안. 이른바 문희상 안 [7] McGuffin 2019.11.27 398
113236 노아 바움백의 결혼이야기를 보고(스포 약간) [2] 예정수 2019.11.27 486
113235 [도와주세요]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 한국에서의 이용에 관한 질문 [20] iggy 2019.11.27 314
113234 [넷플릭스바낭] 괴상한 로맨스물 '너의 모든 것'(=You)를 봤습니다 [4] 로이배티 2019.11.27 458
113233 흑석 김의겸 "문재인 정부에는 사찰 DNA가 없다" [8] stardust 2019.11.27 666
113232 "다운튼 애비"는 영화관에 개봉안하나요? [2] 산호초2010 2019.11.27 344
113231 이런저런 일기...(결혼과 전환) [2] 안유미 2019.11.27 428
113230 내가 하지 않은 말을 한 것처럼 말하는 사람들 (KEiNER님, 휴먼명조님 두 분에 대해) [3] an_anonymous_user 2019.11.26 719
113229 "日 아키바 다테오 사무차관이 문서로 사과" skelington 2019.11.26 457
113228 [겨울왕국2] (스포) 2회차 감상 및 잡담 [3] maxpice 2019.11.26 395
113227 11월 문화의날 어떤 영화를 볼까요? [4] 왜냐하면 2019.11.26 399
113226 대차대조표가 안 맞는데, 사과할 리가 [9] 휴먼명조 2019.11.26 935
113225 겨울왕국, 현실의 자매애란(우울 주의) [13] 산호초2010 2019.11.26 886
113224 올리비아 핫세♥써머타임킬러 [10] 키드 2019.11.26 617
113223 어휴.. 머저리들 조국비토가 문재인 정권 비토로 이어지네.. [3] 도야지 2019.11.26 533
113222 Pam Polifroni 1929-2019 R.I.P. [1] 조성용 2019.11.26 108
113221 일본 외무성 차관이 사과한 것으로 [5] ssoboo 2019.11.26 861
113220 이상일 감독의 <분노> 짧은 감상 [2] 보들이 2019.11.26 308
113219 오늘의 책갈피 (스압) [4] 스누피커피 2019.11.26 102
XE Login